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정적으로 이야기하고 있는 서울홍보대사인 유현준 교수

건축계 N잡러 유현준, 서울을 이야기하다

‘교토삼굴(狡兎三窟)’, ‘꾀 많은 토끼는 굴을 세 개 만든다’라는 말이다. ‘위기가 발생하기 전에 미리 대비해야 한다’라는 뜻의 사자성어다. 현대사회는 점점 더 불확실해지고 복잡해지고 있으며, 그에 따라 직업 시장도 크게 요동치고 있다. 4차 산업혁명과 AI의 발달로 인해 산업구조는 상당한 변화를 겪고 있고, 노동시장의 불확실성도 커지고 있는 상황이다. 이러한 상황에 발맞춰서 다양한 능력을 개발하며 변화를 대비하는 사람들이 있는데, 소위 말하는 ‘N잡러’들이 이들이다. ‘N잡러’란 2개 이상의 복수를 뜻하는 ‘N’과 직업을 뜻하는 ‘job’, 사람을 뜻하는 ‘~러(er)’가 합쳐진 신조어로 ‘여러 직업을 가진 사람’이라는 뜻이다. 본업 외에도 여러 부업과 취미활동을 즐기며 시대 변화에 언제든 대응할 수 있도록 준비하는 이들을 말한다. 현대사회에는 이미 성공적인 ‘N잡러’들이 많은데, 그중 건축계의 대표적인 ‘N잡러’ 유현준 교수를 만나보았다. 웃고 있는 유현준 교수의 모습 ©민정기 “요즘 사람들을 하나의 직업으로 정의할 수 있을까요” ‘유현준 건축사 사무소’ 대표 건축가이자 홍익대학교 건축학과 교수, 베스트셀러 작가인 유현준 교수는 ‘알쓸신잡’, ‘양식의 양식’ 등 방송에서도 종횡무진 활약하고 있다. 그는 스스로를 ‘건축가’라는 직업이 가지는 고전적인 정의에 부합하지 않는다고 말한다. “저는 직업란에 하나의 직업만을 적으라고 하는 것은 전근대적인 사고방식이라고 생각해요. 요즘 사람들을 하나의 직업으로 정의할 수 있을까요? 정의가 내려지기 어려울수록 그 사람의 삶이 성공적인 삶이라고 생각해요. 바야흐로 멀티플레이어의 시대가 온 것이죠. 저는 남들이 가지 않은 길을 가고 싶어요. 다양한 일들을 하고 있지만, 공통분모는 ‘건축’을 통해 사람들과 교감하고 선한 영향력을 풍기고 싶다는 것에 있어요.” 유현준 교수는 tvN 프로그램 '알쓸신잡'에서 '셜록'이라는 별명으로 활동했다 ©민정기 창문없는 고시원, 주거공간 중 가장 안타까운 공간   유...
청년독립일기

[카드뉴스] 서울집세 걱정 ‘청년주택’에 답이

청년독립일기 – 29세 男의 집 구하기 #1 저는 사회초년생입니다. 올해로 어느덧 9년째 서울에서 타향살이 중 #2 ‘집’ 걱정을 처음 했던 건 20살이 되던 해 기숙사를 못 들어가면서였죠. 입사 경쟁률이 3:1로 치열했거든요. #3 ‘지방러’인 저는 하는 수 없이 2평짜리 고시원을 전전하며 4년을 버틴 끝에 학교를 졸업했죠 #4 운이 좋게도 취업에 성공해 고시원을 탈출할 수 있다는 기대로 곧장 부동산으로 달려가 원룸을 알아보았… #5 …는데 월세 50만원!!?? 월급 200만원 받는 신입사원에겐 터무니없이 비싼 수준이었어요. 자칫 월급이 증발할 수 있겠다는 생각에 동네를 옮겨야 했죠 #6 어렵사리 구한 월세 30만원 원룸은 지하철역에서 20분 떨어진 언덕에 위치 심지어 반지하라서 쿰쿰한 냄새가 진동했죠 #7 그러던 중 한줄기 밝은 빛이 아홉수 무주택자의 눈에 들어왔습니다. 바로 서울시의 ‘2030 역세권 청년주택’ #8 대학생, 사회초년생, 신혼부부 대상으로 주변 시세보다 저렴한 방을 공급하죠 보증금 무이자 지원에 주거비 지원까지!! *삼각지역 역세권 청년주택 1호는 월 16만원(19㎡기준) #9 또한 서울 도심에 있어 출퇴근 시간을 절약할 수도 있습니다. 길에서 버리는 시간이 줄어든 만큼 저녁에 취미를 즐기는 게 가능해지요. #10 청년주택엔 커뮤니티 시설도 있어 삶의 기반을 만들어준다고 하네요. 강의 공간·문화프로그램·헬스장 그리고 청년창업공간까지! #11 시민들이 뽑은 ‘2017년 서울시 10대 뉴스’에 선정된 ‘2030 역세권 청년주택’ 서울시는 오는 2019년까지 총 5만호를 더 공급할 계획입니다 #12 29년 무주택자의 설움 청년주택에선 행복으로 바뀔 것 같네요 #13 청년의 내일을 내 일처럼 생각하는 ...
2013121105141382_mainimg

사람이 살기 위한 최소한의 보장, 더 따뜻하게!

