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골공원 북문과 낙원상가 사이 어르신친화거리 `락희거리` 이정표 ⓒ최용수

어르신을 위한 지붕 없는 복지관 ‘락희거리’

탑골공원 북문과 낙원상가 사이 어르신친화거리 `락희거리` 이정표 “내 골방의 커튼을 걷고 / 정성된 마음으로 황혼을 맞아들이노니 / 바다의 흰 갈매기들 같이도 / 인간은 얼마나 외로운 것이냐...황혼아 내 부드러운 손을 힘껏 내밀라 / 내 뜨거운 입술을 맘대로 맞추어 보련다 / 그리고 내 품안에 안긴 모든 것에게 / 나의 입술을 보내게 해다오...” 누구나 숙명처럼 맞이해야 할 황혼을 노래한 이육사의 시 의 일부이다. 황혼을 즐겁고 기쁘고 아름답게 가꿀 수 있는 특화 거리가 서울에 생겼다. 입춘이 지났는데 여전히 냉기가 옷소매를 파고드는 아침이다. 1만원을 지갑에 챙겨 넣고 친구를 만나러 집을 나선 K어르신(화곡동, 75세), 출근시간을 피했으니 지하철 무임승차에도 미안함이 덜하다. 드디어 종로3가역, 친구들을 만나서 5번 출구를 나왔다. 느린 걸음으로 5분 거리, 악기상가로 유명한 낙원상가 4층의 ‘실버영화관’에 도착한다. 2013년 ‘서울미래유산’으로 지정된 옛 허리우드극장으로, 서울시가 후원하는 어르신 전용영화관이다. 어르신 전용극장인 `실버영화관`과 `낭만극장` 모습 기자도 표를 사서 어르신들과 함께 극장으로 들어갔다. 첫 회 상영인데도 빈자리가 드물다. 오늘 영화는 데이빗 니븐과 킴 헌터 주연의 이다. 젊을 때 감명 받았던 영화를 황혼기에 다시 보니 느낌이 다르다고 했다. 왜 ‘죽기 전에 꼭 봐야 하는 영화 목록’에 이름을 올렸는지 이유를 알 것 같다. 55세 이상이면 365일 2,000원으로 관람할 수 있는 ‘실버영화관’ 곁에는 ‘낭만극장’이 있다. 매주 월~토요일까지 50세 이상이면 누구나 3,000원으로 관람이 가능하다. 각각 270석 규모로 60~70년대 인기 영화가 주로 상영된다. 극장 관계자는 “영화에 따라 관객 수가 달라지는데. 인기 있는 영화가 상영되는 날은 서서 봐야할 정도로 사람이 몰린다”며 하루 평균 500~600명이 찾는다고 귀띔했다. 극장 로비 한 켠에는 스마트폰 사진을 유화그림으로 바꿔주는 ‘미디어아트’가 있...
1270713070admin

밥 먹듯 문화예술 즐기는 시대 연다

나이와 소득이 문화생활에 장애가 되지 않는 서울 먹고 입는 일상의 다른 것들이 다 채워진 이후에야 '문화'로 눈을 돌리게 된다는 말은 이젠 시대에 뒤처진 말이 됐다. 또 문화예술을 향유하는 것이 일부의 전유물이라는 생각도 달라지고 있다. 이제는 매일의 일상에서 밥을 먹듯이, 누구나 문화예술을 접하고 즐길 수 있는 시대가 됐다. 서울시는 나이와 소득에 관계없이 누구나 문화생활을 누릴 수 있도록 '서울형 그물망 문화복지' 정책을 추진한다고 8일 발표했다. 우선 서울시는 어르신들을 위해 서대문 아트홀에 영화와 가요, 전통 공연 등을 보여주는 700석 규모의 노인 전용 실버극장을 7월에 개장한다. 또 서대문 실버극장 문화공연팀이 강북구 삼각산 문예회관과 금천문화체육센터, 강동구민회관 등에서 요일별로 순회 공연하는 '찾아가는 실버극장'도 운영할 예정이다. 연간 12만 명 이상의 노인관람객이 실버극장을 이용할 것으로 예상하는 가운데 2011년 이후에는 서대문 아트홀 외에도 노인 전용 극장을 3~4군데 추가 조성하기로 했다. 이와 함께 어르신이 직접 창작에 참여하는 ‘꿈꾸는 청춘예술대학’도 5월부터 11월까지 운영한다. 경제적 사정이 여의치 않아 문화공연을 접하기 어려운 소외계층을 위한 프로그램도 확대된다. 세종문화회관에서 진행되는 '천원의 행복'을 자치구로 확대해 7월부터 구청 문화예술회관이나 구민회관 등에서도 천원으로 수준 높은 공연을 즐길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또 기초생활보장 수급자 등 저소득층에게 예술 공연을 관람할 수 있도록 포인트를 지급하는 '문화바우처' 대상자는 지난해 5만 5천 명에서 올해 8만 명 이상으로 늘리기로 했다. 문화 교육 복지 강화…저소득 어린이ㆍ청소년 대상 음악ㆍ무용ㆍ미술 교육 지원 문화 교육 복지도 한층 강화된다. 초등학교 저학년생을 중심으로 바이올린과 첼로 등 현악기 교육을 하는 '우리 동네 오케스트라' 시범 사업을 다음달 구로구에서 시작하며, 저소득층 미술 영재교육 사업도 추진한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