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부운전면허시험장 일대

서부면허시험장·연신내·온수 ‘新전략거점’으로 키운다

서부운전면허시험장 일대 서울시내에서 현재 개발이 덜 됐으나 앞으로 경제적 파급효과가 클 것으로 예측되는 3곳이 산업·일자리 거점으로 육성됩니다. 서울시는 시내 가용부지 가운데 상대적으로 저개발 돼 있지만 인근 지역특성과 연계해 개발할 경우 경제·산업적 파급효과가 클 것으로 기대되는 3곳을 ‘신 전략거점’으로 선정했다고 25일 밝혔습니다. 대상지에 대한 자세한 내용 지금부터 살펴보시죠! 서울시가 서울시내 가용부지 중 상대적으로 저개발 돼 있지만 인근 지역특성과 연계해 개발할 경우 경제 산업적 파급효과가 클 것으로 기대되는 3곳을 ‘신 전략거점’으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3개 대상지는 ▴시설 노후화와 이용자 감소로 개발 필요성이 제기되고 있는 ‘서부운전면허시험장’ 일대(약 10만㎡) ▴은평구 지역중심지임에도 주거지 중심으로 이뤄져 있어 전략적 육성이 필요한 ‘연신내·불광지역’(약 60만㎡) ▴서울 서부 관문지역으로 대규모 가용부지를 포함한 ‘온수역세권’ 일대(약 54만㎡)로 총 124만㎡이다. 서울시는 9월 중 3개 사업대상지별 개발방향과 구체적 실현전략 마련을 위한 기본구상(안) 수립절차에 착수한다. 지역 특성에 맞는 전략, 개발 가이드라인, 사업성 분석, 개발계획안, 단계적 실행방안 등을 포함해 2021년까지 수립한다는 계획이다. 3개 대상지는 지역거점으로서 역할 수행이 가능한 일정규모의 부지(10만㎡ 이상)들로 선정했다. 지난 2년간 대규모 이전 대상지, 기능 폐지 및 축소 등 용도전환이 필요한 부지, 복합개발가능지 등을 조사‧분석해 후보군을 추리고, 도시계획·산업 분야 전문가 자문과 자치구 협의 과정을 거쳤다. 우선 약 10만㎡ 규모인 서부운전면허시험장 일대는 경기도 고양시와의 경계에 있는 서울 서북부 관문 지역으로 상암·수색 광역 중심과 가까운 공공부지다. 서부운전면허시험장 시설 노후화와 이용자 감소 추세로 개발 필요성이 꾸준히 제기돼온 곳이다. 이에 시는 상암DMC, 마곡산업단지, 고양덕은미디어밸리 등 주변 개...
2014040704512427_mainimg

