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차세 및 과태료 체납차량 단속

이달 말까지 신청! ‘자동차세’ 한 번에 내면 10% 할인

자동차세 및 과태료 체납차량 단속 6월과 12월, 일 년에 두 차례 납부해야 하는 자동차세를 1월에 한꺼번에 내면 10%의 세금 공제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이 같은 ‘자동차세 연납제도’를 이용하려는 시민이라면 이달 말까지 잊지 말고 꼭 신청하자. 서울시는 1월 31일까지 ▲전화(자동차세 납세지 관할 구청) ▲인터넷(ETAX홈페이지) ▲스마트폰 앱(STAX, ‘서울시 세금납부’로 검색)을 통해 2019년도 자동차세 연세액 납부 신청을 받는다고 밝혔다. 단, 지난 해 자동차세를 연세액으로 납부한 차량은 별도로 신청하지 않아도 된다. 올해 1월에 자동차세를 연세액으로 납부하면 신규차량 기준 아반떼는 2만 9,080원, SM5는 5만 1,950원, 그랜저는 7만 7,980원을 각각 절약할 수 있다. 납부방법은 11일부터 우편으로 발송되는 자동차세 납부서를 받아 납부하거나 인터넷(ETAX홈페이지), 스마트폰 앱(STAX)을 통해 납부하면 된다. 다만, 올해 최초로 자동차세 연납을 신청하는 경우, 전화(관할구청)로도 납부가 가능하다. 공공 및 민간 포인트를 모아서 세금을 납부할 수 있는 ‘ETAX마일리지’로도 연납 자동차세를 납부할 수 있다. 이 경우 ETAX홈페이지나 STAX 앱에서 납부방법 선택시 ‘마일리지 사용하기’를 선택하면 된다. 자동차세를 미리 연납한 경우 연내 다른 시‧도로 이사하더라도 새로운 주소지에서 자동차세를 추가로 납부하지 않아도 된다. 연납 후 폐차하거나 자동차를 양도한 경우, 별도로 신청하지 않아도 사용일수를 제외한 나머지 기간만큼 세금환급을 받을 수 있다. 한편, 작년 1월 총 117만여 명의 서울시민이 ‘자동차세 연납제도’를 활용, 1대 당 평균 2만 7,430원의 세금을 절약했다. 서울시 전체 등록 자동차 중 37.1%에 해당한다. 최근 3년 간 자동차세 연납현황을 보면 건수와 세액 모두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조조익 서울시 세무과장은 “10%의 세금절감 효...
1월에 1년치 자동차세를 한 번에 미리 납부하면 10% 감면받을 수 있다.

1월 짠테크 팁! 자동차세 10% 할인법

1월에 1년치 자동차세를 한 번에 미리 납부하면 10% 감면받을 수 있다. 아껴야 잘 산다고 하죠. 자동차세도 아낄 수 있는 방법이 있습니다. 1월에 1년치 자동차세를 미리 납부하면 10% 감면 혜택을 받을 수 있는데요. 신차 기준으로 아반떼는 2만 7,270원, SM5는 5만 1,950원, 그랜저는 6만 2,350원을 절약할 수 있습니다. 자동차세 10% 아낄 수 있는 기회. 1월에만 가능하니 놓치지 마세요. 1월에 1년치 자동차세를 한 번에 미리 납부하면 10% 감면받을 수 있다. 서울시가 지방세 납부 애플리케이션인 ‘서울시세금납부(STAX)’를 통해 자동차세를 연납할 수 있는 서비스를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실시한다. 자동차세는 매년 6월과 12월에 납부하게 되는데, 1월에 연간세액을 미리 신청하여 납부하면 10%의 세금을 공제받을 수 있는 ‘자동차세 연납제도’가 운영되고 있다. 자동차세 연세액 납부는 자동차세 납세지 관할 구청에 전화로 신청하거나, 인터넷(etax.seoul.go.kr), 스마트폰앱(STAX)을 활용하여 신청할 수 있다. 자동차세 연세액 납부 신청기한은 1월 말까지이며, 지난 해 자동차세를 연세액으로 납부한 차량은 별도로 신청하지 않아도 된다. 납부방법은 1월 12일부터 우편 발송되는 자동차세 고지서를 받아서 납부하거나 인터넷(etax.seoul.go.kr), 스마트폰앱(STAX)을 활용하여 납부하면 된다. ■ 자동차세 신고납부 방법 ○ 전화 이용 : 구청 세무과에 연납신청 → 가상 계좌 문자 전송 → 계좌이체 납부 ○ ETAX 이용 : 서울시 ETAX 홈페이지(etax.seoul.go.kr)접속 → 메뉴접속(자동차세연납) → 납세자 정보(성명, 차량번호 등) 입력 →납부방법(계좌이체, 카드납부) 선택 → 납부 ○ 스마트폰 앱 이용 : STAX 애플리케이션 접속 → 자동차세 연납 선택 → 납세자 정보 입력 → 납부 올해 처음 자동차세 연세액을 납부하는 경우에는 별도로 ...
자동차ⓒ뉴시스

