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032103233467_mainimg

연기, 무대에 관심있는 청소년들 모여라~

공연 관람, 배우와의 만남, 소극장 체험, 대학로 투어 등 연극특화 프로그램 서울시가 주최하고 서울문화재단이 주관하는 청소년을 위한 예술교육프로그램 '2014 서울 꿈다락 토요문화학교 - 청소년 연극투어'가 오는 4월부터 11월까지 진행된다. 이에 서울시는 1기 참가자를 3월 24일(월)부터 모집한다. 총 8기수가 운영되며, 매 기수별로 30명씩 선착순으로 모집한다. 서울소재에 위치한 중·고등학교에 다니거나 서울에 사는 또래 청소년들은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프로그램은 공연 관람, 배우와의 만남, 소극장 체험, 대학로 투어 등 연극에 관한 모든 것을 체험할 수 있는 종합교육으로 진행되며, 참가비는 무료다. 신청은 서울문화예술교육지원센터 홈페이지(www.e-sac.or.kr)에서 '커뮤니티>참가신청'을 클릭한 후, '참가신청서 및 보호자동의서' 첨부하여 제출하면 된다. 단, 학생당 한 기수만 참여할 수 있다. ■ 2014 꿈다락 토요문화학교- 청소년 연극투어 교육일정 (총 3주 과정) 기수 기간 접수 기간 1기 4월 12일(토) ~ 4월 26일(토) 3월 24일(월) 오전 10시 ~ 3월 28일(금) 오후 5시 2기 5월 10일(토) ~ 5월 24일(토) 4월 21일(월) 오전 10시 ~ 4월 25일(금) 오후 5시 3기 6월 14일(토) ~ 6월 28일(토) 5월 26일(월) 오전 10시 ~ 5월 30일(금) 오후 5시 4기 7월 12일(토) ~ 7월 26일(토) 6월 23일(월) 오전 10시 ~ 6월 27일(금) 오후 5시 5기 8월 9일(토) ~ 8월 23일(토) 7월 21일(월) 오전 10시 ~ 7월 25일(금) 오후 5시 6기 9월 13일(토) ~ 9월 27일(토) 8월 25일(월) 오전 10시 ~ 8월 29일(금) 오후 5시 7기 10월 11일(토) ~ 10월 25일(토) 9월 22일(월) 오전 10시 ~ 9월 26일(금)...
2014021111021191_mainimg

강사로 인생 2막 열어볼까?

주1회 2시간씩 총 12주 강의, 강의료 11만 원(2시간 기준) 및 원고료 지급 서울시는 인문학, 부모교육, 문화예술 등 전문 강사 130명을 모집한다. 이번 모집은 서울형 뉴딜일자리 중 하나인 '찾아가는 평생학습 강좌'의 강사로, 선발되면 각 자치구 주민센터, 복지관 등에서 강의하게 된다. 강의시간은 주 1회 2시간으로 총 12회 진행하며, 강사비는 2시간 기준 11만 원이다. 또한 소정의 원고료도 지급된다. 신청자격은 만 18세 이상 서울시 거주자 중 전문강사, 예술인, 문학가 등 5년 이내 해당분야 관련 강의 경력이 있는 자 또는 관련전문 분야 전공자 등으로 자격증 소지 또는 전문성을 인정할 만한 서류를 구비해야 한다. 단, 서울시 뉴딜일자리 사업 참여 경력자 또는 확정대상자는 지원할 수 없다. 모집분야는 ▴인문학 ▴부모교육 ▴민주시민 ▴문화예술 ▴지역특화 등 5개 분야로, 모집기간은 오는 11일(화)부터 20일(목)까지다. 모집분야 모집인원 강 좌 내 용 인 문 학 22 정치, 경제, 사회, 문화, 예술, 과학 등과 연관된 인문강좌 부모교육 44 부모역할, 자기주도학습, 자녀교육 등 학부모 관련 강좌 민주시민 11 시민의 권리와 의무, 사회통합 등 민주시민의 자질과 소양 함양 교육 문화예술 25 음악여행, 미술사 , 시 이해 등 문화·예술 관련 강좌 지역특화 28 웰빙생활, 심리치료 및 힐링 등 지역특색 반영한 실생활 관련 강좌 관심 있는 시민은, 서울시 홈페이지 (http://www.seoul.go.kr)와 서울시 평생학습포털 홈페이지(http://sll.seoul.go.kr)에서 신청서식 등을 내려 받고 관련 서류를 구비해 각 자치구 교육 관련부서에 방문 접수하면 된다.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신청할 때는 강좌명과 강의내용을 확인하고 이중 본인이 강의하고 싶은 2개 분야, 분야별로 2개 과목(총 4과목 선택 가능)을 선택해 지원하면 된...
2012032702551037_mainimg

귀가 솔깃, 문화예술 체험하는 토요문화학교

서울문화재단 산하 서울문화예술교육지원센터가 주관하는 '2012 꿈다락 토요문화학교' 프로그램이 오는 3월 31일부터 매주 토요일 초·중·고등학생과 가족을 대상으로 남산예술센터와 서울 각 지역에서 운영된다. 어린 시절 경험한 우연한 예술체험이 감수성 예민한 시기에 청소년의 잠재된 재능을 일깨워주고, 새로운 자신을 발견하게 하고, 외부와 소통하는 능력을 키워준다는 건 두말할 필요도 없을 것이다. '꿈다락 토요문화학교'는 크게 '아우름' 프로그램과 '차오름' 프로그램으로 나뉜다. ① 아우름 프로그램 - 다섯 가지 예술장르 융합 프로그램, 연극으로 마무리 먼저 '아우름 프로그램'은 건축·문화·국악·연극·애니메이션의 다섯 가지 장르로 구성된 장르융합 프로그램이다. 서울의 중학생 120명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서울의 문화공간 탐방을 통해 우리 문화의 숨어있는 예술적 가치를 재발견하고, 각 공간과 연결되는 다양한 예술적 요소들을 체험하면서 창의력과 상상력을 가지고 일상을 바라보는 새로운 시각이 열릴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 프로그램의 주제를 드러내는 또 다른 이름이 바로 '서울, 어디까지 가봤니? - 문화예술로 서울 다시보기'다. 국악을 통한 '내 속에 숨은 감각 깨우기', 애니메이션을 통한 '나만의 캐릭터 만들기' 등 다양한 장르의 예술 체험 프로그램이 있고, 현장탐방과 창작이 곁들여진다. 게다가 어릴 적 꿈을 실현한 배우와 감독들의 특강도 기다리고 있다. 11주 과정으로 3월 31일부터 12월 1일까지 총 3차에 걸쳐 운영되며, 각 기수별로 선착순 40명을 모집한다. 체험활동이 많은 프로그램 특성상 참여인원을 소수로 정한 것이 못내 아쉽지만 참가자들의 프로그램 몰입도와 만족도만큼은 높을 것이다. 1차 참가자 모집은 오는 3월 29일(목)까지. 서울문화예술교육지원센터 홈페이지(www.e-sac.or.kr)에서 신청하면 된다. 참가비는 무료. 문의 : 서울문화예술교육지원센터 02) 758-2031, 2034 ② 차오름 프로그램 - 13개 문화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