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1050302594534_mainimg

색다른 어린이날을 보내고 싶은 어린이들에게 강추!

2010년 어린이 벼룩시장은 전국 17개 지역 동시 개최 붐비는 놀이공원에서 인파에 뒤섞여 노는 것에 싫증이 났다고요? 인형이나 장난감 선물을 한 아름 받는 것만으로는 만족스럽지 못하다고요? 좀 더 뜻 깊은 일을 하며 어린이날을 보내고 싶다고요? 이런 생각을 하는 어린이와 학부모들에게 딱 맞는 행사가 있어 소개한다. 자신을 위한 소비보다 어려운 처지에 있는 다른 사람들을 생각하며 나눔을 실천하고자 하는 어린이들이 참여하는 어린이 나눔장터가 오는 5일 뚝섬에서 열린다. 어린이가 사용하지 않는 물품을 가지고 나와 직접 판매하고 그 수익금으로 장애어린이를 돕는 이번 어린이 나눔장터 명칭은 ‘병아리떼 쫑쫑쫑’. 5일 낮 12시부터 오후 4시까지 한강 뚝섬유원지 광장에서 열리며, 이미 사전 참가 접수를 마친 500팀의 어린이가 참여할 예정이다. 특히 이번 나눔장터는 전국 21개 지역에서 동시에 개최되는데 부산과 광주를 제외하고는 3일 기준으로 거의 마감이 된 상태다. 물론 장터 참가 신청을 못했다 하더라도 구경이나 구매를 위해서는 누구나 장터를 이용할 수 있다. 주변의 어려운 이웃을 돌아보고 나눔을 실천하고자 하는 어린이와 가족은 꼭 참여해보자. 2003년부터 매년 어린이날 개최되고 있는 어린이 나눔장터는 올바른 경제관념을 배우는 것은 물론 환경사랑과 나눔을 실천할 수 있는 행사여서 어린이와 학부모의 호응이 갈수록 높아지고 있다. 또 이날 참가 어린이들은 판매한 총 금액의 50% 이상을 기부할 수 있는데, 기부금액은 아름다운 가게를 통해 장애어린이 나들이 지원 사업에 사용될 예정이다. 지금까지 ‘병아리떼 쫑쫑쫑’을 통해 모금된 1억 8천만 원(2003년부터 2010년까지 모금한 금액)은 아름다운가게 ‘세상 속으로’ 공모프로그램과 정기 희망나누기를 통해 매년 평균 100여 명의 중증 장애 어린이들에게 제공됐다. 이날 장터에는 벼룩시장 외에도 폐현수막으로 만드는 신발주머니-장바구니 코너, 친환경 아이콘들을 새겨 넣는 나만의 티셔츠 제작 코너, 환경을 지킬 ...
2011050202292518_mainimg

어린이날, 집에만 있을 수는 없죠!

어린이대공원에서 펼쳐지는 꿈나무 축제 어린이날과 어버이날이 들어 있는 가정의 달 5월이다. 바깥 나들이 하기도 좋은 신록의 5월, 13개 서울의 공원에서는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이 풍성하게 마련된다. 얼굴 대할 시간조차 만들기 어렵다고 하소연하는 가족도 많겠지만 5월만큼은 조촐한 나들이 기회를 만들어 가족 간 화합을 다져보는 것도 좋겠다. 먼저, 가족형 테마파크인 어린이대공원에서는 어린이를 위한 ‘꿈나무축제’가 열린다. 정문 광장 주변 열린무대에서는 어린이날 오후 2시부터 6시까지 다채로운 공연과 체험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어린이 눈높이에 맞춘 퍼레이드, 어린이과학 뮤지컬, 코믹 저글러의 채플린 공연 등이 펼쳐지고 어린이들이 참가하는 댄스 대결 프로그램인 어린이 장기자랑 등이 열린다. 또 세종대 학생들이 참가하는 40인조 오케스트라 공연과 몽골 유목민의 생활공간인 게르 체험관 등도 준비된다. 한편, 야외공연장인 숲속의 무대에서는 음악회를 즐길 수 있다. 5월 5일과 6일 이틀간은 서울시립교향악단의 어린이날 기념 가족음악회가 오후 7시부터 열린다. 이어 8일에는 서울팝스오케스트라의 ‘가족과 함께하는 어린이대공원 숲속음악회’가 오후 5시부터 펼쳐진다. 아리아 투우사의 노래, 마이클 잭슨의 명곡 빌리진과 함께, 차이코프스키의 바이올린 협주곡과  팝송 등을 폭넓게 감상할 수 있다. 아울러 피아니스트 임학성의 피아노 연주와 소프라노 서희경·카운터테너 이희상의 독창, 전 자전거탄풍경 멤버였던 가수 송봉주와 가수 신형원의 공연도 마련된다. 보라매공원 등 대형공원에서도 어린이 및 가족 위한 행사 열려 보라매공원에서는 2008년부터 계속된 가족축제가 올해도 어김없이 열린다. 공군본부, 동작소방서, 보라매 청소년수련관, 보라매병원 등 총 9개 유관기관이 참여하여 체험 및 공연 프로그램을 선보인다. 가족축제는 공군의장대의 시범행진과 청소년공연, 어르신들의 풍물공연을 비롯해, 보드게임, 포토 존, 추억의 과자 먹기 게임 등으로 구성된다. 이외...
2011050203323459_mainimg

