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화문ⓒiorora

이번주 일요일 세종대로를 같이 걸어요~

도로 한복판 걸어 "봄(春)"직한 길이 생깁니다. 차가 다니는 길이 사람이 걷는 거리로 변신하는 세종대로 보행전용거리가 이번 주 일요일부터 본격 운영을 시작합니다. 서울시가 3월 15일, 2015년도 첫 번째 '세종대로 보행전용거리' 행사를 진행하는데요, 올해는 청계천로까지 범위를 확대해 더욱 다채로운 도심 속 걷기를 즐길 수 있게 될 전망입니다. 올해로 3년째를 맞는 '세종대로 보행전용거리'는 광화문 삼거리→세종대로 사거리(550m) 도로에서 차량을 통제하고 진행되는 행사로, 2015년에는 보행공간을 확대하고 시민이 참여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강화해 다채롭게 운영할 계획입니다. 보행전용거리 중심의 보행문화 확산 개념도 매 1·3주 운영…3월 '걷는 도시' 테마로 풋페인팅, 운동화만들기 진행 세종대로 보행전용거리는 혹서기(7월)를 제외하고 3월부터 10월까지 1·3주 일요일마다 진행합니다. 1주에 거리공연을 비롯한 시민주도형 참여행사가 이뤄지고, 3주에는 농부의시장·자활기업장터 등 장터 중심으로 운영합니다. 15일에는 2015년 첫 번째 세종대로 보행전용거리인 만큼 시가 지향하는 '걷는 도시'를 테마로 즐길거리를 선보입니다. 맨 발에 이색 페인팅을 하고 자유롭게 걸어 다닐 수 있는 풋페인팅, 나만의 운동화를 만들어 볼 수 있는 운동화공작소, 청계천로를 따라 최대 1.6km까지 재미있게 걷을 수 있는 걷기 프로그램, 흥겨운 거리 퍼레이드 등 다양한 참여 프로그램뿐만 아니라 잔디쉼터, 주사위의자 등도 마련됩니다. 민간 참여 프로그램 확대…공연·전시 원하는 시민 누구나 신청 가능 세종대로 보행전용거리 프로그램에 직접 참여하실 수도 있습니다. 보행전용거리에서 노래·마임·마술·비보잉 등 공연, 전시를 원하거나 재미있는 프로그램을 진행할 아이디어가 있는 시민은 서울시 홈페이지(www.seoul.go.kr)를 통해 신청하면 됩니다. 시 홈페이지에 게시된 신청서를 작성해 제출하면 심사를 거쳐 적합한 공간과 음향·전기시설 등을 제공하며, 세종대로...
2014060901052341_mainimg

나들이보다 재밌는 `안전체험` 했어요

"엉덩이를 땅에 대고 머리는 다리 사이로 넣으세요. 방석으론 머리를 잘 감싸고......" 버스가 흔들리자 아이들은 작은 비명과 함께 선생님께서 설명해 주신 대로 지진이 났을 때의 행동요령을 따라 했다. 아이들은 실제 상황처럼 시종일관 진지하게 지진체험교육에 참여하면서 스스로를 보호하는 방법을 몸으로 익히고 있었다. 지난 8일(일), 세종대로 보행전용거리에서는 생활 속 안전을 위한 체험 행사가 열렸다. 어린 자녀들을 데리고 나들이 나온 가족들이 유독 많았는데 이는 세월호 참사 이후 안전교육이 꼭 필요하다고 느낀 부모들이 많기 때문으로 보인다. 경기도 안양에서 온 30대 남성은 "안전을 위한 체험 교육을 받을 수 있다고 해서 일부러 찾아왔다"며 "아이가 아직 어리기 때문에 사고가 났을 때 신속하게 대처하는 요령을 반복적으로 가르치려 한다"고 했다. 이 날 행사장에는 화재탈출체험, 심폐소생술 등 위기상황에서 생명을 구할 수 있는 소방안전체험, 학교나 가정에서 일어날 수 있는 다양한 사고를 주제로 한 서울시 이동안전체험교실, 길 건너기 교육, 자전거 보호장구 착용 등 교통안전을 체험해 보는 어린이 안전학교 등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이 운영됐다. 경사구조대를 통한 탈출체험을 위해 소방복을 입고 기다리고 있던 한 어린이는 "떨리고 무섭지만 선생님이 하라는 대로 하면 괜찮을 것 같다"며 의젓하게 사다리 위로 올라갔다. 아이들은 질서정연하게 선생님의 지시에 따라 하나씩 높은 곳에서 경사구조대를 타고 탈출했다. 잔뜩 긴장된 얼굴의 아이는 엄지를 치켜드는 엄마를 보곤 환히 웃을 수 있었다. 바로 옆에서는 소화기를 이용한 화재 진압 체험이 한창이었다. 이 체험은 아이들도 많았지만 어른들에게도 인기였다. 여의도에서 왔다는 주부는 "평소에 소화기를 사용해 볼 일이 없기 때문에 이번 기회에 사용법을 익히고 싶다"며 체험에 참여했다. 안전핀을 뽑고, 호스를 뺀 후 손잡이를 눌러 불이 난 곳에 분사하면 되는데 "막상 체험해 보니 쉽지 않다"며 "체험이 얼마나 중...
2014031311233167_mainimg

16일, 세종대로를 걷자! 즐기자!

