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2013년 바다로 돌아간 돌고래 `제돌이` ⓒ뉴시스(newsis.com)

‘동물원 동물을 위한 복지 기준’ 발표

지난 2013년 바다로 돌아간 돌고래 `제돌이` “동물원 동물들에게도 야생에서와 같은 건강하고 자연스러운 행동을 자유롭게 발현할 수 있도록 충분한 공간이 제공되어야 한다. 동물원에서 체험을 위해 동물을 결박하거나 구속하여서도, 공연을 위해 위협적인 도구나 폭력을 사용해 훈련을 시켜서도 안된다.” 서울시는 지방자치단체 최초로 ‘동물원 동물을 위한 복지 기준’을 선포하고 서울시 소속 동물원부터 즉시 적용한다. 아울러 시는 오는 5일 오후 2시 시민청에서 박원순 서울시장, 동물보호 시민단체와 함께 ‘관람·체험·공연 동물 복지 기준’을 발표하기로 했다. 이번 ‘관람·체험‧공연 동물 복지 기준’은 돌고래 제돌이, 춘삼이의 방류 이후 동물원 동물에 대한 사회적 관심이 높아졌지만 실질적인 동물 복지를 위한 제도적 기반은 미흡하다고 보고, 동물원, 수족관에서 사육되는 모든 동물들이 누려야 할 최소한의 복지 수준을 정한 것이다. 서울시 ‘관람·체험·공연 동물 복지 기준’에는 세계수의보건국(OIE)에서 제시한 ‘동물 복지 5가지 원칙’이 명시돼 있으며, 동물의 구입부터 사육 환경, 복지 프로그램, 영양과 적정한 수의학적 치료, 안전 관리, 동물복지윤리위원회 운영 등의 내용이 포함돼 있다. ■ 관람·체험·공연 동물 복지 기준○ 전문 : 동물복지기준 수립배경 및 목적, 복지원칙, 관련법령 및 규정  ○ 각론 : ▲동물 전시 및 사육 환경 ▲동물 영양 수의학적 처치 ▲동물복지 프로그램(풍부화, 긍정적 강화  훈련) ▲동물 교육 ▲종관리 ▲동물 수급 ▲안전 ▲동물복지윤리위원회 시는 ‘관람·체험·공연 동물 복지 기준은 서울시에서 운영하는 동물원과 공원에 즉시 적용된다’는 규정에 따라, 시 소속 동물원인 서울대공원, 어린이대공원부터 우선 적용하기로 했다. 서울숲, 북서울 꿈의숲 공원도 대상이다. 이들 공원에는 총 300여종 3,500마리의 동물이 살고 있다. 시는 이번 동물 복지 기준을 마련하기 위해 지난 2월부터 시민단체, 동물원, 수족관 전문가가 참여한 ‘동...
2014011601045920_mainimg

겨울철에도 날고 있는 나비를 볼 수 있다?

요사이 서울은 옛 겨울처럼 삼한사온(三寒四溫)이 어느 정도 유지되면서 기온이 낮을 때는 영하 10도를 오르내린다. 꽃과 나비의 계절인 봄철이 아닌 추운 겨울에도 날아다니는 나비를 보고 나비의 한살이를 관찰하면서 자연체험학습을 할 수 있는 곳, 성동구의 서울숲 나비체험관을 다녀왔다. 서울숲에는 나비정원이 실내외 두 곳이 있다. 실외나비정원은 1971년부터 정수장으로 사용되던 곳을 2005년 서울숲(약 10만㎡)이 조성되면서 기존 콘크리트 구조물 일부를 시민들의 쉼터로 만든 곳이다. 또한 요즘 보기 힘든 곤충들을 어린이들이 쉽게 만날 수 있도록 체험학습장으로 만들었다. 어린이를 비롯해 시민과 외국인 방문이 많아지면서 지난 2013년 5월 23일에 554㎡ 규모로 2배 확장하였다. 시민들의 호응도가 높아지면서 2012년 겨울에 연건평 990㎡ 곤충식물원 2층에 66㎡규모의 실내나비정원 겸 나비체험관을 만들게 되었다. 운영방법은 5월부터 10월까지 그물망으로 설치된 실외나비정원에서 11월부터 다음해 4월까지는 유리온실인 나비체험관에서 살아있는 나비를 일 년 내내 관찰할 수 있게 한 것이다. 이로서 남부지역의 울산대공원 나비식물원과 남해 나비생태관에 이어 전국에서 세 번째로 큰 나비생태공간이자 중부지방에서 유일한 곳이 되었다. 나비는 알· 애벌레· 번데기· 성충의 4단계로 구성되고 대부분 애벌레와 성충이 초식성이다. 나비 애벌레들은 대개가 식물의 해충이고 성충인 나비들만이 우리들에게 시각적인 아름다움을 보여준다. 전 세계에 2만여 종이 있으며 우리나라에는 250여 종이 있다. 나비가 활발히 활동하는 시간은 오전 11시~ 오후 2시로 서울시지정보호종인 산제비나비 외에 우리들이 잘 알고 있는 노랑나비, 호랑나비, 배추흰나비 등 8종의 나비들이 멋진 모습을 볼 수 있다고 한다. 시민기자가 찾은 시간이 12시가 약간 넘은 시간이었지만 노랑나비들이 간간이 날뿐이고 모두들 보온을 위해 설치된 습기가 묻어있는 비닐장막에 붙어 있었다. '구석에 숨은 나비를 찾...