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민속박물관에서 윷놀이하는 어린이들 ⓒ뉴시스

서울은 설에도 `24시간` 걱정없어요

국립민속박물관에서 윷놀이하는 어린이들 새해가 시작된 지 얼마 되지 않은 것 같은데 벌써 한 달이 지나 설날이 코앞에 다가왔네요. 이번 설 연휴는 꽤 깁니다. 한파 속에 움츠러들었던 몸과 마음을 녹이며 따뜻한 정을 나누는 설 명절이 되시길 바라면서, 서울시에서 마련한 '설날 종합대책' 소식을 전해드립니다. 서울시는 시민들의 안전하고 편안한 설 명절을 위해 2월 1일부터 11일까지 10일간 안전·교통·나눔·물가·편의를 핵심으로 한 ‘설날 5대 종합대책’을 가동합니다. 특히 5일부터 11일까지는 소방안전·제설·교통·물가·의료 총 5개 분야별 대책반과 '종합상황실'을 24시간 운영해 긴급 상황에 신속히 대비합니다. 자세한 내용을 지금 바로 확인하세요. ※ 파란색 글자를 클릭하시면 관련 정보를 자세히 볼 수 있습니다 ① 화재, 강설, 한파 대비 '안전대책' 먼저, 사고 없는 안전한 설 연휴를 위해 제설 및 한파 대비를 위한 24시간 상황실을 별도로 운영, 비상근무체계를 유지합니다. 제설차량 881대를 확보해 신속하게 제설·결빙에 대비하는 등 강설과 한파 속 귀성·귀경길 안전을 위한 만반의 준비태세를 갖춥니다. 전통시장 등 다중이용시설 762개소 중 일부에 대한 소방특별조사와 가스공급시설 대상 안전점검을 오는 29일까지 완료하고, 도로, 교통, 문화재, 공원, 공사장 등 주요 기반시설 및 대형건축물에 대해서도 설 연휴 전까지 안전 점검을 완료할 계획입니다. 또한, 설 연휴동안 주요 철도역사와 터미널 8곳에 119 구급대를 현장 배치하는 등 사건·사고 화재에 대한 재난상황 대응체계를 강화합니다. ② 귀성·귀경·성묘객을 위한 특별 '교통대책' 늦은 밤에 이동하는 귀성객도 불편을 겪지 않도록 교통대책도 세웠습니다. 2월 8일과 9일에는 시내버스와 지하철을 다음날 새벽 2시까지 연장 운행하고, 2시 이후에도 심야올빼미버스와 심야전용택시를 운행해 설 연휴 중 `24시간 대중교통체제`를 가동합니다. 아울러 성묘객들의 편의를 위해 서...
2012011211343946_mainimg

설 연휴, 더욱 안전하고 편안하게

 즐거운 설 명절을 위해 1월 16일(월)부터 25일(수)까지 설 연휴 종합상황실이 운영된다. 특히 올해는 홀몸노인, 장애인, 노숙인 등 저소득·소외계층이 상대적으로 소외감을 느끼지 않도록 취약계층 지원을 강화했다. 또 경기침체 등으로 서민생활이 어려운 만큼 설 성수품 물가에 대한 물가안정대책도 적극 추진키로 했다. ▸ 희망복지대책반(희망복지지원과) : 3707-9654▸ 교통대책반(교통정보센터) : 6360-4638▸ 제설대책반(종합방재센터) : 726-2310~4▸ 안전대책반(종합방재센터) : 726-2071~6▸ 의료대책반(보건정책과) : 3707-9131~9▸ 물가대책반(생활경제과) : 3707-9348 이웃과 함께 하는 훈훈한 명절 만들기  서울시는 설을 맞아 약 1만 2천인분의 떡국용 떡을 취약계층에 지원한다. 또한 종합사회복지관 등에서는 홀몸노인, 한부모가정, 장애인 등을 대상으로 설날 선물꾸러미, 쌀, 떡국, 명절음식 등 다양한 나눔 행사를 개최한다. 명절에 고향을 찾지 못하는 노숙인 및 쪽방 거주민들도 노숙인쉼터, 상담보호센터 등에서 합동 차례를 지낼 수 있다. 이외에도 시는 기초생활수급자 등 저소득 12만 1천 가구에 설 명절 보상품비를 가구당 3만 원씩 지급하고, 2만 1천여 명의 저소득 어르신들에게 고기, 전, 과일 등의 명절 특식을 제공한다.  장애인복지관 및 주간·단기보호시설 등에서는 고궁 방문, 설맞이 어울림마당 등 장애인을 위한 다양한 설날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거동이 어려운 재가 중증장애인들은 사전 예약을 통해 설 연휴에도 ‘장애인 활동보조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또한 서민들의 생활안정과 직결되는 하도급 대금, 임금 등이 체불되지 않도록 설 연휴 이전까지 '불법 하도급 및 임금체불 신고센터'를 18시에서 20시까지 연장 운영한다. 서울신용보증재단은 영세자영업자들이 설 연휴 이전에 필요한 자금을 모두 받을 수 있도록 '앰뷸런스 팀'을 구성·운영하기로 했다. 귀성ㆍ귀경ㆍ성묘 시민을 위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