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가 2022년까지 2조 6,000억 원을 투입해 대대적인 ‘그린뉴딜’을 추진한다

서울시 ‘그린뉴딜’로 탄소배출 제로 도시 실현

서울시가 2022년까지 2조 6,000억 원을 투입해 대대적인 ‘그린뉴딜’을 추진한다 서울시가 2022년까지 2조 6,000억 원을 투입해 대대적인 ‘그린뉴딜’을 추진한다. 이번에 발표한 ‘서울판 그린뉴딜’ 정책은 ▴건물 ▴수송 ▴도시숲 ▴신재생에너지 ▴자원순환 5대 분야를 집중 추진해 경제위기와 기후위기에 동시에 대응하면서, 온실가스 배출의 '3대 주범'인 건물, 수송, 폐기물로 인한 배출을 선제적으로 줄이는 것이 핵심이다. 박원순 서울시장은 이 같은 내용을 중심으로 ‘그린뉴딜’ 산업을 부흥시켜 2022년까지 총 2만 6,000개의 일자리를 창출하고, 2050년 ‘탄소배출 제로(Zero) 도시’를 실현하겠다고 8일 밝혔다. 1. 그린 빌딩 : 저탄소 제로에너지빌딩 전환 추진 첫째, 서울시 온실가스 배출의 68.2%로 절대적인 비중을 차지하는 건물을 에너지 효율이 높은 그린 건물로 바꾸는 체질개선 작업을 본격화한다. 공공건물부터 선도적으로 시작하고 민간건물로 확대한다. 예컨대, 경로당, 어린이집, 보건소 등 노후 공공건물 241개소 에너지 효율을 제로에너지건물 수준으로 높이는 ‘그린 리모델링’을 대대적으로 시작한다. 내년부터는 연면적 1,000㎡ 이상인 시 공공건물은 건물의 온실가스 배출량을 제한하는 ‘건물온실가스총량제’를 도입한다. 민간 신축건물에 대한 ‘제로에너지건축(ZEB) 의무화’도 정부 로드맵보다 2년 앞당겨 2023년 시작한다. 2. 그린 모빌리티 : 보행친화도시를 넘어 그린 모빌리티 선도 둘째, 2050년까지 서울의 모든 차량을 친환경 전기·수소차로 바꿔나간다는 목표로, 보행친화도시를 넘어 그린 모빌리티 시대를 연다. 우선 올해 구매하는 서울시 승용차 관용차량은 100% 친환경차 구매를 의무화했다. 시내버스는 2021년 교체 차량부터 의무화해 2025년까지 전체 시내버스(7,396대) 절반 이상인 4,000대를 전기·수소차로 전환한다. 2035년부터는 배출가스가 ‘0’인 전기·수소차만 등록 가능하도록 법 개정을 추진해 사대...
제로에너지빌딩ⓒ뉴시스

에너지 소비량 ‘0’ 아파트 짓는다

서울시 성북구에 2,840세대 규모의 제로에너지빌딩 타운이 들어섭니다. 제로에너지빌딩(Zero Energy Building)이란, 단열 성능을 극대화해 에너지 사용량을 최소화하고 태양광 발전 등 신재생 에너지를 활용해 냉‧난방, 조명, 환기 등 생활에 필요한 에너지를 자급자족하는 건물을 말합니다. 서울시는 지난 13일 ‘장위4구역 주택재개발정비사업’ 지역과 ‘천호동 가로주택정비사업’ 지역 등 2곳을 ‘제로에너지빌딩 시범사업’ 대상지로 선정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따라 서울시는 장위4구역 아파트 재개발 단지 건물에 ①고성능 창호‧건물외피 ②단지용 건축물에너지관리시스템(BEMS) ③대규모 단지에서 경제적인 지열 냉난방 시스템 등을 도입해 에너지 효율을 높일 계획입니다. 대규모 고층형 아파트 단지를 설계 단계부터 제로에너지빌딩으로 짓는 것은 국내 처음으로 시도하는 사업입니다. 이와 함께, 소규모 노후주택 41세대를 107세대 규모 저층형 공동주택으로 재건축하는 천호동 가로주택정비사업지에도 제로에너지빌딩 사업을 추진합니다. 건물층수를 1~2층 높일 수 있도록 용적률을 완화(200%→230%)하여 경제성을 확보하고, 패시브(passive) 건축 기준(외단열, 열교차단, 고효율 창호 등)을 적용해 에너지 비용을 최대 80%까지 절감하는 것이 목표입니다. ■ 패시브건축 채광, 환기, 단열 등 기본적인 건축적 요소를 활용해 에너지 손실을 절감시키는 건축 방식. 태양열, 지열, 풍력 등 자연에너지를 능동적으로 끌어다 쓰는 액티브(active) 건축과 구분된다. 천호동 가로주택정비사업 조감도 대상지 2곳은 시와 국토부로부터 ①신재생에너지 설치보조금(설치비 30~50%) 우선지원 ②용적률 15% 상향 ③세제감면 등 포괄적인 지원과 제로에너지빌딩 지원센터(건설기술연구원, 에너지관리공단)를 통해 설계검토, 컨설팅, 기술지원, 품질관리 등 체계적인 관리를 받게 됩니다. 한편, 서울시는 서울의 전체 에너지소비와 온실가스 배출의 50% 이상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