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는 서민주거안정을 위해 2018년 민간 전세임대 2,000호를 공급한다.

전세임대주택 2천가구 공급… 신청조건은?

서울시는 서민주거안정을 위해 2018년 민간 전세임대 2,000호를 공급한다. “서울, 살기 좋은데 집값이 비싸서...” 전월세 가격의 상승으로 서민들의 주거비 부담이 커지고 있습니다. 서울시는 기초생활수급자, 저소득 신혼부부 등에 2018년 전세임대주택 2,000호를 조기 공급합니다. 계약 시 서울주택도시공사가 전월세 보증금의 95%를 저금리로 지원하고 나머지 5%는 입주자가 계약금으로 내게 되는데요. 얘기만 들어도 솔깃 하시죠? 자세한 내용 안내합니다. 서울시가 기초생활수급자, 한부모가정, 저소득 신혼부부 등 도시 저소득계층의 주거안정을 위해 2018년 민간 전세임대 2,000호를 공급한다. 2,000호 중 1,500호는 저소득층에, 500호는 신혼부부에 공급한다. 민간 전세임대주택은 입주대상자가 거주를 원하는 주택을 직접 물색해 서울주택도시공사에 신청하면 서울주택도시공사가 전세가능 여부를 검토한 후 계약자가 되어 주택소유자와 전세계약을 체결하고 이를 다시 입주 대상자에게 저렴하게 재임대하는 ‘전대차’ 방식의 공공임대주택이다. 계약 시 서울주택도시공사가 가구당 9,000만 원 이내(신혼부부 전세임대의 경우 1억 2,000만 원)에서 전월세 보증금의 95%를 저금리로 지원하고 나머지 5%는 입주자가 계약금으로 내게 된다. 전월세 보증금이 9,000만 원(신혼부부 전세임대 1억 2,000만 원)을 초과하는 경우에는 초과 보증금을 입주자가 부담하면 된다. 서울주택도시공사가 지원한 전월세 보증금에 대해 입주자는 연 1~2%의 이자를 서울주택도시공사에 임대료로 매달 내면되는데, 지원받은 금액의 규모별로 임대료 금리를 차등적용 받게 된다. 지원이자 지원금 규모 천만원 이하 4천만원초과~6천만원이하 6천만원 초과 지원 금리 연 1.0% 연 1.5% 연 2.0% 서울시는 총 2,000호 중 1,500호는 기초생활수급자와 한부모가족 등을 대상으로, 500호는 저소득 신혼부부를 대상으로 공...
부동산ⓒ뉴시스

저소득층·신혼부부 위한 전세임대 3,000호 공급

서울시가 기초생활수급자, 한부모 가정, 신혼 부부 등 도시 저소득계층의 주거안정을 위해 올해 전세 임대 3,000호를 공급합니다. 이는 2008년 전세임대 공급 이래 최대 규모입니다. 임대 물량 3,000호 중 2,400호는 저소득층에, 600호는 신혼부부에게 공급할 예정입니다. 공급 방식은 입주 대상자가 거주하기 원하는 기존 주택을 직접 물색해 SH공사에 신청하면, SH공사가 전세가능 여부를 검토한 후 주택소유자와 SH공사가 전세계약을 체결해 입주대상자에게 저렴하게 임대하는 형태입니다. 전세 임대 주택은 85㎡ 이하 규모, 보증금 한도액 1억 6천만 원 이내여야 하며 단독, 다가구, 연립주택, 아파트, 주거용 오피스텔 모두 신청 가능합니다. 임대 기간은 2년이며, 자격이 유지되는 한 2년 단위로 9회까지 재계약을 체결해 최대 20년까지 지원받을 수 있습니다. 신청 대상자는 입주자 모집공고일 현재, 서울시에 거주하는 무주택 세대 구성원입니다. 저소득층의 경우, 기초생활수급자·보호대상 한부모 가족은 1순위이고, 도시근로자 월평균소득 50%이하 및 장애인 중 도시근로자 월평균소득 100% 이하인 자는 2순위입니다. 신혼부부의 경우, 기초생활수급자 또는 당해세대의 월평균 소득이 전년도 도시근로자 가구당 월평균소득 50%이하가 대상입니다. 이중에 혼인 3년 이내인 신혼부부가 1순위, 혼인 3년 초과 5년 이내인 신혼부부가 2순위, 5년 이내인 신혼부부는 3순위에 해당됩니다. 4순위는 현재 혼인 5년 이내인 무주택세대구성원인 신혼부부 가운데 해당 세대의 월평균 소득이 전년도 도시근로자 가구당 월평균소득의 70%이하인 사람입니다. 지역별 안배를 위해 공급물량 중 절반은 자치구별로 동일하게 배정합니다. 저소득층에 공급하는 2,400호 중 1,200호는 자치구별 48호씩, 신혼부부 공급 600호 중 300호는 자치구별 12호씩 우선 배정하는 방식입니다. 가구당 8천만 원 이내에서 전세금 저리·융자 지원도 실시합니다. 지원기준금액의 95%를 지원하게 되며,...
2014022411224122_mainimg

