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주 금·토요일 저녁 7시 여의도 물빛무대에서 다양한 공연이 펼쳐진다

여름밤의 소확행…한강 무료 이색 콘서트

매주 금·토요일 저녁 7시 여의도 물빛무대에서 다양한 공연이 펼쳐진다 소확행을 아시나요? 최근 심심치 않게 나오는 말인데요. 일상의 작지만 확실하게 실현 가능한 행복을 가리켜 소확행이라고 합니다. 때 이른 무더위, 여름밤 소확행으로 한강공원 콘서트를 추천합니다. 시원한 강바람 맞으며 콘서트도 즐기고 한강의 야경까지 볼 수 있으니, 스트레스가 있다면 한강공원에서 털어버리세요. 작지만 삶의 여유를 안겨줄 한강공원 이색 공연들, 지금부터 자세히 알려드릴게요. 여의도 물빛무대 무대 앞에 빈백을 설치해 편하게 공연을 즐길 수 있다 집처럼 편하게 보는 공연 | 여의도 물빛무대 6월 한 달 매주 금·토요일 저녁 7시 여의도 물빛무대에서 ‘누워서 보는 콘서트(눕콘)’가 열린다. 세계 최초 개폐식 수상무대인 여의도 물빛무대에서 열리는 ‘누워서 보는 콘서트(눕콘)’는 움직임에 따라 자유롭게 변형되는 편안한 빈백에 누워보는 것이 특징. 슈퍼스타 K2와 2018 평창동계올림픽 성화봉송 행사에 참여한 남성 듀오 ‘레거시’ 무대를 비롯해 어쿠스틱, 재즈, 어반 보컬 등 다양한 공연이 쉴 틈 없이 펼쳐진다. ■ 6월 물빛무대 공연 일정표 1 6.1(금) 19:00~ 싱어송라이터 듀오 ‘시우(siwoo)’ 2 6.2(토) 어쿠스틱 사운드 ‘소라닌’ 3 6.8(금) 펑크락의 향연 ‘뽕크’ 4 6.9(토) 밴드 ‘몽글리’ 5 6.15(금) 밴드 ‘JH재즈’ 6 6.16(토) 인디 밴드 CPRmusiq 7 6.22(금) 남성듀오 ‘레거시’ 8 6.23(토) 어쿠스틱듀오 ‘레시피노트’ 9 6.29(금) ...
야경이 아름다운 한강공원 광진교 리버뷰 8번가

낭만을 꿈꾸는 사람은 여기로…광진교 8번가

야경이 아름다운 한강공원 광진교 리버뷰 8번가 봄과 여름 사이, 아주 덥지도 춥지도 않은 이때 집에만 있기엔 아쉬우시죠? 나들이 장소를 찾고 있다면 고민할 필요 없이 한강공원으로 가세요. 6월에도 수준높은 공연이 시민들을 기다립니다. ‘여의도 물빛무대’에서는 매주 금·토 ‘누워서 보는 콘서트(눕콘)’가, ‘광진교 8번가’에서는 매주 금·토 ‘러블리 콘서트’가 진행되는데요. 6월 한강공원에서 시원한 바람을 느끼며 음악에 취해보세요. ※ 파란색 글자를 클릭하시면 관련 정보를 자세히 볼 수 있습니다 로맨틱한 공연을 원한다면 ‘광진교 8번가’ 한강 전망이 탁월한 장소 중 하나인 광진교 8번가에서는 다양한 문화예술 프로그램이 펼쳐진다. 전시, 공연 등 모든 프로그램은 무료로 참여 할 수 있다. 6월 매주 금, 토요일에는 ‘러블리 콘서트’가 열린다. 낭만적인 음악선율을 들으며 로맨틱한 한강의 야경을 함께 볼 수 있다. 6월 공연팀은 ▲2일 싱어송라이터 유영웅X신주영 ▲3일 싱어송라이터 이요셉 ▲9일 최기윤트리오 ▲10일 ZEEBOMB×이준섭 ▲16일 서과기프로젝트 ▲17일 피아체레 ▲23일 싱어송라이터 박소은 ▲24일 꿈꾸는 고운새 오카리나 ▲30일 어쿠스틱밴드 쿠잉라디오이다. (☞ 6월 공연일정 자세히 보기) 6월 6일에는 고흐의 ‘별이 빛나는 밤’을 도자기에 담은 도예가 ‘연정’의 전시와 복합예술단체인 ‘헨즈피플’의 특별 공연이 함께 진행되고, 6월 13일부터 27일까지는 꽃과 여인을 주제로 한 ‘이숙연 서양화 개인전’이 열린다. 또 광진교 8번가에서는 ‘프러포즈, 기념일, 공연, 전시’ 등을 위한 대관을 ‘무료’로 진행하고 있다. 선선해진 6월 로맨틱한 프러포즈를 꿈꾼다면 지금 바로 신청해보자! 광진교 8번가 공연 관련 문의는 홈페이지와 운영사무국(02-785-0805)에서 확인할 수 있다. 광진교 8번가 찾아오는 길은 5호선 광나루역 2번출구 앞 횡단보도를 건너 좌회전 후, 약 300미터 직진, 광진 청소년 수련관 ...
10월 한강에서 부담 없이 즐기는 무료 전시, 공연

