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특별시장상을 수상한 작품들

글보다 인생이 먼저 보인다…어르신들의 ‘시화전’ 감동

지난 9월에 서울시평생교육진흥원이 ‘2020 서울 문해교육 시화전’을 개최했다. ‘온라인 시화전’이다. 그때 출품한 작품 중 서울특별시장상 3편, 서울특별시평생교육진흥원장상 14편, 전국 시화전 입상작 18편 등 수상작 총 35편이 있다. 모두 문해교육에 참여한 어르신들의 작품이다. 필자는 시화전의 작품을 보면서 배움에 목말라하셨던 어릴 적 할머니가 떠올랐다. 2020 서울 문해교육 시화전 포스터 ⓒ서울시평생교육진흥원 필자의 할머니는 초등학교 문턱에도 가지 못하셨다. 할머니의 말씀에 따르면 집안에 유일한 남자였던 막내동생만 초등학교에 보내서 글자를 깨우치게 했다고 하셨다. 할머니는 원거리에 버스를 타고 이동하실 때면 차례대로 한글을 깨친 손주들의 손을 잡고 다니셨다. 그러면서 철부지였던 우리에게 늘 배움의 중요성을 일깨워 주셨다. 할머니는 자신을 보라면서 우리가 공부를 게을리하기라도 하면 엄하게 꾸지람을 하셨다. 그러다 노인대학에서 한글을 가르쳐준다는 얘기를 전해 들으시곤 “내가 이 나이에 한글을 배워서 뭐하랴?”라고 손사래를 치면서도 동네 친한 할머니와 같이 노인대학에 등록하셨다. 그때부터 하교한 뒤 할머니가 공책에 한 글자씩 따라 쓰면서 한글을 익히시는 모습을 바라보았다. 문득 어린 시절 연필을 손에 쥐고 꾹꾹 눌러서 글자를 쓰면서 소리 내 발음하셨던 할머니가 그립다. 2020 서울시 문해교육 시화전 온라인 작품집 ⓒ서울시평생교육진흥원 10월 9일 한글날을 맞아서 서울시와 서울시평생교육진흥원은 문해교육에 참여한 어르신들의 수상작으로 시화전을 열고 있다. 농삿일에 바쁜 백성들이 어려운 한자를 배워서 쓰지 못하는 점을 불쌍히 여긴 세종대왕이 백성들을 위해 한글을 만들었다. 처음엔 한글을 훈민정음(訓民正音)이라고 불렀다. 백성을 가르치는 바른 소리라는 뜻이다. 아마도 세종대왕이 시화전에 참여한 어르신들의 작품을 구경한다면 정말 기뻐할 것 같다. '서울 문해교육 시화전' 작품은 카카오 갤러리(다음 갤러리)를 통해서 공개했다. ‘다음 모바일 ...
세종예술시장 `소소`

예술시장 ‘소소’가 왔다! 그리고 가을이 왔다!

70세가 넘어 처음 한글을 배운 어르신과 20대의 젊은 일러스트 작가의 특별한 콜라보레이션 전시가 오는 9월 3일 세종예술시장 ‘소소’에서 열린다.이번 행사에서는 교육부 산하 국가평생교육진흥원이 주최하는 전국 성인문해교육시화전에 입상한 100여명의 수상자 중 10명을 뽑아 젊은 일러스트 작가와 협업한 작품이 전시된다.이번 작업에 참여한 일러스트 작가 김가이씨는 “할머니의 시를 읽고 이를 다시 그림으로 풀어내면서 글자를 읽고 쓴다는 것은 새로운 세계로 한 걸음 내딛는 일이라는 생각이 들었다. 나의 작업과 삶을 다시 돌아보게 되는 매우 소중한 기회였다”고 소감을 밝혔다. `공백으로 쓰여진 시, 그리고 20인의 시인` 포스터(좌), `달그락 필통소리` 글:신정자, 일러스트:김가이(우)이번 ‘소소’ 시장에서는 관람객들이 문해학습자의 시와 글씨를 따라 써보는 퍼포먼스 <공백으로 쓰여진 시>도 열린다. 문해학습자가 꾹꾹 눌러쓴 글씨체를 관람객들이 따라 써보는 관객 참여형 퍼포먼스로 박신우 작가가 진행한다.다양한 인생 역경을 겪은 후 한글교육을 통해 희망을 찾은 문해교육자들의 감정이 글씨체에 그대로 반영돼 있어 시의 한 구절 한 구절을 깊이 감상할 수 있는 시간이 되리라 기대한다. 관람객 누구나 선착순으로 퍼포먼스 참여가 가능하며, 참여한 관람객 300명에게는 선착순으로 스테들러코리아에서 협찬한 점보 사이즈의 연필을 제공할 예정이다.세종예술시장 ‘소소’는 9월 3일부터 11월 5일까지 매월 첫째·셋째 토요일, 낮 12시부터 저녁 6시까지 세종문화회관 뒤뜰 예술의 정원에서 열리며 무료로 감상할 수 있다.■ 2016 세종예술시장 ‘소소’ 하반기 세부일정날 짜메인 행사부 대 행 사싱어송라이터 공연 (16시~18시)설치미술/퍼포먼스 (12시~18시)예술영화상영회북 토크9.03(토)소소 작가 작품 전시 및 판매 12:00~18:00뮤직페스티벌 시나위 연계공연<타이포그래피 시집>, Paperpress 박신우  9.17(토)제13회 자라섬 국제재즈페스티벌 연계공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