서울시, 신혼부부 전세임대 등 2,500호 공급

서울시는 기초생활수급자, 한부모 가정, 신혼부부 등 도시 저소득계층의 주거안정을 위한 기존주택과 신혼부부 전세임대 입주대상자를 2월 25일(화)부터 SH공사 홈페이지를 통해 모집 공고한다. 기존주택과 신혼부부 전세임대는 입주대상자가 거주하기 원하는 기존주택을 선정하면 주택소유자와 SH공사가 전세계약을 체결하여 입주대상자에게 저렴하게 재임대하는 방식의 임대주택이다. 대상주택은 국민주택규모(85㎡) 이하의 기존주택으로 입주대상자가 희망주택을 물색하여 SH공사에 신청하면, SH공사에서는 전세가능 여부를 검토한 후 주택소유자와 전세계약 및 임대차계약을 체결한 후 입주대상자가 입주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입주대상자 신청 및 전세금 지원 기존주택 전세임대 신청대상자는 입주자 모집공고일 현재 서울시에 거주하고, 본인과 세대원 전원이 무주택 세대주로서, 기초생활수급자·보호대상 한부모 가족이 1순위자에 해당해야 한다. 또 도시근로자 월평균소득 50% 이하 및 장애인 중 도시근로자 월평균소득 100% 이하자는 2순위자에 해당된다. 그리고 신혼부부 전세임대 신청대상자는 입주자 모집공고일 현재 서울시에 거주하는 무주택세대주로서 기초생활수급자 또는 당해세대의 월평균소득이 전년도 도시근로자 가구당 월평균소득의 50%이하자 중 혼인 3년 이내인 신혼부부가 1순위, 혼인 3년 초과 5년 이내인 신혼부부가 2순위이며, 5년 이내인 신혼부부가 3순위에 해당된다. 4순위는 현재 혼인 5년 이내인 무주택세대주 가운데 해당 세대의 월평균소득 70% 이하자이다. 신청접수 일정 및 자치구별 공급호수 전세금 지원 한도는 호당 7,500만 원으로 입주자는 지원한도액의 5%인 375만원의 임대보증금과 전세지원금의 2%를 월할 계산한 월임대료를 부담하게 된다. 기존주택 및 신혼부부 전세임대를 신청하려면 1순위자는 3월 5일(수)부터 3월 7일(금)까지, 2순위부터 4순위는 3월 10일(월)부터 3월 11일(화)까지 주민등록 등재 거주지 동 주민센터에 신청하면 된다. 단, 기존주택 ...
2013042904543179_mainimg