유통과정 줄이니 밥상 풍성하고 지갑 두둑하네

SSM(기업형 슈퍼마켓, Super SuperMarket)을 생각하면 대기업을 떠올리기 쉽다. 그러나 약자 편에 선 SSM이 있다. 수협중앙회에서 운영하는 수협바다마트는 수산물 유통 구조를 개선하여 어업인들의 안정적 수익 창출에 도움을 주고 있다. 조한철 수협 바다마트 온수역 점장은 "수산물 소비촉진 활성화에 기여하고자 노력한다"면서 "어업인들에게 정당한 가격을 지불하고 소비자는 싼 가격으로 신선한 수산물을 먹을 수 있도록 산지직거래 방식을 고집하고 있다"고 밝혔다. 최근 1, 7호선 환승역인 온수역에 수협바다마트가 문을 열었다. 조한철 점장은 "40~50대 후반 여성 손님들이 많다. 근처에 대형마트가 드물어 쇼핑에 불편을 겪는 지역주민분들이 사랑해주셔서 고맙다"고 말했다. SSM인 수협바다마트 온수역점은 공신력 있는 기관인 수협중앙회에서 운영하고 있다. 단순히 가격 거품을 뺐다고 소비자의 발길을 잡을 수 있을까. 똑똑하고 냉정한 소비자는 '신선한 수산물의 위생적 관리 및 포장'에 마음을 열었다. 수협바다마트 온수역점은 매일 다단계 수조로 다양한 활패류를 선보인다. 또한 당일 들어온 수산물을 깨끗하게 손질한 후 소포장해 판매한다. 싱싱하면서 가격 부담을 낮추기 위해서다. 맛있는 수산물 요리를 간편하게 즐길 수 있도록 양념도 함께 판매하고 있다. 수협바다마트는 명성에 걸맞게 '싱싱한 활어회 천국'이다. 1~2인 가구부터 대가족까지 활어회를 골라 즐길 수 있도록 가격대를 다양하게 구성했다. 광어, 우럭, 숭어, 연어(수급 상황에 따라 변동될 수 있음) 갓 잡은 활어회 구성을 9,900원부터 1만 7,800원까지 나눠 판매한다. 소비자는 원하는 양만큼 활어회를 살 수 있다. 싱싱한 수산물 외에도 농산물, 생필품 등이 풍성하다. 장을 보다 보면 많은 물건을 살 수 있지만 걱정하지 않아도 된다. 집 앞까지 배달해주는 서비스가 있다. 조 점장은 "수협바다마트 온수역점이 승승장구하여, 서울시민에게 수협과 바다마트 브랜드 이미지를 알리는 선봉장이 ...
201210241103057_mainimg

이제, 인천에서 강남터미널까지 54분!

온수역에서 부평시청역 거쳐 부평구청역까지 연결 온수역(1·7호선)에서 부평구청역(1호선)까지 연결되는 지하철 7호선의 연장구간이 25일(목) 개통식을 갖고 27일(토) 첫차(05시30분)부터 운행한다. 지난 8여년에 걸쳐 진행돼온 지하철 7호선 연장구간 공사는 서울 0.44㎞, 부천 7.41㎞, 인천 2.35㎞ 등 총 연장 10.2㎞, 9개 정거장에 1조 1,825여억 원의 사업비가 투입되었다. 지하철 7호선 연장노선이 개통되면 인천에서 강남터미널까지 직접 연결되어 이동시간이 1시간 14분에서 54분으로 약 20분 단축된다. 또한 부평구청역에서 54분이면 환승 없이 강남까지 출퇴근이 가능해지고 1호선(경인선)의 이용객이 분산되어 혼잡도가 크게 개선될 것으로 기대된다. 지하철 7호선 연장구간이 개통되면 지하철 7호선은 총 연장이 58.5㎞로 늘어나고 정거장은 51개의 역으로 증가된다. 이로써 인천, 부천, 광명, 서울, 의정부 등 5개의 시를 관통하는 2기 지하철 중 가장 긴 지하철이 된다. ■ 지하철 7호선 연장구간 노선도  친환경 건설로 지하철 정거장에 새로움 더해 지하철 7호선 연장구간의 정거장은 친환경적 자재 및 구조로 건설되었으며 기존 지하철 정거장보다 이용 편의성이 대폭 향상되었다는 특징이 있다. 황토타일 등 친환경자재로 정거장의 마감재를 사용하고 개방형 썬큰(Sunken) 설치로 자연채광과 자연환기를 높여 주변 환경과 조화가 돋보인다. 또한 에너지 효율을 최대화 하기위해 방풍창을 설치하고, 승강장과 대합실 등 정거장에는 LED 조명을 설치하여 에너지 절감과 온실가스 감축에 앞장서는 등 친환경적으로 건설되었다. 이외에도 교통약자가 지하철을 이용하는데 불편함이 없도록 장애인 탑승 동선거리를 40m 단축하고, 일반인과의 동선 간섭을 최소화했다. 까치울역을 비롯해 부천종합운동장, 춘의, 신중동, 부천시청, 상동, 삼산체육관, 굴포천역 등 정거장 9개소는 부천의 특색 있는 이미지를 바닥과 벽면 등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