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창동계올림픽을 앞두고 `디스커버 서울패스 평창 특별판`이 11월 1일 출시됐다

평창올림픽 찾은 외국인 위한 ‘디스커버서울패스’ 한정판 출시

평창동계올림픽을 앞두고 `디스커버 서울패스 평창 특별판`이 11월 1일 출시됐다 외국인 관광객이 평창동계올림픽을 편리하게 즐길 수 있는 ‘디스커버 서울패스(Discover Seoul Pass)’ 평창 특별판이 11월1일부터 판매되고 있다. 평창 특별판은 서울·강원 지역 대형 리조트 및 대표 관광지 총 95개소에서 최대 50%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총 5,000매 한정판매하며, 이용은 2018년 3월 31일까지 가능하다. 서울관광마케팅이 발매하는 ‘디스커버 서울패스’는 카드 한 장으로 서울 시내 21개 대표 관광지 무료입장, 13개 공연 및 면세점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는 외국인 전용 관광패스다. 대중교통 카드 기능이 탑재되어 있어 충전 후 교통카드로도 쓸 수 있다. 이번에 내놓은 평창 특별판을 구매하면 기존 서울패스 혜택과 더불어 ▲알펜시아·하이원·휘닉스평창 등 강원 지역 10개 대형 리조트 ▲대관령 양떼목장·정선레일바이크 등 대표 관광지, ▲렌터카 ▲셔틀버스 ▲유람선 등 61종 할인혜택이 추가됐다. 또 숙박 공유 사이트 에어비앤비, 코자자 등과 연계하여 서울패스 소지자에게 해당 사이트 이용시 추가 혜택을 제공한다. 겨울을 맞아 신규 혜택도 추가됐다. ▲서울광장 스케이트장 무료입장권 ▲메리골드호텔 숙박 등을 할인 이용할 수 있다. 가격은 24시간권 3만9,900원, 48시간권 5만5,000원이다. 구입은 인천공항 내 CU편의점, 명동관광정보센터 등 25개소에서 할 수 있다. 서울 관광상품 오픈마켓 원모어트립 등 온라인 사이트 12개소에서도 구입할 수 있다. 한편 서울시는 평창동계올림픽 관광 특수를 감안해, 지난해 12월 서울-경기-강원 3개 시‧도간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공동 관광마케팅을 진행하고 있다. 서울시내 KTX 정차역 임시 관광안내소 운영, 서울살이 체험상품 운영 등 서울과 평창을 방문하는 여행객 편의제고에 힘쓸 예정이다. ...
외국인 관광객이 서울 지하철에 열광하는 이유는

[카드뉴스] 한국여행서 꼭 해봐야 할 것?

외국인 관광객이 서울 지하철에 열광하는 이유는? #1 “한국에 가면 서울 지하철을 꼭 타야 한다” 트립어드바이저(TripAdvisor) ‘전 세계 국가에서 관광객이 해야 할 단 한 가지 일’ (2016) 中 발췌 - * 트립어드바이저 : 세계 최대 규모 여행정보 사이트 #2 CNN 등 해외 언론에서도 인정 받은 서울 지하철 어떤 매력으로 세계인을 사로잡은 것일까요? #3 세계인이 열광한 서울 지하철 하나의 교통카드로 모든 환승이 가능하다! 운영 회사나 호선에 관계없이 하나의 교통카드로 모든 환승이 가능하고 요금 정산이 한 번에 이뤄지는 서울 지하철의 교통카드 시스템. 외국에서는 벤치마킹을 통해 서울의 교통카드 시스템을 도입하고 있다. #4 세계인이 열광한 서울 지하철 지하철 와이파이 서비스 최고! BBC는 런던 지하철과 세계 지하철을 비교하면서 서울 지하철의 와이파이 서비스를 세계 최고의 시스템으로 평가했다. CNN에서도 서울 지하철 무선 인터넷 서비스를 극찬했다고. "뉴욕 지하철의 경우 현재까지도 터널에서 휴대전화 통신이 원활하지 않다고…" #5 세계인이 열광한 서울 지하철 열차 도착 정보를 실시간으로 알 수 있어요~ 내가 탈 열차가 어디쯤 있는지 실시간으로 알 수 있는 서울 지하철. 이제 우리에게는 당연한 서비스가 된 행선안내게시기가 외국인들에게는 놀라움을 주는 서비스 중 하나라고. #6 세계인이 열광한 서울 지하철 승강장부터 출구까지 원스톱 엘리베이터! 엘리베이터만을 이용해 승강장부터 출구까지 이동할 수 있는 지하철 역사는 전체 역 중 88%! 런던 지하철의 3배가 넘는 수준이다. 현재 11개 역에서 엘리베이터 설치를 추진 중이니, 승강편의시설 설치율은 더욱 높아질 것. #6 세계인이 열광한 서울 지하철 좌석까지 따뜻하게, 세심한 냉난방 시스템 서울교통공사에 접수되는 냉난방 불편 민원은 하루 평균 1,500건. 하지만 외국인들에게는 겨울에 난방이 되는 열차 좌석,...
외국인

‘관광지입장+대중교통’ 카드 한 장으로 OK!