내 아이의 상상력에 날개를 달아주세요

월드컵공원 내 평화잔디광장에서 열려 버블 매직쇼도 볼 수 있다. 음료 종이팩을 이용해 엽서도 만들 수 있고, 일회용 컵으로 조명 디자인도 할 수 있다. 또 로봇들이 하는 연극 '개미와 베짱이'도 구경할 수 있다. 이 모든 행사와 체험이 무료로 진행된다. 바로 5월 5일 열리는 '2011 어린이디자인창의력캠프'의 행사들이다. 올해로 네 번째를 맞는 '2011 어린이디자인창의력캠프'는 크게 메인 행사와 부대행사로 나눠진다. 메인행사는 유니세프(unicef) 아우인형 및 전통 해치인형 디자인, 축구공에 희망의 메시지를 디자인하여 하늘에 날려보는 ‘서울 하늘에서 보내는 희망 메시지’ 등으로 꾸며진다. 아우인형의 '아우'는 동생, 아름다운 우리, 아우르다는 뜻으로, 이 인형은 빈곤국가 어린이를 돕는데 사용된다. 해치인형과 희망 메시지를 담은 축구공은 故 이태석 신부가 봉사활동을 펼쳤던 아프리카 수단 어린이들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행사는 참가신청을 받아 진행하는데, 이미 접수 첫날 모집 인원을 초과한 상태다. 그러나 아쉬워할 건 없다. 메인행사 외에도 ‘찾아가는 로봇극장’, ‘버블 매직쇼’, '그린디자인 종이팩 체험관' 등 다채로운 부대행사가 준비돼 있다. 아이가 로봇을 좋아한다면, 로봇인형극과 로봇군무를 볼 수 있는 '찾아가는 로봇극장'을 구경해보자. 이 공연은 서울시 굴절버스에서 진행되는 행사로 11:30, 12:20, 1:10, 2:30, 3:30 등 총 5회 공연이 준비돼 있다. 음료 종이팩을 활용한 엽서 만들기와 일회용 컵·CD케이스를 이용한 조명 디자인 체험도 아이들이 좋아할 만한 행사다. 대형 버블 안에 사람을 넣고, 공중부양 마술을 볼 수 있는 버블 매직쇼도 열린다. 이외에 페이스페인팅과 장난감 병정의 퍼포먼스, 크로마키를 이용한 사진촬영 등 평소 쉽게 접하지 못했던 체험을 해 볼 수 있다.  ○ 일시 : 2011.5.5 11:00~16:00 ○ 장소 : 월드컵공원 내 평화잔디광장○ 프로그램   - 본...
2011042801450545_mainimg

엄마, ‘로보카 폴리’ 보러가요~

관람료 3,000원으로 전시·공연·상영·체험 프로그램 등 모두 이용하세요 '올해 어린이날에는 어떤 선물을 줄까?' 어린 자녀를 둔 부모라면 한 번쯤 이런 고민을 하기 마련이다. 그렇다면 이번 어린이날, 아이들이 좋아할 만한 만화영화를 같이 관람하는 것은 어떨까. 남산 서울애니메이션센터에서는 5월 1일부터 10일까지 애니메이션 '로보카 폴리'를 상영한다. '로보카 폴리'는 서울시가 제작 지원한 국산 애니메이션 작품으로 지난 2월 한국교육방송(EBS)에서 처음 방영된 이후 매주 월요일과 화요일 인기리에 방영되고 있다. 애니메이션은 변신이 가능한 로봇 자동차들이 마을에서 일어나는 사건 사고를 해결한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빠르고 용감한 경찰차 폴리, 힘이 센 소방차 로이, 똑똑한 구급차 앰버 등 귀여운 캐릭터들이 아이들의 눈을 사로잡는다. 상영시각은 10:20, 11:00, 13:00, 14:20, 15:00, 16:40, 17:10으로, 30분 상영하고 10분 쉬는 형식으로 진행된다. '로보카 폴리' 외에도 '우비소년'(09:40, 13:40)과 '내친구 해치'(09:00, 12:20, 15:40)도 교차 상영될 예정이다. 그러나 만화영화에서 끝나지 않는다. '로보카 폴리'의 주요 캐릭터들이 함께하는 전시와 공연, 체험 프로그램이 아이들을 기다린다. 체험전시 프로그램은 아이들이 작품 속 마을로 꾸며진 전시장에서 마을의 불을 끄고, 아픈 캐릭터들을 치료하는 등 안전교육형식으로 진행된다. 공연 역시 '로보카 폴리'를 주제로 창작아동극, 레크리에이션, 마술쇼 등 다양하게 즐길 수 있다. 이외에도 어린이를 포함하여 가족이 참여할 만한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이 마련돼 있다. 클레이로 만드는 스톱모션 애니메이션 제작이나 캐릭터 쿠키 등의 소품제작 프로그램이 있으며, 캐릭터 의상을 입어보는 코스프레체험, 페이스페인팅 등도 부담없이 즐길 수 있다. 관람료도 저렴하다. 이 모든 것을 즐기는 데 3,000원밖에 들지 않는다. 그 외에 자세한 사항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