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월 12~13일, 반포한강공원 서래섬에서 유채꽃 축제가 열린다.

이번 주말이 절정! 한강 서래섬 유채꽃 축제

5월 12~13일, 반포한강공원 서래섬에서 유채꽃 축제가 열린다. 유채꽃을 즐기기 위해 멀리 제주도까지 갈 필요가 없다. 지금 반포한강공원 서래섬에 노란 유채꽃이 한창이다. 5월 12일부터 13일 주말 동안 반포한강공원 서래섬 일대에서 ‘2018 한강 서래섬 유채꽃 축제’가 열린다. 올해로 13회째를 맞이하는 서래섬 유채꽃 축제는 ▲유채꽃밭 즐기기 ▲체험 프로그램 ▲특별 프로그램 ▲나비방사 체험 ▲소규모 공연 등 5개 분야로 나눠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준비했다. 는 아름다운 유채꽃밭에서 특별한 사진을 찍을 수 있도록 꾸민 포토존이다. 유채꽃밭 한가운데 놓인 트램펄린에서 점프하는 순간을 찍을 수 있는 ‘봄아,날자!’ 포토존부터 알록달록한 색상의 풍선 묶음을 들고 찍을 수 있는 ‘무지개 풍선’ 포토존, 이해인 시인의 ‘유채꽃’ 구절을 따라가며 사진을 담을 수 있는 감성 포토존까지 생동감 넘치는 사진을 남길 수 있는 곳이다. 은 노란종이로 나비를 접어 소망을 적어보는 ‘유채꽃 나빌레라’, 비눗방울을 자유롭게 체험하는 ‘꿈꾸는 비누방울’, 봄꽃 모양의 스티커로 몸을 꾸미는 ‘봄꽃타투’ 등 5가지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진행하며 모든 체험은 무료로 참여 가능하다. 으로 마련한 ‘탱탱놀이터’에선 다양한 공들이 가득 채워져 있는 대형풀장에서 어린이뿐만 아니라 어른도 함께 어울려 놀 수 있다. 놀이 기획자가 함께 진행해 흥미를 더하며, 오전 11시부터 오후 5시까지 진행한다. 12일 오전 11시에는 배추흰나비 1,000마리를 유채꽃밭에 방사하는 을 진행한다. 사전 접수한 신청자들이 나비를 직접 날려보고 유채꽃밭 사이사이로 날아가는 모습을 관찰한다. 유채꽃밭 나들이를 더욱 즐겁게 해줄 프로그램도 놓치지 말자. 감성 어쿠스틱 밴드 ‘라이노 어쿠스틱’의 음악공연이 오전 12시, 오후 3시에 펼쳐진다. 오후 2시, 4시에는 ‘백만 송이 비눗방울’ 버블쇼를, 오전 12시부터 오후 5시까지는 ‘유채꽃 삐에로’가 풍선아트를 선보인다. 한편, ...
서울시(한강사업본부)는 4월 1일부터 5월 21일까지 51일간 한강공원 전역에 펼쳐지는 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한강 “넌 나의 봄이다”…릴레이 봄꽃축제 시작

