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난감도서관 입구

장난감 빌리러 구청으로 오세요! 별 보기는 덤

장난감도서관 입구 아직도 민원서비스, 각종 서류발급을 위해 구청을 찾는가? 이제 구청은 시민들에게 편안한 쉼터, 다양한 프로그램을 제공하며 시민들에게 열린 참새방앗간으로 사랑받고 있다.  성북구청에도 남녀노소 즐겁고 행복한 시간을 보낼 수 있는 공간이 많다. 성북구청 마당에 그려진 팔방망줍기 바닥그림 먼저, 성북구청 건물 앞부터 아이들을 위한 전래놀이 공간을 만날 수 있다. 바닥에 팔방망줍기 놀이를 할 수 있는 그림이 그려져 있다.  1층으로 들어가면 '장난감도서관'이 자리하고 있다. 여기선 장난감을 빌릴 수 있다. 그 안쪽에는 유아들이 놀 수 있는 새싹놀이터도 마련돼 있다.  장난감은 신체, 블럭, 게임, 역할 등 세세하게 구분해 보관하고 있어 원하는 장난감을 찾기도 쉽다. 유아들의 시기별로 추천 장난감까지 친절하게 알려주니, 어떤 장난감을 빌릴지 망설여진다면 편하게 문의해 보자.  회원가입을 위해선 아이를 포함한 3개월 이내의 등본이 필요하다. 성북구 주민뿐만 아니라 다른 자치구의 구민도 가입 가능하다.  장난감의 대여기간은 2주(14일)로 1점당 500원~5,000원의 대여금을 지불한다. 10만원 이상의 고가 장난감은 보증금 1만원을 지불하면 장난감 반납 시 환불해준다. 장난감은 하나씩 비닐백에 담겨 있어 위생적으로 관리되고 있다 운영시간은 월~토요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이고, 국가공휴일, 근로자의날, 일요일은 문을 열지 않는다.  빌린 장난감을 연체하게 되면 장난감 1일 1점 500원의 연체료가 발생한다. 15일 이상 연체 시 그 기간만큼 대여가 정지된다. 혹시 장난감을 파손하거나 분실했다면 동일한 장난감으로 변상해야 한다.  장난감을 연장해서 더 놀고싶다면 1주일 무료 연장신청도 가능하다. 단, 1년에 장난감 4개까지 허용된다.  금세 싫증내는 아이들에겐 착한 대여금으로 장난감을 자주 빌릴 수 있는 장난감도서관이 안성맞춤이다.  장난감 위생도 걱정할 필요 없다. 안전과 위생을 위해 반납 시 살균세척을 한 후에 ...
서리풀 어린이 광장. 컨테이너를 쌓아 만든 건물에 그림책 도서관, 장난감 도서관, 함께 키움센터 등이 자리한다.