내가 원하는 집 골라 `전세임대` 신청하자

SH공사(사장 이종수)는 서울시내 '기존주택 전세임대' 500호에 대해 29일부터 신청 접수를 받는다. '기존주택 전세임대'는 입주 대상자가 거주하기 원하는 주택의 소유자와 서울특별시 SH공사가 전세계약을 체결하여 입주대상자에게 저렴하게 재임대하는 것을 말한다. 서울시내 국민주택규모(85㎡) 이하 주택 중 입주대상자가 희망 주택을 물색하여 신청하면 SH공사에서 전세 가능 여부를 검토한 후 전세계약 및 임대차계약 체결을 맺는다. 입주자모집 공고일 현재 서울특별시에 거주하며 본인과 세대원 전원이 무주택인 세대주로서 기초생활 수급자, 보호대상 한부모 가족에게 1순위가 주어지며 신청장소는 주민등록 등재 거주지 동 주민센터다. 호당 전세지원 한도는 7,000만 원. 1순위(수급자·보호대상 한부모가족)를 대상으로 4월 29일부터 5월 3일까지 접수한다. 1순위가 미달될 경우에 한해서 2순위는 재공고 예정이다. 입주대상자, 예비입주자 선정여부 및 계약안내는 개별 통보되며 자치구에서 선정대상자가 통보 되는대로 SH공사 홈페이지(www.i-sh.co.kr)에 게시될 예정이다. 대상자 발표 예정일은 오는 5월 22일 오후 6시다. 입주대상자로 선정되면 입주희망주택을 물색하여 전세계약 및 임대차 계약 체결 후 입주하면 된다. 기존전세 임대주택은 갱신계약 시 자격이 유지되면 2년 단위로 갱신 계약을 체결하며 10년동안 지원받을 수 있다. 신청 접수 및 입주자 선정에 관한 사항은 주민등록등재 거주지 주민센터,구청 사회복지 담당부서에 하면되고 임대주택 및 임대공급, 입주 등에 관한 사항은 SH공사로 문의하면 된다. 문의 : 서울특별시 SH공사 임대2팀 1600-3456, 02-3410-7455    ...
2012032201381160_mainimg

보증금 5%만 입주자 부담

오는 26일부터 서울에 사는 기초생활수급자, 한부모가정 등 도시 저소득계층 300세대를 위한 ‘기존주택 전세임대’ 접수가 시작된다. '기존주택 전세임대'란 입주희망자가 거주하기를 원하는 집이 있으면 SH공사가 대신 집주인과 전세계약을 체결한 후 입주희망자에게 임대하는 방식. 임대보증금은 SH공사에서 최고 7,000만원까지 지원하며 이 경우 95%(6,650만원)는 국민주택기금으로 지원하므로 나머지 5%(350만원)만 입주자가 부담하면 된다. 월 임대료는 국민주택기금 이자에 해당하는 연 2%, 즉 이 경우 110,830원을 입주자가 내면 된다. 이번에 공급되는 물량은 총 300세대로 국민주택규모(전용면적 85㎡ 이하)의 기존주택이며, 1인 가구의 경우 전용면적 40㎡ 이하 주택으로 제한한다. 구명 공급호수 구명 공급호수 구명 공급호수 계 300 강북구 14 금천구 6 종로구 5 도봉구 7 영등포구 13 중 구 4 노원구 23 동작구 14 용산구 7 은평구 14 관악구 9 성동구 8 서대문구 9 서초구 3 광진구 8 마포구 5 강남구 13 동대문구 21 양천구 6 송파구 8 중랑구 23 강서구 42 강동구 15 성북구 14 구로구 9 접수는 오는 3월 26부터 30일 17시까지다. 신청자의 주민등록이 등재된 거주지의 주민자치센터(동사무소)를 방문하면 된다. 입주선정자는 4월 23일 SH공사 홈페이지(www.i-sh.co.kr)에서 발표한다. 문의: SH공사 임대팀 ☎ 1600-3456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