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서울 도시재생 엑스포 포스터

도시를 깨우는 비법, ‘도시재생 엑스포’서 확인하세요

2018 서울 도시재생 엑스포 포스터 오는 13일~15일 서울광장에서 국내외 도시재생 사례를 공유하고 발전방향을 논의해보는 ‘2018 서울 도시재생 엑스포’가 열린다. 주제는 ‘도시를 깨우는 비법-사람, 공동체, 그리고 도시재생’으로 줄여서 ‘도깨비’다. 콘셉트도 '도깨비'로 잡았다. 2018 서울 도시재생 엑스포는 ▲세계 각국의 도시재생 정책을 공유하는 ‘도시재생 국제 컨퍼런스’ ▲도시재생의 가치와 의미를 공유하는 ‘도깨비 상상관’ ▲시민이 직접 만들고 참여한 공연과 마켓, 체험행사로 이뤄진 ‘도깨비 실험터’ ▲도시재생 정책대전 ‘도깨비 테이블’ 등으로 구성된다. 개막식은 13일 오후 1시부터 서울광장에서 방송인 김미화씨의 사회로 개막식이 진행된다. 또 도시재생 지역이 시민들이 직접 만들고 참여하는 ‘사물의 춤’ 공연과, 도시재생을 주제로 한 뮤지컬 ‘윌리지 : 암사주민뮤지컬’이 사전행사로 열린다. 도깨비 상상관은 국내 도시재생 사례 전시와 토크 콘서트, ‘창신숭인’, ‘세운상가’ 등 도시재생지역 투어 프로그램으로 진행된다. 서울형 도시재생 기획전에서는 서울형 도시재생에 대한 철학과 발자취를 담은 전시와 25개 서울지역 도시재생센터의 활동을 소개한다. 또 ‘서울시 주거재생 대학생 광고공모전’ 수상작 전시도 이뤄진다. 시청사 로비에서는 도시에서 도시재생을 실험하는 시민 셀러브리티와 시민들과의 소규모 토크 콘서트 ‘스토리 토크’가 진행된다. 시민을 대상으로 세운상가와 창신숭인 도시재생 지역을 방문하는 마을탐험 투어프로그램도 운영된다. 도시재생 지역 주민들이 직접 마련한 ‘도깨비 실험터’는 다양한 콘텐츠를 보고 체험을 할 수 있는 ‘굿마켓’과 축하공연, 패션쇼 등으로 이뤄져 있다. 굿마켓은 13일 정오부터 오후 9시까지, 14일 정오부터 오후 6시까지 서울광장에서 열린다. 마장동과 독산동에서 생산하는 육우 등 14개 도시재생지역의 생산제품 판매부스, 도시텃밭과 에너지재생 등을 체험하는...
보도블록 물순환 EXPO

보도블록·물순환 엑스포 참가업체 모집

보도블록·물순환 제품 전시할 업체 4월 17일까지 접수 서울시가 3월 30일부터 4월 17일까지 ‘2015 서울 보도블록&물순환 EXPO' 참가업체 모집합니다. 이번 행사는 걷기 편한 거리 조성을 위한 '보도블록 분야'와 건강한 물순환 도시조성을 위한 '물순환 분야' 로 나눠 진행되며, 5월 6일부터 8일까지 서울광장 등에서 개최됩니다. 주요 프로그램으로는 ▲보도블록·물순환 신개발품 전시회 ▲보도블록 시공경진대회 ▲가로경관 디자인 공모전 ▲빗물사업 사례전시 ▲빗물바리스타 ▲레고블록 전시관 ▲빗물자동차 만들기 등입니다. 보도블록 시공경진대회 및 가로경관 디자인공모전 4월 22일까지 접수 올해 첫 실시되는 보도블록 시공경진대회와 가로경관디자인 공모는 3월 30일부터 4월 22일까지 접수 받습니다. '보도블록 시공경진대회'는 행사 당일 서울시가 시공팀에게 보도블록 및 디자인을 제공한 후 시공팀은 현장에서 바로 시공하는 방식인데, 시는 정밀시공을 중점으로 심사하겠다고 밝혔습니다. '가로경관디자인 공모전'은 서울의 주요도로를 선정해 가로수, 보도블록, 벤치 등 가로경관 디자인 작품을 4월 22일까지 접수하면 됩니다. 보도블록 시공경진대회와 가로경관 디자인 공모전 우승팀 및 우수작품엔 상금 및 상패를 시상할 예정입니다. 또한 시는 '국제 블록포장 포럼'과 '물순환 도시 학술 심포지엄'을 각각 개최합니다. 물순환도시 학술 심포지엄은 5월 6일, 국제 블록포장 포럼은 5월 7일에 진행됩니다. 시민이 직접 참여하고, 즐길 수 있는 다채로운 프로그램 준비 이외에도 시민들이 직접 참여하고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이 마련돼 있습니다. 보도블록 EXPO에선 ▲블록의 이미지와 유사한 장난감을 이용한 '레고블록 전시관' ▲선진국에서 사용되는 보도블록 기계화 장비를 선보이는 '보도블록 시공 장비 시연' ▲장애인의 보행에 불편을 직접 체험하는 '장애인 체험' ▲보도블록에 대한 긍정적 이미지 제공하는 '지압 보도 체험' ▲나만의 보도블록 만들기 ▲픽셀 아트 등이 진행됩...
2013061211090977_mainimg