서울시(한강사업본부)는 4월 1일부터 5월 21일까지 51일간 한강공원 전역에 펼쳐지는 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개나리→벚꽃→유채꽃→찔레꽃→장미 봄꽃 릴레이 개화 4월에는 개나리와 벚꽃을 한강변에서 즐길 수 있고, 5월에는 유채, 5월 중순부터는 찔레와 장미를 순차적으로 즐길 수 있다. 현재 개나리가 한강공원 둔치를 노랗게 물들이고 있다. 샛노란 개나리 꽃길을 제대로 즐기고 싶다면, 잠실대교 북단부터 중랑천 합류부(용비교)까지 이어지는 개나리 꽃길을 추천한다. 산책이 끝날 무렵 용비교에서 노랗게 물든 응봉산을 발견할 수 있다. 응봉산에서 매년 열리는 ‘응봉산 개나리 축제’는 4월 6일부터 4월 8일까지 개최된다. 봄꽃의 대명사 ‘벚꽃’은 한강봄꽃축제의 주인공이라 할 수 있다. 여의서로 일대를 뒤덮는 왕벚나무가 장관을 이루는 ‘여의도 봄꽃 축제’가 4월 7일부터 4월 12일까지 개최된다. 6일과 7일에는 ‘한강 새봄맞이 콘서트’와 ‘한강 벚꽃 콘서트’가 여의도한강공원 물빛무대에서 열리며, 특히 주말인 7일에는 이 여의도한강공원 민속놀이마당 일대에서 펼쳐진다. 서래섬 유채꽃 반포한강공원 서래섬은 매년 5월이면 ‘유채꽃’으로 노랗게 변모한다. 파란 한강, 노란 서래섬을 배경으로 개최되는 는 5월 5일부터 6일까지 진행될 예정이다. 5월 중순에는 한강의 동․서쪽 양끝에 위치한 생태공원(강서, 고덕·암사)에 ‘찔레꽃’이 가득 피어난다. 아이가 있는 가족이라면 찔레꽃이 만개할 쯤에 열리는 에 참여해보자. 양화한강공원 장미원 꽃 중의 꽃 ‘장미’는 5월 중순부터 만개해 봄꽃 릴레이의 마지막을 장식한다. 뚝섬, 양화한강공원의 장미원과 망원의 장미터널을 배경으로 멋진 인생 사진도 찍을 수 있다. 이외에도 한강공원 주요 녹지대와 자전거길을 따라 팬지, 비올라, 꽃양귀비, 튤립 등 약 30종의 올망졸망한 봄꽃들이 눈을 즐겁게 하고 한강공원 가득 향기를 채워줄 예정이다. 봄꽃 배경으로 펼쳐지는...
5월 13일~14일까지 반포한강공원 서래섬에서 `2017년 한강 서래섬 유채꽃 축제`가 열린다.

당신의 봄에 유채꽃 ‘만발’…이번 주말 서래섬으로!

5월 13일~14일까지 반포한강공원 서래섬에서 `2017년 한강 서래섬 유채꽃 축제`가 열린다. 유채꽃 하면 제주도가 먼저 떠오르는데요. 서울에서도 노랗게 펼쳐지는 유채꽃 물결을 만날 수 있습니다. 서울시는 5월 13일~14일까지 반포한강공원 서래섬 일대에서 ‘2017년 한강 서래섬 유채꽃 축제’를 개최합니다. 유채꽃 구경은 물론 체험과 공연이 어우러져 더욱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는데요. 지하철, 버스를 타고 가서 즐기는 유채꽃의 향연. 봄날의 추억 한 장도 멋지게 남기세요. ※ 파란색 글자를 클릭하시면 관련 정보를 자세히 볼 수 있습니다 ‘2017년 한강 서래섬 유채꽃 축제’가 5월 13일~14일까지 반포한강공원 서래섬 일대에서 열린다. 서래섬 유채꽃 축제는 ▲유채꽃밭 즐기기 ▲체험 프로그램 ▲소규모 공연 ▲나비방사 체험으로 크게 4개 분야로 나눠진다. 꽃밭 곳곳에는 포토존이 설치되며, 꽃밭 입구에는 ‘플라워 월’이 설치돼 방문객들을 맞을 예정이다. 또 사전 이벤트로 진행된 ‘N행시 백일장’의 선정작들도 만날 수 있다. N행시는 ‘서래’, ‘유채’, ‘한강’, ‘한강의 봄’, ‘꽃으로 피다’를 시제로 진행되어 시민들의 기발한 아이디어를 엿볼 수 있다. 유채꽃밭에서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는 시민들 ‘체험 프로그램’은 축제포스터의 밑그림에 자신만의 색을 칠해서 간직할 수 있는 ‘포스터 컬러링’과 꽃밭 내에서 기념 사진을 찍을 수 있도록 전문 촬영기사가 진행하는 ‘유채사진관’, 그리고 아름다운 우리 한복을 입고 축제를 즐길 수 있도록 한복을 대여하는 ‘한복입고 꽃놀이’의 총 3종으로 진행된다. ‘유채사진관’에서 촬영한 사진은 향후 홍보자료로 사용될 수 있다는 점에서 사전 동의 후 무료참여가 가능하며, ‘한복입고 꽃놀이’는 오전 11시~오후 5시까지 종일권(1만 1,000원)으로 이용이 가능하다. 특별 프로그램으로 마련된 ‘원데이 클래스’ 우쿨렐레 아카데미는 5월 13일 오후 1시, 3시, 5시부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