바람 솔솔~ 기분까지 좋아지는 한강 무료 행사

하늘은 높고 바람은 선선한 10월, 한강공원에서 무료로 즐길 수 있는 공연‧전시‧교육프로그램을 소개한다. 가을이 가기 전에 친구, 연인, 가족과 함께 즐거운 추억을 만들어보자. ‘여의도 물빛무대’서 공연보자! 여의도 물빛무대 ‘한강 충전 콘서트’에서는 매주 금·토요일 저녁 7시부터 다양한 장르의 공연이 무료로 진행된다. 10월 14일에는 ‘기련&Joon’의 공연과 영화 ‘지금 만나러 갑니다’를,  10월 28일에는 ‘김성원 재즈밴드’의 연주와 영화 ‘헬로우 고스트’를 즐길 수 있다. 토요일에는 ‘10월 15일 ‘후아유 with 노르웨이 숲’, 10월 29일 ‘빨간머리앤 Friends’ 의 공연을 만날 수 있다.10월에는 대규모 특별 프로그램도 진행된다. 10월 21일~22일, 10월 26일~27일 ‘서울드론국제영화제’, 10월 30일 동물보호 문화축제가 진행된다. 물빛무대는 한강 내 유일한 수상무대이며, 관객석은 수상무대 맞은편 돌계단이다. 공연을 좀 더 재미있게 즐기기 위해서 돗자리와 간단한 다과를 챙겨오는 것을 추천한다.물빛무대 공연 관련 문의는 물빛무대 홈페이지와 한강사업본부 문화홍보과(02-3780-0799)에서 확인할 수 있다.여의도 물빛무대 찾아오는 길은 5호선 여의나루역 2번 출구로 나와마포대교 방면을 걸어오거나, 자가용 이용시 여의도 순복음 교회 맞은편 주차장을 이용해 진입 후 한강 쪽으로 걸어오면 된다. 광진교8번가’에서 데이트 하자광진교8번가는 한강 전망과 전시·공연을 한 번에 즐길 수 있는 낭만적인 문화공간이다. 게다가 모든 공연 및 공간 대관이 무료이다.로맨틱한 10월, 특별한 광진교 8번가에서 프러포즈가 진행된다. 10월 14일·21일·28일 사랑하는 사람이 마음을 전하는 프러포즈가 진행된다. 광진교8번가는 주중에 무료로 대관이 가능하며, 기념일과 프러포즈 장소로 사랑받는 장소이니, 로맨틱한 프러포즈를 꿈꾼다면 지금 신청해보자!매주 토·일요일에는 ‘로맨틱콘서트’가 열려 ‘재즈, 락, 팝음악, 피아노 독주, 성악, 색소폰연주’ 등 다양...
한강공원에서 널뛰기를 하고 있는 모습

