불 서울 꿈의 숲에 있는 호수 '월영지'와 '애월정' 정자

답답한 마음이 확~ 트이네 ‘북서울꿈의숲’

포토존이 된 북서울꿈의숲 입구의 I·SEOUL·U 조형물 ⓒ이봉덕 혹독한 코로나19를 치르는 동안 봄을 지나 여름이 된 듯하다. 답답한 집콕 생활을 벗어나 오랜만에 '북서울꿈의숲'을 찾아 야외로 나왔다. 북서울꿈의숲 입구에 도착하니 시원한 물줄기를 배경으로 포토존 I·SEOUL·U 조형물이 서있다. 넓은 잔디광장에 들어서니 동네 꼬마 녀석들이 연을 날리고 있다. '북서울꿈의숲'은 과거 드림랜드 자리에 조성된 공원으로 월드컵공원과 올림픽공원, 서울숲에 이은 서울에서 4번째로 큰 공원이다. 숲이 울창한 이 곳은 벚꽃길과 단풍숲, 대나무숲 등의 생태공간, 대형 연못 월영지와 월광폭포 등의 전통경관, 고품격 문화예술이 펼쳐지는 아트센터와 상상톡톡미술관, 그리고 북한산, 도봉산, 수락산, 불암산이 한 눈에 펼쳐지는 전망대가 있다. 북서울꿈의숲 잔디광장 청운답원 ⓒ이봉덕 넓은 잔디 광장에 들어서니 답답한 가슴이 확 트이며 노래가 절로 나온다. "동네 꼬마 녀석들 연을 날리고 있네... 꼬리를 흔들며 하늘을 나는 예쁜 꼬마 연들이... 하늘 높이 날아라 내 마음마저 날아라 고운 꿈을 싣고 날아라~". 하늘을 나는 연을 쫓아 꼬맹이들이 뛰어 노닐고 있고, 가족들은 올망졸망 모여서 함께 구경한다. 얼마 만에 맞는 평온한 일상인가. 방실방실 꽃망울 사이 넓은 잔디광장 건너서 상상톡톡미술관이 보인다. 아쉽게도 아직은 코로나19 여파로 휴관 중이다. 잔디마당 앞 이야기정원 ⓒ이봉덕 알록달록 화사한 꽃길을 걸어 이야기정원 텐트촌에 들어왔다. 텐트 앞에서 소꿉놀이 하는 아이들과 오손도손 이야기 나누는 가족들의 평안한 모습은 꽃보다 아름답게 느껴진다. 대형 연못 월영지와 애월정 ⓒ이봉덕 고요한 호수 월영지와 애월정 정자의 모습은 예상치못한 동양화 한 폭이다. 아이들이 우르르 몰려와 호수 안에 있는 거북이와 물고기들을 불러내어 놀고 있다. 그 아이들과 덩달아 한참을 놀았다. 연못 위에는 석교가 둥둥 떠 있다. 호수 위에서 푸른 초목과 회색 돌 다리가 절묘하게 만나고 있다...
개나리가 흐드러지게 핀 북서을 꿈의 숲

‘북서울 꿈의숲’에서 차오르는 봄을 마주하다!

창밖으로 펼쳐진 봄이 화사한 요즘이다. 집안에 머무는 날들이 많아지면서 오히려 우울한 사람들이 늘고 있는 지금, 몸과 마음의 자가면역을 키우기 위해 찾을 수 있는 강북 최대의 명소 ‘북서울꿈의숲’을 찾았다. 강북구 번동에 위치한 '북서울꿈의숲'은 강북구과 도봉구 등 6개구에 둘러싸여 있는 초대형 공원이다. 과거 드림랜드가 있던 자리 66만여㎡에 조성된 녹지공원으로, 월드컵공원과 올림픽공원, 서울숲에 이어 서울에서 4번째로 큰 공원이다. 드림랜드의 분위기를 잇는다는 취지에서 순우리말인 '꿈' 을 본 따 북서울꿈의숲으로 이름지었으며, 놀이시설들이 있던 자리에 녹지와 수목 등을 조성, 전통과 문화, 그리고 휴식을 주는 시민들의 휴식공간으로 자리했다. 북서울꿈의숲 안내판 ⓒ박은영 시내버스 100번을 타고 북서울꿈의숲역에 내리자 맞은편에 북서울꿈의숲 동문 입구의 방문자센터가 보였다. 지하철 이용 시 4호선 미아삼거리역 1번 출구에서 강북09, 강북11 마을버스를 타면 되고, 아트센터가 있는 서문방면은 미아삼거리역 3번구 앞 강북05번을 타시면 5분이면 갈 수 있다. 북서울꿈의숲 공원 지도 ⓒ박은영 공원 주 진입구인 동문의 우측에 위치한 방문자센터는 수유실과 휠체어, 유모차 대여소 등을 제공하고 있으며, 공원에 대한 정보제공 및 서울의 비전 등을 소개하는 디자인서울갤러리를 운영하지만, 현재는 코로나19로 개방을 하지 않는다. 입구를 지나 공원 내로 진입하자 마스크를 쓴 사람들이 보이기 시작했다. 코로나19로 어수선한 세상에서 잠시 쉬어갈 수 있는 이곳에는, 마스크로 코로나를 예방하며 각자의 방식으로 조용히 일상을 버티는 사람들이 있었다. 평화로운 3월의 북서울꿈의숲 ⓒ박은영 공원 내부에 이르니 가장 먼저 눈에 들어온 것은 산수유꽃이다. 봄을 알리는 화사한 꽃 아래 거니는 사람들의 풍경은 평화로운 봄날의 오후와도 같았다. 모두가 마스크를 쓰지만 않았다면 말이다. 북서울 꿈의 숲은 사방이 탁 트인 공간으로 공원 내 조성된 모든 곳을 둘러보기에는 상당한 시간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