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산공원 도산동산

도산 안창호 선생, 강남 한복판에서 만나다!

도산 안창호 선생(1878~1938)은 조국의 근대화와 독립을 위해 헌신한 교육자이자 독립운동가이다. 강남의 한복판에서 도산(島山) 안창호 선생을 만났다. 강남구 신사동에 있는 '도산공원'이 바로 그곳이다. 도산공원은 도산 안창호 선생의 업적을 기리며 ‘이 나라의 자주와 독립을 위하여 바친 위대한 애국정신과 민중의 교화를 위한 교육정신을 국민의 귀감으로 삼게하고자’ 1973년 11월 10일에 조성되었다. 공원의 총면적은 2만9,974㎡(약 9천평)으로 도산안창호기념관, 도산 선생 및 부인의 묘소, 동상, 기념비, 말씀비, 기념조형물 등이 들어서 있다. 도산공원 배치도(좌)와 기념관에 전시되어 있는 도산 선생의 1937년 수형사진(우) Ⓒ장혜경 도산공원 정문을 들어서면 바로 오른쪽으로 '도산 안창호 기념관'이 있다. 지상 1층, 지하 2층으로 된 단층건물로, 도산 안창호 선생의 탄생 120주년을 기념하여 1998년 11월 9일에 개관하였다. 기념관은 사단법인 도산안창호선생기념사업회가 위탁경영을 맡고 있으며, 강남구청으로부터 상당 부분의 운영보조금을 받고 일부는 보훈처의 후원, 그리고 기타 기부금 등으로 운영되고 있다. 도산 안창호 기념관. 건물 입구에는 도산 선생과의 포토존이 마련되어 있다 Ⓒ장혜경 기념관 건물에 들어서면 1층 로비에 도산 선생의 흉상이 방문객들을 반겨준다. 진열대에는 무료로 배포되는 기념관 소개책자, 교육용 어린이 체험활동지, 만화 소책자 등 다양한 자료들이 준비되어 있다. 방문 스탬프도 2종 마련되어 있어 방문객들에게 한층 재미를 더해준다. 기념관 1층 로비. 진열대에는 다양한 체험활동지와 소책자들이 마련되어 있다 ⓒ장혜경 40여 평의 아담한 전시관의 문을 열고 들어서면 강렬하면서도 산뜻한 오렌지색 벽과 마주하게 된다. 이 벽체엔 독립운동가이신 김구, 안창호, 이탁 선생이 나란히 앉아 있는 거대한 사진이 있는데, 이는 1922년 11월 9일 도산 선생의 생일기념으로 상해에서 찍은 것이다. “나는 밥을 먹어도 대한의 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