이번 일요일에는 자동차 시동을 끄고 가벼운 발걸음으로 세종대로를 걸어보자. 서울시는 16일(일) 올해 첫 세종대로 보행전용거리 행사를 열고, 지난해 많은 사랑을 받았던 장터·문화공연·체육행사와 더불어 색소폰, 아코디언, 통기타 공연 등 시민이 직접 참여하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세종대로 보행전용거리는 오는 16일(일) 첫 행사를 시작으로 3~10월(7, 8월 혹서기 제외) 1·3주 일요일에 2회 운영되며, 11월 이후는 날씨 등 여건을 고려해 탄력적으로 운영할 계획이다. 첫째 주는 거리 아티스트들이 펼치는 거리 예술공연과 시민들이 꾸미는 시민주도형 행사가 매월 새로운 콘셉으로 진행된다. 셋째 주에는 농부의 시장, 자활기업 장터, 사회적 기업 참여행사 등 '광화문 희망나눔장터' 중심으로 열린다. 올해 첫 보행전용거리 행사에는 시민들이 평소 갈고 닦아오던 악기연주, 노래, 댄스 등을 선보일 수 있는 특별한 무대가 마련된다. 이 행사는 참여를 원하는 시민은 누구나 신청할 수 있으며, 홈페이지에서 신청을 받아 심사를 거쳐 공연 장비 등을 지원한다. ■ 시민주도형 행사 신청방법  1. 서울시 도시교통본부(http://traffic.seoul.go.kr)홈페이지 접속  2. 신청서 내려받기 후 작성 및 참고자료(동영상·사진 등) 첨부  3. 이메일(hongsung@seoul.go.kr) 또는    우편(100-739, 서울시 중구 덕수궁길 15 서소문 청사 1동 6층 보행자전거과) 제출   ※ 문의 : 도시교통본부 보행자전거과 02-2133-2413 이번 주말엔 BMX 묘기와 같은 독특한 볼거리와 함께 퍼레이드·몸치탈출 댄스 배우기·커플 3종 게임 등 가족·연인·친구들과 다 같이 참여할 수 있는 행사가 가득하다.  또 바르게 걷기 교육 및 캠페인, 이색자전거 체험, 에코백 만들기, 자전거 발전기 체험 등 아이들과 함께하면 더욱 유익한 체험행사와 자전거 인력거로 도심을 누비는 인력거 체험도 진행된다. ■...
2013102911485369_mainimg

세종대로에 숨겨진 보물 건축

서울시 건축상 수상작에 이은 두 번째 건축문화투어는 바로 대한민국의 대표 중심지인 '세종대로'다. 세종대로는 서울역 로터리에서 시작하여 종로구 광화문 로터리에서 끝나는 도로이자, 대한민국에서 가장 넓은 길이다. 조선시대에는 국보 1호 숭례문이 세종대로를 포함한 수도를 감싸는 성벽 문의 기능을 맡았다. 또 당시 숭례문 진입입구에서 경복궁 입구인 광화문까지의 세종대로는 '주작대로'이며 '육조거리'였다. 세종대로는 이 도로를 중심으로 과거부터 현재까지도 대한민국의 행정과 문화가 이뤄지고 있다. 1926년으로 시간이 멈춘 건축물 청계광장에서 몇 발짝 걸어 마주한 건축물은, 고층건물로 나열된 세종대로에서도 옛 모습을 간직한 '일민미술관'이었다. 예전 동아일보 사옥이었던 건축물은 현재까지도 1926년 완공 당시 모습 그대로다. 처음에는 중앙의 현관을 중심으로 좌우 대칭인 3층 건물이었으나, 1952년 남측으로, 1968년에는 위로 2개 층이 증축되었다. 그 후 2001년 신사옥을 지으면서 기존 건물은 미술관으로 용도를 바꾸면서 외형은 옛 모습을 살려 리모델링되었다. 투어인솔건축가 조성욱(조성욱건축사사무소) 대표는 건물의 특성에 대해서도 다음과 같이 설명했다. "유럽의 건축가들은 우리나라의 건축환경을 부러워합니다. 이유는 오래된 건물을 부수고 신축하는 경우가 비일비재한 상황이기 때문이죠. 유럽은 우리나라와 달리 건축물의 역사적 가치를 존중하기 때문에 건물은 최소한만 건드리면서 리모델링을 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반면 신축을 하는 경우가 드물죠. 때문에 유럽의 젊은 건축가들이 한국을 많이 찾습니다. 실제로 제 사무소로도 입사지원서가 들어올 정도입니다. 이 미술관의 경우, 과거 모습을 그대로 유지하면서 기능만 보강하여 리모델링을 한 건축물입니다. 오래된 건물을 살려 사용하는 건 역사성이 있는 도시를 만든다는 점에서 가치 있는 일이라 볼 수 있습니다." 박물관 건물을 리모델링한 이유가 부지 때문? 다음으로 만나본 건축물은 과거 미국경제원조처(USOM)에 의해 건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