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030504060754_mainimg

마음이 아픈 내 제자를 위해…

남자고등학교 2학년 담임을 맡고 있는 최 교사는 반 학생이 찾아와 자살하고 싶다고 이야기해 깜짝 놀랐다. 학기 초에 한 달간 따돌림을 경험한 적이 있는 이 학생은 따돌림 문제가 해결 되었음에도 불구하고, 일주일 전부터는 잠도 잘 못자고 하루에 2~3번은 죽고 싶다는 생각을 하고 있었다고 했다. 즉시 전문가의 개입이 필요하다고 생각한 최 교사는 스쿨라인 상담을 통해 학생의 정신건강문제에 관한 정보 및 자문을 제공받았으며, 전문적인 평가를 바탕으로 학생 지도 방안을 마련할 수 있었다. 서울시는 학생의 정신건강 문제의 조기발견 및 적절한 관리와 개입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초·중·고등학교의 교사를 대상으로 2010부터 현재까지 스쿨라인(School-line, 1577-7018)을 시행하고 있다. 교사 상담전화 스쿨라인은 전문 상담 서비스를 통해 아동청소년의 정신건강정보를 제공하여 교내에서 발생하는 학생정신건강문제 관리능력을 강화하고, 마음이 건강한 학교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서울시에서 시행중인 사업이다. 지난해 교사의 상담의뢰 202건을 분석한 결과를 살펴보면 여자 중학생관련 상담 의뢰율이 38건(약 18.8%)으로 가장 높게 나타났으며, 남자 초등학생 31건(약 15.3%)이 그 뒤를 이어 높게 나타났다. 특히, 초등학교는 ADHD 등 행동상의 문제, 중학교의 경우 우울증과 같은 정서상의 문제를 상담하는 교사의 비율이 높게 나타남에 따라 연령대 별로 상담자의 특성과 문제유형이 다른 것을 알 수 있었다. 피상담자의 정신건강문제 유형을 살펴보면, 2011년 14%, 2012년 26%와 비교해 2013년 43%로 자살이 지속적인 증가추세를 보여 심각한 것으로 나타났다. 서울시는 이번 교사들의 상담유형 분석결과와 그간 접수된 다양한 의견을 바탕으로 교사들에게 전문상담 노하우를 담은 사례집을 발간했다. 학생 마음건강을 위한 교사 상담전화는 월~금요일 (9:00~18:00)까지 국번없이 1577-7018을 누르면 이용가능하며, 사례집은 서울시 ...
2011103102003656_mainimg

20대 사망원인 1위…예방이 중요하다

카이스트 재학생 자살사건으로 한동안 관심 이슈였지만, 20대의 자살은 진작부터 심각한 수준에 달하고 있다. 2010년 통계청 조사 결과를 보면 20대의 주요 사망원인 1위가 자살이었다. 그런가 하면 국내 한 4년제 대학이 2008년 학생 1,363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한 결과를 보더라도 42%(573명)의 학생이 우울증을 경험했다고 답했으며 6%(81명)는 자살을 시도한 경험이 있다고 응답한 것으로 나타났다. 서울시가 올해로 5회째 실시하는 '터치 프랜즈 캠페인'은 바로 이러한 20대, 사춘기와 성인기의 중간 단계에 있으며 수동적이고 통제적인 입시 위주의 학교생활로부터 갑작스럽게 독립적이고 자율적인 역할이 요구되는 환경으로 바뀌면서 혼란을 겪는 청년들의 건강한 문화를 조성하자는 취지로 탄생했다. 올해 슬로건은 '괜찮아, 내가 들어줄게'. 친구들 간의 관심과 격려가 자살예방에 중요한 요소라는 점을 강조하며, 정신건강검진과 간이상담을 할 수 있는 상담존, 힘들어 하는 친구들에게 엽서를 발송하는 나눔존, 정신건강에 대한 인식 개선 및 정보를 얻을 수 있는 인식존 등을 설치하여 운영한다. 11월 1일(화) 숭실대를 시작으로 시립대(11월 2일), 중앙대(11월 4일), 서울여대(11월 8일), 서울대(11월 9일) 등 서울시내 5개 대학교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서울시는 시민들이 좀 더 쉽고 간편하게 정신건강에 대한 정보를 접할 수 있도록 블루터치 홈페이지(http://blutouch.net)를 운영하고 모바일 어플리케이션을 무료로 제공하고 있다. 블루터치 쉼공간 '마인드스파'(http://www.mindspa.kr)에서는 우울증 자가진단 서비스를 해볼 수 있다. 자살예방을 위한 24시간 상담전화 ‘블루터치 핫라인(1577-0199)’가 마련되어 있으니 긴급할 때 도움을 청할 수 있다. 문의: 서울시정신보건센터 통합지원팀 02) 3444-9934(내선 251~254), 블루터치 핫라인 1577-0199   ○참여인원 : 대학생 3,000명 ○시 기 :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