딱 1월에만! 자동차세 10% 할인…앱도 가능해요

‘13월의 월급’을 받을 수 있는 연말정산 시즌이 찾아왔습니다. 지난 15일부터 국세청 홈택스의 ‘연말정산 간소화’ 서비스가 시작됐는데요. 이외에도 1월에는 놓치면 1년이 아쉬울 세금 공제 기회가 한 가지 있습니다. 바로 1년치 자동차세를 미리 납부하면 10% 감면 혜택을 받을 수 있는 자동차세 연납 신고납부 서비스입니다. 올해부터는 구청이나 홈페이지 방문할 필요 없이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 다운받고, ‘카카오페이’나 ‘SSG(쓱)페이’로 간편하게 납부하세요~ ※ 파란색 글자를 클릭하시면 관련 정보를 자세히 볼 수 있습니다 1년치 자동차세를 한 번에 미리 납부하면 10% 감면받을 수 있는 1월, 서울시가 전국 최초로 지방세 납부 애플리케이션인 ‘서울시세금납부(STAX)’를 통해 자동차세를 연납할 수 있는 서비스를 16일 실시한다. 2016년 기준 서울시 자동차세 연납 신고납부 차량이 전체 등록차량 288만 6,000여 대의 32%를 차지하는 가운데, 이제는 서울시에 자동차를 등록한 시민이라면 스마트폰 앱을 내려받아 설치한 후 간편하게 신고납부할 수 있다. 따로 시간을 내서 구청이나 은행을 방문하거나 컴퓨터 앞에 앉지 않아도 된다. 특히, ActiveX 설치나 공인인증서, 회원가입 없이도 성명, 주민번호, 차량번호만 입력하면 바로 납부가 가능하다. 결제수단도 계좌이체(우리은행), 신용카드(13개사), 간편결제(카카오페이, PAYCO, SSG페이, 앱카드) 등 원하는 대로 자유롭게 선택할 수 있다. (☞ 서울 세금, `쓱(SSG)`으로도 낼 수 있어요) 자동차세 연납 납부 방법 자동차세를 선납한 후 다른 시·도로 이사하더라도 새로운 주소지에서 자동차세를 다시 내지 않아도 된다. 자동차를 폐차하거나 양도한 경우에는 별도로 신청하지 않아도 사용일수를 제외한 잔여기간만큼의 세금을 환급받을 수 있다.   2016년 자동차세 연납신고 및 스마트폰 이용 세금납부 연령별 비교(※ 서울시 자체 조사 결과) 시는 자동차 연납 신고납부자의 ...
자동차

자동차세 선납하고 10% 할인 받으세요~

오는 2월 1일까지 1년분 자동차세 전액을 미리 납부하면 10%의 세금공제 혜택을 제공 받을 수 있습니다. 또한, 승용차요일제 참여 인증을 받은 차량소유주는 최대 14.5%까지 세금을 공제받을 수 있습니다. 3년 이내 연식의 신규차량 중 배기량 2000cc 승용차주가 자동차세를 원래대로 6월, 12월에 분납한다면 세액은 약 52만 원이지만 2월 1일까지 자동차세를 선납하고 승용차요일제까지 참여한다면 약 45만 원으로, 7만 원 가량을 절약 할 수 있습니다. 이를 위해 서울시는 시민들의 납세편의를 위해 지난해 자동차세를 선납했거나 선납을 신청한 97만 명에게 자동차세 연세액 납부서를 발송했습니다. 올해 자동차세 선납 납부서 발송대상자는 97만 명 2,070억 원으로 지난해 98만 명 2,066억 원보다 4억원이 늘어난 금액입니다. 단, 작년에 선납 납부서를 받고도 납부하지 않았거나 차량을 폐차 및 양도한 경우에는 발송대상에서 제외합니다. 또한, 더 많은 시민들이 세금공제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오는 18일부터 24일까지 7일간 ‘포털 다음(Daum) 메인화면 배너’를 통해서도 연납신청 및 납부를 할 수 있도록 안내서비스를 제공합니다. 아직까지 자동차세 선납 신청을 하지 못했다면, 서울시 인터넷 납부시스템(etax.seoul.go.kr) 또는 거주지 구청 세무부서에서 신청하시면 됩니다. 납부방법으로는 ①은행 현금인출기(CD/ATM) ②서울시인터넷납부시스템 ETAX ③ARS(1599-3900) ④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서울시 세금 STAX) ⑤고지서에 표기된 전용계좌 ⑥편의점납부(CU, GS25, 세븐일레븐, 미니스톱) 등을 이용할 수 있습니다. 자동차세를 선납했다면 이후에 다른 시,도로 이사하더라도 새로운 주소지에서 다시 부과하지 않습니다. 자동차를 폐차하거나 양도한 경우에는 사용일수를 제외한 잔여기간에 대한 세금을 환급받을 수 있습니다. 김윤규 서울시 세무과장은 “최대 14.5%의 세금절감 효과가 있는 자동차세 1년분 선납제도에 보다 많은 시민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