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림선 노선도

‘신림선 경전철’ 첫 터널 공사 완료…22년 2월 개통

신림선 공사구간(☞ 이미지 클릭 크게보기) 서울시가 샛강역(9호선)에서 서울대입구까지 연결하는 서울시 2호 경전철 도시철도 ‘신림선’ 건설을 차질 없이 진행 중이다. 총 6.5㎞ 구간을 연결하는 18개 터널 중 7번째 터널(213m)인 ㈜농심 구간에 대한 공사를 처음으로 완료, 보라매공원 입구와 연결했다고 밝혔다. 현재 신림선 공정률은 19%로, 2022년 2월 개통한다. 도시철도 신림선은 9호선 샛강역에서 시작해 1호선 대방역, 7호선 보라매역, 2호선 신림역을 경유, 서울대까지 연결된다. 총 연장 7.76㎞로 차량기지 1개소 및 환승정거장 4개소를 포함한 총13개의 정거장이 건설될 예정이다. 시는 보라매공원 구간(292m)에 대한 본체 구조물이 올 12월 말까지 완료예정이며, 이번에 공사를 마친 7번째 터널과 함께 총 505m 구간이 지하로 연결된다고 설명했다. 특히 처음 연결된 터널 구간은 원지반까지의 두께가 얇은 저토피, 연약지반임에도 불구하고 개착으로 공사하지 않고 기계 굴착을 이용한 터널공법으로 안전하게 시공됐다. 보라매공원 내 이용 시민 불편과 환경훼손을 최소화하기 위해서다. 신림선 경전철 노선 작업 모습 남은 17개소 터널은 2020년까지 순차적으로 관통 예정이며, 2022년 2월 개통을 목표로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 또한 소음과 진동 등 주민들의 생활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소음진동 기준치(발파 시 소음 75dB, 진동 0.3cm/sec) 이하로 발파 작업을 하고 있다. 건물 안전성 검증을 위한 외부전문가 현장점검은 물론 민원인이 원하면 민원인이 선정한 제3의 기관에 의뢰해 점검을 실시할 예정이다. 샛강역에서 서울대 입구까지 당초 출퇴근 시간이 40분에서 16분으로 약 24분이 단축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소음과 진동이 적은 고무차륜 시스템을 서울시 최초로 도입된 도시철도 신림선은 완전 무인운전 열차시스템(3량 1편성)으로 운영된다. 문의 : 도시철도사업부 02-772-...
면목선 경전철

‘청량리∼신내동’ 면목선 경전철 본격 추진

용인경전철 서울 동북부 지역 주민의 출퇴근이 훨씬 수월해질 전망입니다. 서울시가 신림선 경전철(여의도→서울대 16분, 신림선 경전철 연말 착공 ☞클릭)에 이어 면목선 경전철 사업도 진행하기로 했기 때문인데요. 청량리역(1호선)~신내역(6호선) 구간을 연결하는 전철이 생기면 동북부 지역 교통 혼잡도 크게 완화될 것으로 기대됩니다. 또 기존 도시철도나 경춘선과 환승도 가능해 지역 주민들의 대중교통 이용이 한결 편리해질 전망입니다. 경전철을 서울시 교통의 한 축으로 만들려는 계획에 한걸음 더 나가게 된 것입니다. 면목선 경전철 공사는 빠르면 오는 2017년에 착수할 예정인데요, 오늘 은 면목선 경전철의 사업 내용을 자세히 알려드립니다. ※ 파란색 글자를 클릭하시면 관련 정보를 자세히 볼 수 있습니다 ■ 서울시, 면목선 경전철 본격 추진…2017년 공사 착수  - 서울시, 동북부 지역 교통 혼잡 해소 위해 면목선 경전철 사업 재추진  - 청량리(1호선)~면목(7호선)~신내(6호선, 경춘선), 정거장 12개소  - 오는 9월 4일부터 제3자 제안공고 진행  - 10월 5일까지 1단계 사업제안서 제출, 2016년 1월 4일까지 2단계 사업제안서 제출  - 2016년 상반기 우선협상대상자 지정, 2017년 하반기 공사 착수 계획 면목선 경전철은 청량리(1호선)~전농동~장안동~면목(7호선)~망우동~신내(6호선, 경춘선)를 연결해 9.05km에 이르는 노선으로, 12개의 정거장이 세워질 계획입니다. 서울시는 현재 추진 중인 ‘면목선 경전철 민간투자사업’의 사업제안서 접수를 위한 제3자 제안공고를 4일부터 재추진한다고 3일 밝혔습니다.  이번 제안공고는 올 6월 국토교통부에서 변경·승인된 ‘서울시 10개년 도시철도망 구축계획’(서울 도시철도 2025년까지 10개 노선 신설 ☞클릭)을 반영한 것으로, 지난 2011년 제안공고에 이어 두 번째입니다. 면목선 경전철 사업은 지난 2011년 7월 제3자 제안공고를 통해 제안서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