올 추석엔 한강나들이 하세요

한강공원에서 널뛰기를 하고 있는 모습이번 추석, 서울에서 연휴를 보낸다면  한강공원은 어떨까. 서울시는 연휴 기간 중 서울에 머물거나 역귀성하는 이들을 위해 연휴 중 즐길만한 한강 나들이 코스를 소개한다.가을바람 맞으며 즐기는 상쾌한 수상무대 공연 한강의 수상무대인 여의도 물빛무대에서는 재즈, 피아노 연주 등 낭만적인 음악 공연은 물론이고 영화까지도 즐길 수 있다. 9월 16일 오후 7시 김성원 재즈밴드 공연 후 오후 8시부터 영화 ‘카모메식당(전체관람가)’가 상영되고, 17일 오후 7시에는 피아니스트 문아람의 공연이, 18일에는 남성 보컬 듀오 나인오(NINE-O)의 공연이 펼쳐진다.모든 프로그램은 무료이며, 여의도 물빛무대는 지하철 5호선 여의나루역 2번 출구로 나온 뒤 마포대교 방향으로 걸어오면 된다. 자가용 이용시 여의도 순복음 교회 맞은편 한강공원 제3주차장을 이용하면 된다.자세한 사항은 홈페이지(www.floating-stage.com) 또는 전화(070-4705-6789)로 문의하면 된다. 여의도 물빛무대우주 비행물체를 연상시키는 자벌레에서 소소한 휴식뚝섬한강공원 청담대교 하부에 위치한 자벌레에서는 전시, 놀이체험, 영화관람, 독서 등 소소하게 즐길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준비했다.18일까지 자벌레 1층 통로(뚝섬유원지역 3번출구 연결 부분)에서는 ‘제3회 도시사진전–한강의 재발견’이 진행된다. 멘토작가와 시민작가가 함께 촬영한 작품이 전시되며, 한강의 옛 사진과 오늘날의 사진을 비교하며 관람할 수 있다. 매일 오전 10시~자정까지 관람 가능하다.17일~18일 이틀간은 전통놀이 등 다양한 놀이체험과 영화 상영까지 한 번에 즐길 수 있다. 17일~18일 오후 2시~ 오후 6시까지 자벌레 1층 다목적공간에서는 장기, 사방치기의 전통놀이 등 다양한 놀이 체험이 가능하다. 이어서 오후 6시부터는 영화 ‘인생은 아름다워(전체관람가)’를 관람할 수 있다.뚝섬 자벌레는 지하철 7호선 뚝섬유원지역 3번 출구를 이용하면 된다. 모든 프로그램은 무료이며, 문의...
여의도 물빛무대

