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목적 생태공원 대치유수지체육공원의 수려한 전경

수려한 풍경에 발길 멈칫 ‘대치유수지체육공원’

대치유수지체육공원 웰빙존 전경이 수려한 풍광을 자랑한다 ⓒ염승화 지난 11월 21일 오후, 양재천이 탄천으로 합류되는 개천가를 지나다가 목재 데크로 된 어느 숲길에서 발길을 멈추었다. 눈앞과 그 아래로 펼쳐진 풍경이 그야말로 장관이었기 때문이다. 그곳은 하천 둑 위를 걷는 양재천 산책로의 끄트머리 부근. 위로는 송파 잠실과 강남 대치동을 잇는 탄천2교가 가로지르는 지점이다. 아늑한 분지처럼 생긴 매우 널찍한 그 공간은 다름 아닌 대치유수지체육공원이다. 이곳은 지난 10월 서울시가 제100회 전국체육대회와 함께 개최한 ‘외국인주민 체육대회’의 종목별 예선전이 벌어진 장소이기도 하다. 유수지는 보통 홍수나 집중호우 때 수량을 조절하려는 목적으로 만든 저수지 같은 시설을 말한다. 주로 생활 오수나 빗물을 저장한다. 그러니까 이 공원은 인공 유수지에 조성돼 있는 다목적 공원인 것이다. 뿐만 아니라 이름 그대로 축구장, 테니스장, 인공암벽, 인라인트랙 등 여러 체육 시설과 각종 편의시설까지 두루 갖추었다. 지난 2008년에 약 8만 4,000㎡(약 25,400평) 크기로 만들어졌다. 다만 여느 공원과 다른 특징이 있다면 민간투자(BTL) 방식으로 건설비(185억 원)를 조달해 지은 것이다. 이런 사례는 자치단체가 처음 시행한 것이기에 의미가 깊다고 한다. 2008년 개원 당시 보도 기사에 따르면 단순 유수지였던 시절의 이곳은 ‘연중 심한 악취를 풍기는 모기 등 해충의 서식지’였던 곳으로 나타난다. 한 마디로 건강과 활력이 넘치는 기능성 테마공원으로 탈바꿈 한 것이다. 목재 데크를 내려오면서 바라본 체육시설 ⓒ염승화 공원 바닥에 발을 디디기까지는 갈지자를 여러 번 그릴만큼 길게 이어지는 데크 길을 내려가야 한다. 지나온 방향으로 되돌아보니 데크가 공원 외곽을 마치 몽촌토성처럼 병풍을 치고 있는 둔덕 위로 빙 둘러있다. 이 지점에서 데크를 바라보며 오른편으로 가면 웰빙존으로 부르는 생태공원 쪽이다. 왼편으로 가면 스포츠 콤플렉스존으로 부르는 체육 시설이 나온...
서서울호수공원에는 아름다운 호수와 낭만이 있다

서남부 핫 플레이스 ‘서서울호수공원’ 아직 안 가봤나요?

서서울호수공원에는 아름다운 호수와 낭만이 있다 양천구 신월동에는 서울 서남 지역에서 가장 규모가 큰 공원이 있다. 넓이가 21만7,946㎡(약65만9,300평)에 이르는 서서울호수공원이 바로 그곳이다. 서울시가 선정한 ‘서울 공원 100선’에도 당당히 그 이름이 올라 있다.     서서울호수공원은 영등포구 양화동 선유로에 있는 선유도공원처럼 본래 정수장이 있던 자리다. 지난 2009년에 옛 신월정수장을 서울시가 친환경 공원으로 조성해 놓았다. 그 공원이 요즘 이른바 핫 플레이스로 뜨고 있다고 한다. 직접 그 현장을 방문해보고 싶어 열일을 제치고 그곳을 찾았다. 마침 서서울호수공원은 올해 10월로 개장 10년을 맞는다.  소리분수가 물을 뿜고 있다(좌), 풍광이 참 아름다운 중앙호수공원(우) 공원 입구를 들어서면 언덕 위에서 가장 먼저 커다란 호수가 반겨준다. 중앙호수로 불리는 그 호수는 축구장보다 2.5배 가량 넓다고 한다. 좌우로 길게 뻗은 호수와 수변 풍경이 넋을 놓고 바라봐야 할 정도로 아름답다. 다만 그곳은 여느 공원과 달리 제법 시끄럽다. 주기적으로 소음이 나기 때문이다. 인근 김포공항을 이착륙하는 비행 노선 아래에 위치하고 있기 때문이다. 비행기가 수시로 지나며 내지르는 굉음을 속절없이 들어야만 한 것이다. 이에 대한 대비책 일환으로 마련된 것이 '특별한 분수'다. 고음을 들어야만 물을 뿜는  ‘소리분수’를 호수 중앙에 설치한 것이다. 모두 41개가 설치돼 있는 그 분수는 비행기가 날아가면 그 소리를 자동으로 감지하여 물을 뿜는 시스템이 장착돼 있다. 가장 큰 문제점을 지혜로 풀어버린 것이다. 호수 정경을 한 번에 내려다볼 수 있는 전망 덱에서 말로만 듣던 현장을 직접 눈으로 확인하니 절로 입이 떡, 하고 벌어졌다. 마치 분수 쇼를 하듯 힘차게 내뿜는 분수와 그 상공을 지나는 비행기가 어우러지는 장면은 근사한 영화 장면을 고스란히 옮겨온 듯 수려했다. 서서울호수공원의 전신이었던 정수장 시설물울 활용해 아름다운 정원으로 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