그림책·장난감 도서관부터 보육센터까지 한자리에…

서리풀 어린이 광장. 그림책 도서관, 장난감 도서관, 함께 키움센터 등이 함께 자리한다. 서초역 인근 교통섬(서초동 1498-1번지외 12필지)으로 불리어 온 공간이 어린이와 부모들을 위한 문화와 보육을 제공하는 ‘서리풀어린이광장’으로 새롭게 태어났다. 서울시 최초로 세운 ‘그림책 도서관’, 성장단계별 장난감을 구비한 ‘장난감 도서관’, 시간제 보육실 등을 갖춘 ‘함께 키움센터’ 등 어린이를 위한 문화·교육·보육 멀티공간을 조성했다. 동화책, 화보, 아트북, 팝업북 등 다양한 그림책을 접할 수 있는 그림책도서관 그림책 도서관의 1층에는 동화책, 화보, 아트 북등 그림책 8,500여 권이 비치된 ‘그림책 자료실’과 스트리밍 북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는 ‘듣는 소리 놀이터’가 있다. 2층에는 부모와 함께 그림책을 볼 수 있는 ‘이야기놀이터’를 비롯하여 문화프로그램을 진행할 수 있는 소극장도 자리한다. 400영 점의 장난감이 구비된 장난감 도서관 ‘장난감 도서관’에는 성장단계별 맞춤형 장난감 400여 점이 구비되어 있다. 1층 공간 한 켠에는 여성 바리스타가 운영하는 ‘늘봄 카페’가 입주해 부모들이 커피를 마시며 담소도 나눌 수 있다. ‘함께키움센터’에는 부모들의 양육 부담을 줄이기 위해 최대 시간당 5명의 영유아를 돌보는 1층 시간제 보육실 2개 반과 육아에 필요한 정보를 나누는 2층 공동육아 커뮤니티 공간이 자리 잡았다. 서리풀 어린이광장 그림책과 장난감을 각 도서관에서 읽고 놀 수 있고 대여도 할 수 있다. 근처 마제스타시티 빌딩에 서초모자보건지소까지 있어 건강도 챙기고 문화생활도 동시에 할 수 있는 장소로 각광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 ■ 서리풀 어린이광장 내 그림책 도서관, 장난감 도서관 안내○교통 : 지하철 2호선 서초역 4번 출구 ○운영시간 : 평일 오전 9시 ~ 오후 9시, 주말 오전 9시 ~ 오후 6시(매주 월요일, 공휴일 휴관) ...
2014050910560539_mainimg

장난감도서관으로 초대합니다!

아이가 커 갈수록 바라는 것도, 해줘야할 것도 많아져요. 부모 마음이야 뭐든 다~ 해주고 싶지만 마음처럼 쉬운 게 아닌 현실입니다. 큰 맘 먹고 사준 장난감을 하루 이틀 가지고 놀다가 거들떠 보지도 않으면, 돈 아깝고 속상하고, 이유 없이 떼를 쓰거나 친구들과 다투면 어떻게 해야 좋을지 모르겠지요. 이럴 때 도움이 되는 정보! 녹색장난감도서관을 찾아주세요~ 녹색장난감도서관으로 오세요 어릴 때 다양한 자극을 주면 좋다고 해서, 장난감을 많이들 사지요. 하지만 우리 아이가 좋아하는 장난감은 따로 있어요. 모두 다 사 볼 수도 없고, 사놓고 가지고 놀지 않으면 왠지 속상하고. 이제 녹색장난감도서관을 이용해보세요. 서울시 거주민 뿐 아니라, 서울 소재 직장인들도 이용할 수 있어요. 녹색장난감도서관은 일반 도서관처럼 장난감을 빌려서 이용할 수 있어요. 준회원이 되면 한 번에 2개씩 열흘간 대여가 가능하고, 6회 동안 연체없이 꾸준히 반납하면 정회원이 된답니다. 정회원은 1회 3개씩 14일간 대여가 가능함은 물론, 장난감 예약과 택배 혜택도 받으실 수 있어요. 그럼 어떻게 이용하냐구요? 녹색장난감도서관 홈페이지(http://www.seoultoy.or.kr)에서 우리 아이 이름으로 회원 가입 후 구비 서류와 연회비 만 원을 제출하면 끝! ○ 가입 가능 연령 : 만 72개월 이하의 아동 (장애아동은 만12세까지)○ 구비 서류 : 부모 신분증, 주민등록등본 * 서울 소재 직장인은 재직증명서 포함 녹색장난감도서관은 매주 화요일~토요일까지 운영되고 있어요. ○ 운영시간  - 화요일~금요일 : 10시~19시30분 (점심시간 오후 1~2시) - 토요일 : 10시~15시30분○ 위치 : 지하철 2호선 을지로입구역 내○ 전화 : 02-753-0222~3 뚝딱뚝딱~♪ 피노키오의 고장난 다리를 수리해주는 제페토 할아버지 같은 분이 있다면 참 좋을 텐데.녹색장난감 도서관에는 고장난 장난감에게 새 생명을 불어 넣어주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