왔구나 더위! 괜찮아 한강이 있잖아~

서울시(한강사업본부)가 무더위 속 한강공원을 찾는 시민들이 보다 시원한 여름을 보낼 수 있도록 6월 한 달 동안 풍성한 문화프로그램을 선보입니다. 여의도 물빛무대 : 수상무대 위 공연을 바라보는 것만으로도 시원! 매주 수요일 저녁엔 ‘재즈의 밤’ 공연이 펼쳐집니다. △6/3 장효석&슈퍼브라스 △6/10 전용준 밴드 △6/17 러쉬라이프 △6/24 플레이하우스팀이 아름다운 재즈선율을 선사할 예정입니다. 매주 토요일엔 ‘충전 콘서트’가 열립니다. △6/6 뮤지컬 갈라쇼 LUX △6/13 무드살롱 △6/20 불핀치&전창훈 △6/27 파스톤팀이 화려한 음악을 선보입니다. 매주 일요일엔 ‘일요 국악한마당’ 공연이 펼쳐집니다. △6/7 국악앙상블 현 △6/14 라온누리 △6/21 음악발전소 온다 △6/28 The 나린팀이 출연합니다. 여의도 물빛무대 찾아가는 길은 지하철 5호선 여의나루역 2번 출구에서 나온 뒤, 마포대교 방향으로 걸어오면 됩니다(자가용 이용시 여의도 순복음 교회 맞은편 한강공원 주차장 이용, 주차비 : 평일 유료 / 공휴일 및 일요일 무료). 모든 공연은 무료로 관람 가능하며 공연일정 및 공연팀에 관련된 자세한 사항은 여의도 물빛무대 홈페이지(www.floating-stage.com)또는 전화(070-4310-0922)로 문의하면 됩니다. 광진교 8번가 : 한강이 내 발아래에~ 바닥 통유리를 통해 한강을 볼 수 있는 아찔한 경험! 광진교 하부에 위치한 광진교8번가에서는 한강의 멋진 전망과 더불어 한 달 내내 전시, 영화, 공연을 무료로 즐길 수 있습니다. 6월 한 달간 ‘광진교8번가 전시장’에서는 , , 등 세 가지 색다른 전시가 열립니다. 광진교 8번가 전시장은 둘째․넷째 월요일을 제외한 매일 오전 10시부터 저녁 10시까지 개방합니다. 매주 금요일 저녁 7시 30분에는 ‘금요 명화 감상회’가 열려 로맨틱 장르의 고전적 영화를 배우 염우형의 해설과 함께 감상할 수 있습니다. 6월 명화감상회 프로그램은 △6/5 △6...
2013062711555441_mainimg

무더위도 피하고 영화도 보고!

여의도 물빛무대, 광진교 8번가, 반포 피크닉장에서 즐기는 영화제 땅거미가 질 무렵, 한강에서 시원한 강바람 맞으며 즐길 수 있는 영화데이트 <한강 강변영화제>가 오는 28일(금) 여의도 물빛무대를 시작으로, 한강공원 곳곳에서 펼쳐진다. 먼저 여의도 물빛무대(http://www.floating-stage.com)에서는 6월 28일(금)~9월 13일(금)까지 매주 금요일 저녁 8시 30분, 공연장의 특성을 살린 ▲음악·뮤지컬 영화 ▲유쾌한 애니메이션 등을 선보인다. 상영될 영화는 '오페라의 유령', '레미제라블', '페임', '앨빈과 슈퍼밴드3', '라디오스타', '시네마천국' 등이며, 영화 상영 전인 오후 7시부터 한 시간 가량 <물빛 재즈> 공연이 진행된다. 물빛무대는 지하철 5호선 여의나루역 2번 출구로 나와 마포대교 쪽으로 걸어오면 된다. 광진교 하부에 위치한 문화 공간 광진교 8번가(http://www.riverview8.co.kr)에서는 6월 28일부터 11월 29일까지 매주 금요일 저녁 8시에 '로맨틱하거나 독립·예술적인' 영화를 선보인다. 매월 1, 3, 5주에는 로맨틱영화를, 2, 4주에는 한국 독립·예술영화를 상영한다. 특히 오는 8월에는 '8월의 크리스마스', '로마의 휴일' 등 고전적인 로맨틱 영화가 상영될 예정이다. 매주말 다양한 장르의 공연 및 상시 전시도 이루어지는 광진교 8번가는 지하철 5호선 광나루역 2번 출구 또는 5호선 천호역 2번 출구로 나와 광진교 방향으로 걸어오면 된다. 반포한강공원 피크닉장(하류측)에서도 영화를 볼 수 있다. ▲7.19(금) ▲7.20(토) ▲8.2(금) ▲8.3(토) 등 총 4일간 저녁 8시부터 '2013 제18회 서울시 좋은 영화 감상회 야외 상영회'가 열린다. '차이니즈 조디악', '전국노래자랑', '잭 더 자이언트 킬러', '가디언즈' 등 온가족이 즐길 수 있는 영화가 상영되며, 영화상영 전에는 밴드 공연이 펼쳐진다. 반포한강공원은 3,7,9호선 고속터미널역, 9호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