놀토의 모든 것, 엑스포에서 확인하세요

서울시는 6월 15일(토)부터 22일(토)일까지 8일간 '놀라운 토요일 서울 엑스포' 행사를 개최한다. '놀라운 토요일 서울 엑스포'는 청소년 및 시민들에게 서울시가 준비한 놀토의 유용한 체험 프로그램을 알리기 위해 마련되었으며, 개막행사를 시작으로 서울 곳곳에서 펼쳐진다. 먼저 '놀토 서울 엑스포'의 시작을 알리는 개막행사가 서울시청 광장에서 6월 15일(토) 11시에 열린다. 총 83개 부스가 운영되며, 놀토 체험부스·효 체험부스·청소년행복장터 벼룩시장 등이 마련된다. 또한 중앙무대에서는 청소년동아리들의 공연이 하루종일 펼쳐진다. 이 모든 행사는 기획부터 행사 운영까지 청소년들이 직접 참여한다.   특히 개막행사에는 타 지방 자치단체도 참여하여 지역별 특색있는 체험부스를 운영한다. 경기도·인천시·충청북도·청주시·이천시까지 총 5개 지방자치단체가 참여하며, 이천시의 도자기 만들기 체험·청주시의 고인쇄박물관 체험 등을 해 볼 수 있다. 자세한 내용은 서울시청소년주말활동센터(02-849-0175) 및 각 기관별 엑스포 담당자에게 문의하면 확인할 수 있으며, 놀토 홈페이지인 유스내비(www.youthnavi.net)에서도 자세한 사항을 확인할 수 있다. ■ 2013 놀라운 토요일 서울 엑스포  ○ 행사기간 : 6.15(토)~6.22(토), 8일간  ○ 행사장소 : 서울광장(개막행사), 청소년시설 등(지역행사)  ○ 개막행사 : 6.15(토), 11:00~19:00, 서울광장  ○ 지역행사 : 6.16(일)~22(토), 청소년시설 및 지역사회 거점장소  ○ 홈페이지 : 유스내비(www.youthnavi.net)  ○ 문 의 : 서울시청소년주말활동센터 02-849-0175    ...
2012092003364616_mainimg