서울사람들의 삶의 질을 알아보기 위해 전문가와 시민이 함께 만든 것이 '희망서울 생활지표'다. 그 중 노후, 일자리, 교통 등과 관련된 인기지표를 서울시와 MOU를 체결한 연성대학교 광고영상디자인과 학생들이 '인포그래픽'으로 재구성했다. 그 두 번째는 인기지표 2위인 '기초생활보장 수급자율'에 대한 것이다.    ...
2012050703284117_mainimg

뉴타운 재개발 궁금증 여기서 해결하세요

5월~6월 5회에 걸쳐 권역별로 진행, 각 회별 200여 명 참가 가능 서울시가 뉴타운 재개발 수습방안에 대해 관심 있는 시민을 대상으로 '주거재생 시민 아카데미' 강좌를 운영하기로 하고, 오는 18일(금)까지 참가자를 모집한다. 5월 1일부터 6월 1일까지 총 5회에 걸쳐 진행되는 이번 강좌는, 지난 1월 30일 서울시의 뉴타운․재개발 수습방안 발표 이후 해당 구역 주민과 주택, 건설업계의 이해관계로 인한 분쟁 및 사업 찬반을 둘러싼 주민 간 갈등이 불거지는 등 부작용이 발생하자 서울시가 시민의 이해를 돕기 위해 마련한 것으로, 누구나 무료로 참여할 수 있다. 강좌는 서울시 뉴타운 주택정책 방향과 서울의 미래건축 방향 등에 대한 강의로 구성된다. 정비사업 관련 분야 교수 등 전문가가 직접 강사로 나와 서울시 미래도시 건축 주택 방향과 비전 등을 강의하고, 서울시의 실무 담당공무원 등이 주거재생정책 방향에 대해 소개하는가 하면, 강의 뒤에는 질의 응답 시간을 통해 시민들의 궁금증 해소 시간도 갖는다. 서부, 동남, 동북, 서남, 도심권 등 5개 권역 중 서부권 행사는 지난 1일 양천문화회관에서 열렸으며, 두 번째 행사가 내일(9일) 동남권인 중랑구민회관에서 진행된다. 이어 세 번째 강좌는 15일 동북권 노원구민회관에서, 네 번째 강좌는 서남권 관악구민회관에서 24일 개최된다. 끝으로 도심권 강좌는 다음달 1일 동대문구민회관에서 열린다. 18일(금)까지 서울시 홈페이지 및 자치구로 참가접수 신청 '주거재생 시민 아카데미'에 참가하려면 서울시 홈페이지에서 교육 참여 신청서를 다운받아 작성한 뒤 이메일로 송부하거나 가까운 자치구 뉴타운․재개발 담당부서에 방문 접수하면 된다. 각 회차별로 200여 명 내외를 선착순 접수하므로, 수강을 원하는 시민은 일정과 장소를 고려하여 참여 신청을 하면 된다. ■ 주거재생 시민아카데미 안내  ❍ 지원자격 및 모집인원   - 지원자격 : 서울시민 누구나    -  모집인원 : 1,000명(각...
2012011711352361_mainimg

대학엔 붙었는데, 살 곳이 없다고요?

상반기에 총 268실 공급 치솟는 등록금과 주거문제로 지방출신 대학생들이 이중고를 겪고 있다. 대학가 주변 집구하기는 이미 하늘의 별따기가 된 지 오래. 값싸고 살만한 집을 찾기 위해선 학교에서 멀어지거나, 집값을 높여 계약하는 수밖에 없다. 그러나 앞으로는 조금 숨통이 트일 것 같다. 서울시가 주변시세보다 저렴한 대학생 전용 임대주택을 내놨다. ‘희망하우징’은 서울시가 기존 가구를 새단장해 대학생에게 공급하는 주거형태로, 전문대학교를 포함해 서울시 소재 대학 재학생이면 신청자격을 얻는다. 특히 수도권 외 지역출신, 기초생활수급자·차상위계층 등 저소득 가구의 대학생이라면 우선 선발될 가능성이 높다. 임대료는 2인 1실 기준으로 임대보증금 100만 원에 월 기초생활수급자 132,390원, 비수급자 158,870원으로 책정돼 시중임대료의 약 30% 수준으로 저렴하다. 상반기에 공급되는 희망하우징은 고려대, 성신여대, 국민대, 서경대 등의 대학이 다수 분포한 정릉동에 54실, 서대문구, 성북구 등 대학가 주변에 214실 등이다. 아울러 하반기에도 145실이 신규 공급된다. 우선 2인 1실 구조의 정릉동 희망하우징은 노후된 다가구 주택을 재건축해 공급하는 첫 사업모델로, 1월 말 준공을 앞두고 54실이 공급된다. 기존 매입 다가구 주택을 리모델링하는 수선형 희망하우징은 1인 1실 구조로 대학생 등 젊은 층 사이에서 신 주거풍속으로 자리 잡고 있는 ‘하우스메이트’의 형태로 생활한다. 계약기간은 2년으로, 계약만료시 1회에 한해 재개약이 가능하다. 1월 27일 9시~2월 3일 17시 SH공사 홈페이지 접수…서류심사로 최종 선발 신청을 원하는 대학생은 SH공사 홈페이지(http://www.i-sh.co.kr 접속 → 공급·관리 → 희망하우징 → 신청접수)를 통해 1월 27일(월) 09:00부터 접수할 수 있으며, 접수마감은 2월 3일(금) 17:00까지다. 시는 신청자들의 편의를 위해 SH공사 홈페이지를 통해 인터넷 접수를 실시한 뒤 서류심사 제출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