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는 여름휴가철을 맞아 한강에서 쓰레기 잘 버리기 캠페인 `몽땅 깨끗한강`을 전개한다. 사진은 먹깨비 캐릭터 쓰레기통

“한강쓰레기 몽땅 ‘먹깨비’에게 양보하세요”

서울시는 여름휴가철을 맞아 한강에서 쓰레기 잘 버리기 캠페인 `몽땅 깨끗한강`을 전개한다. 사진은 먹깨비 캐릭터 쓰레기통 휴가철을 맞아 하루에도 수많은 인파가 오가는 한강공원. 하지만 그 뒤에 아무렇게나 버려진 쓰레기들은 눈살을 찌푸리게 합니다. 그래서 서울시는 쓰레기들을 먹어치우는 먹깨비들과 함께 깨끗한 한강을 만드는 ‘몽땅 깨끗한강’ 캠페인을 펼칩니다. 재미있는 이벤트에 참여하고, 아름답고 쾌적한 한강 만들기에도 동참해보세요! ※ 파란색 글자를 클릭하시면 관련 정보를 자세히 볼 수 있습니다 서울시는 여의도 한강 공원에서 쓰레기 무단투기 행위를 줄이기 위해 시민이 참여하고 주도하는 ‘몽땅 깨끗한강’ 캠페인을 진행한다. 캠페인은 한강 여름축제인 ‘한강몽땅축제’ 기간 내 8월 3일, 5일, 12일, 오후 4시부터 8시까지 재미있는 이벤트와 함께 실시된다. 축제가 열리는 여름철에는 평소보다 쓰레기 배출량이 2배 이상 급증하여 매년 시민들의 불만 제기가 끊이지 않고, 시민의식 부재라는 언론의 지적도 많았다. 시는 단속과 감시보다는 쓰레기 버리는 행위를 재밌고 즐거운 경험으로 느끼게 하고, 시민 스스로 쾌적한 환경을 만든다는 자긍심을 갖게하는 ‘몽땅 깨끗한강’ 캠페인을 마련하게 됐다. 캔․술병 먹깨비, 일회용기 먹깨비, 전단지 먹깨비, 쓰레기 봉투 먹깨비(왼쪽부터) 이번 캠페인에는 쓰레기를 몽땅 잡아먹는 ‘먹깨비’라는 캐릭터가 등장해 시민들의 호기심과 흥미를 끌고, 시민은 쓰레기를 먹깨비에게 버린다. 먹깨비 모양으로 디자인된 쓰레기통은 여의도 한강 공원에 배치될 예정이다. 캔만 먹는 먹깨비, 전단지만 먹는 먹깨비, PET만 먹는 먹깨비 등 먹깨비 쓰레기통이 배치되어 시민들이 쓰레기통에 쓰레기 버리는 행위에 재미를 더해준다. 다양한 크기의 먹깨비 쓰레기통과 더불어 농구 골대 모양의 먹깨비 쓰레기통도 눈에 띈다. 농구 게임을 하듯 주어진 통에 쓰레기를 버리면서 무단투기를 자연스럽게 막는다. 먹깨비 캐릭터 쓰레기통 쓰레기...
쓰레기 수거 활동에 참여한 주민들 단체사진

우리 동네 쓰레기 치우기 대작전

쓰레기 수거 활동을 하는 주민들“제발 쓰레기 버리지 마세요!!!”서울 성동구 왕십리로 8길 담벼락 스티커에 한 시민이 적어 놓은 문구다. 이곳은 쓰레기 무단 투기 상습 지역이다. 기자도 오래전 이곳의 방치된 쓰레기를 보다 못해 치운 경험이 있다. 사실 골목길의 쓰레기 무단 투기는 성동구만의 문제가 아니다. 서울 전역, 더 나아가 대한민국 전체의 고민이다. 거리 담벼락에 한 시민이 붙여놓은 경고문쓰레기 무단 투기 문제, 어떻게 접근해야 될까? 지난 8일, 서울 성동구 서울숲 4길 거리에는 이른 오전부터 쓰레기 청소를 하는 주민들의 모습이 보였다. 이들은 ‘찾아가는 동주민센터’ 사업 일환인 성수 1가 2동 마을계획단에서 활동하는 주민들이다.성동구 서울숲 4길은 최근 유동인구와 전입자가 증가하면서 쓰레기 문제로 골머리를 앓고 있었다. 마을계획단 환경 안전 분과 단원들이 쓰레기 수거 캠페인을 제안했다. 그리고 이날 다수의 마을 주민들이 거리로 나서 솔선수범 하게 된 것이다.기자도 쓰레기 수거에 함께 동참했다. 거리에는 생각보다 쓰레기가 많았다. 담배꽁초, 과자 봉지, 음료수 캔... 무단 투기 쓰레기가 거리 곳곳에 널려 있었고, 골목길 가로등에는 각종 불법 전단지도 가득했다. 또 주택이 밀집한 곳에는 불법 폐기물과 일반 봉투에 담겨서 버려진 쓰레기가 방치되어 있는 모습도 보였다. 전봇대에 덕지덕지 붙어 있는 전단지마을 주민들의 쓰레기 수거는 서울숲 6길까지 이어졌고, 약 1시간 만에 끝났다. 그 결과 서울숲 거리는 모처럼 밝아졌다. 이번 성수 1가 2동 서울숲길 쓰레기 수거 활동에는 약 20여 명의 마을 주민들이 자발적으로 참여했다. 특히, 쓰레기 문제에 대해 주민들이 함께 고민하고, 함께 해결해나가려는 시도라는 데 의미가 있다. 쓰레기 수거 활동을 하는 주민들(좌), 이날 수거한 쓰레기(우)서울시의 1~2인 가구 증가로 인해 새롭게 나타나는 사회 문제는 다양한 관점에서 접근해야 한다. 쓰레기 문제 해결을 위해 ‘공동체적 관점’이 필요한 이유이기도 하다. 지난해 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