현장 면접으로 어르신 3,000명 채용

55세 이상 어르신 3,000명을 채용하는 「2012 서울 시니어 일자리 엑스포」가 오는 25일(화)부터 26일(수)까지 SETEC(서울무역전시컨벤션센터)에서 열린다. 이번 시니어 일자리 엑스포는 여성·어르신 박람회가 함께 진행됐던 지난해와 달리 어르신들만의 취업 지원을 위한 엑스포로 특화한 것이 특징이다. 따라서 어르신들이 무리 없이 소화할 수 있는 치매 우울증 노인 케어·영화 상영 후 관내 정리·패스트푸드점 서빙 등 다양한 종류의 일자리 소개는 물론, 선진국 일자리 체험, 고령자 정책토론회, 취업컨설팅 등 체험 프로그램도 함께 운영된다. 이번 엑스포에는 공공기관, 대기업, 중소기업 등 124개 업체가 참가하며, 시니어 구직자 2만여 명 이상이 방문할 것으로 예상된다. 정보교류관, 일자리 서비스관, 일자리 채용관 등 3개 테마관 운영 엑스포 행사장에는 일자리 정보교류관, 일자리 서비스관, 일자리 채용관 등 테마별 3개관이 운영돼, 취업 준비부터 채용까지 다양한 과정의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제1전시실에 위치한 '일자리 정보교류관'에서는 행사장을 찾은 어르신들이 직접 주유원, 마트 점원, 광고모델, 바리스타, IT강사 등 국내 유망 일자리와 조경관리사, 막걸리 소믈리에, 정리수납 컨설턴트, 파티셰 등 주변에서 쉽게 접해보지 못했던 이색 일자리를 체험할 수 있다. 또 쿠키제조, 화훼관리사, 설문조사원, 카페관리 등 사회적 기업에서 운영하는 일자리를 체험하는 기회도 마련된다. 아울러 취업·창업에 성공한 어르신들의 성공사례 특강과 1:1 멘토링 프로그램, 성공적 노후생활 방안 마련을 위한 정책토론회 등도 열린다. 제2전시실의 '일자리 서비스관'에서는 취업 및 창업에 대한 도움을 주는 취업·창업 준비교육, 전문가 컨설팅, 모의면접, 인성·적성검사, 직업선호도 검사 등도 해볼 수 있다. 또 취업뿐만 아니라 어르신들의 일상생활에 관련된 법률·금융·노동 등의 전문상담도 가능하다. 아울러 어르신들에게 필요한 건강검진, 수지침, 발마사지...
2012061403105065_mainimg

일자리엑스포 매달 열린다

도시농업·사회적기업·창업·녹색에너지 등 16개 주제로 진행 이젠 일자리 엑스포를 만나기 위해 1년을 기다리지 않아도 된다. 알짜 일자리만 모아놓은 테마별 일자리 엑스포가 11월까지 시리즈로 열린다. 서울시는 그동안 연령과 성별 등에 따라 단순 구인·구직위주로 진행되던 일자리 박람회를 16개 테마별 일자리 엑스포 형식으로 진행한다고 밝혔다. 테마별 일자리엑스포는 ①도시농업(6월) ②재활용장터(6월) ③관광 MICE(7월) ④협동조합(7월) ⑤공공구매(7월) ⑥녹색에너지(9월) ⑦청년일자리(9월) ⑧시니어(9월) ⑨사회적기업(10월) ⑩교육(10월) ⑪스마트앱(10월) ⑫재활용산업(10월) ⑬창업(11월) ⑭여성(5~11월) 등 주제로 진행되며, ⑮장애인일자리와 놀토는 지난 4월 개최되었다. 6월에는 14일(목)~17일(일) 서울광장에서 텃밭조성 인력, 강사 등 도시농업파생 일자리와 산업정보를 제공하는 '도시농업박람회'가 현재 서울광장에서 열리고 있다. 이외에도 7월에는 협동조합 난장한마당을 통해 시민이 직접 만드는 새로운 일자리를 소개하는 자리를 마련하고, 10월에는 지역문제를 해결하고 있는 사회적기업 일자리를 체험하는 특별한 자리도 마련된다. 상시 운영하는 홈페이지 14일 오픈, 박람회 및 일자리 정보 소통의 장으로 활용 아울러 서울시는 이 16개 주제의 테마별 일자리엑스포의 내용을 한눈에 파악하고 또 참여할 수 있는 '테마별 일자리엑스포' 홈페이지(http://expo.seoul.go.kr)도 14일(목) 오픈한다. 서울시는 그동안 유사 일자리 박람회 개최시 일시적․개별적으로 운영되던 홈페이지를 통합해 전체 박람회에 대한 정보를 확인하고 일자리 정보 및 의견을 상시적으로 나눌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또 매월 주제별로 개최되는 엑스포별 소개는 물론 사회트랜드를 반영한 새로운 일자리 소개, 행사 후기 등 다양한 정보도 제공한다. 문의 : 일자리정책과 02) 3707-9371 홈페이지 : '테마별 일자리엑스포' 홈페이지(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