서울시와 서울관광마케팅(주)가 서울시내 고궁, 한류체험관, 미술관 등 16개 유료 관광지 입장도 가능하고, 교통카드로도 쓸 수 있는 외국인 관광객 전용 1일 관광패스 '디스커버 서울패스(Discover Seoul Pass)'를 29일 출시한다. 디스커버 서울패스는 1일 관광시설 이용권으로 첫 관광시설을 입장한 시각부터 24시간 내에 이용할 수 있다. 패스의 가격은 16개 관광시설을 개별 방문할 경우 총 입장료인 15만 2,000원보다 70% 이상 할인된 3만 9,900원이다. 따라서 24시간 동안 16개 유료 관광시설 중 일부 시설만 방문하더라도 구입가격 이상의 혜택을 누리게 된다. 또 패스 소지자는 여행기간 동안 시티투어버스도 10~20% 할인받을 수 있다. 시티투어 코스별 할인율은 서울시 공식 관광정보 웹사이트인 '비짓서울(www.visitseoul.net)'에서 확인 가능하다. 입장 가능한 관광지는 글로벌 관광 리뷰 사이트인 '트립어드바이저'의 빅데이터를 분석, 외국인 관광객들의 선호도가 높은 체험·관람시설을 위주로 최종 선정했다. ■ 디스커버 서울패스 참여 확정 관광지 내역 (2016년 7월 기준) 연 번 관광지 명칭 시설 위치 입장료 정가 1 경복궁 종로구 사직로 161 경복궁 3,000원 2 창덕궁 종로구 율곡로 99 3,000원 3 덕수궁 중구 세종대로 99 덕수궁 1,000원 4 창경궁 종로구 창경궁로 185 창경궁 1,000원 5 종묘 종로구 훈정동 1 1,000원 6 서대문형무소 서대문구 통일로 251 독립공원 3,000원 7 리움(삼성미술관) 용산구 이태원로55길 60-16 10,000원 8 국립현대미술관 서울분관 종로구 삼청로 30 4,000원 9 뮤지엄 김치간(풀무원) 종로구 인사동길 35-4 5,000원 10 N서울타워 용산구 남산공원길 105 10,000...
2013012502542564_mainimg

외국인의 지하철 서울관광 더욱 쉽게~

서울을 찾는 외국인 관광객의 지하철 이용이 보다 편리해 질 것으로 보인다. 5678호선을 운영하는 서울도시철도공사는 외국인 관광객의 지하철 이용편의를 돕기 위해 영·중·일 3개 언어별로 제작한 지하철 관광안내 책자를 배부한다고 밝혔다. 그동안 영어, 중국어, 일어 등으로 된 지하철 노선도는 많았지만, 지하철을 활용한 관광안내 목적으로 홍보물을 만들어 배부하기는 이번이 처음이다. 안내책자는 이태원역이나 광화문역 등 5∼8호선 지하철역 가운데 외국인의 방문빈도가 높은 44역 안내센터에서 25일부터 배부되고 있다. 이번에 배부하는 외국인 관광안내 책자는 영어, 중국어(간·번체), 일본어 등 3개 국어 4종 5만부를 제작했으며, 서울도시철도공사와 서울메트로, 한국관광공사 3개 기관이 공동으로 참여했다. 외국인 관광객 천만 명 시대를 맞아 늘어나는 관광수요에 대응하는 한편, 대중교통을 이용해 자유여행을 즐기는 배낭 여행객의 증가 추세를 반영한 것이다. 공사와 서울메트로, 한국관광공사를 통해 4만부가 배부되고, 일본 동경지하철에도 1만부가 배부될 예정이다. 안내책자는 가로 9.5cm 세로 18.6cm 크기에 32면으로 구성되어 ▴1회용 발매·교통카드 충전기 사용법 ▴지하철과 연계한 관광코스 소개 ▴서울관광에 필요한 기타 정보 등이 수록되어 있다. 1회용 발매기 사용법의 경우 역명검색, 매수선택, 보증금 반환 까지 전 단계와 기기 각 부분에 대한 설명이 사진과 함께 실려 있어 이해를 돕는다. 특히, 한국의 전통문화와 서울의 특색을 느낄 수 있는 지하철 관광코스를 개발하여, 각 코스별로 관광안내소·맛집·숙박·쇼핑 등 주변 정보를 한 번에 안내받을 수 있다는 점이 특징이다. 관광코스는 총 8개로 한국 고유의 멋을 경험할 수 있는 1코스(종로3가역-안국역-경복궁역)와 서울의 중심부를 잇는 2코스(광화문역-시청역), 유명한 쇼핑지역인 남대문시장과 명동거리가 3코스(회현역-명동역-충무로역)다. 4코스(동대문역사문화공원역-동대문역-종로5가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