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서울드럼페스티벌 현장

두근두근 심장이 먼저 반응! 드럼페스티벌 개봉박두

2018 서울드럼페스티벌 현장 올해로 21회째를 맞은 서울시 대표 전문 공연예술축제 ‘서울드럼페스티벌’이 “열정을 하나로! 가자, 서.드.페!” 라는 슬로건으로 5월 24일~25일 양일간, 서울광장에서 열린다. 이번 ‘2019 서울드럼페스티벌’은 기존 드럼 마니아만을 위한 전시 체험부스에서 벗어나, 시민 참여프로그램을 대폭 확대해 누구나 드럼과 타악기를 즐길 수 있다. 드럼연주 등을 체험할 수 있는 ▲야마하 부스 ▲코스모스악기 부스 ▲닥터드럼 부스 ▲드럼창고 부스와 즉석 포토존, SNS이벤트를 진행하는 ▲리듬스토어 부스, 직접 악기를 만들어보는 ▲퍼커션센터 부스가 운영된다. 송명훈의 레모드럼서클 특히, 올해는 작년에 호평을 받았던 ‘송명훈의 레모드럼서클’, ‘코스모스 드럼배틀’을 확대하여 선보이며, 드럼을 좋아하는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야마하 내가 스피드 왕!! 도전’도 새롭게 선보인다. ☞‘레모드럼서클’ 신청(400명) 24일 오후 7시부터는 ‘서울드럼페스티벌’만의 특별한 프로그램 ‘전국드럼경연대회’ 참가자들 중 치열한 심사과정을 거쳐 선정된 수상자 17팀의 특별 공연이 50분간 진행된다. 25일 오후 7시 10분부터는 특별한 사전공연도 준비되어 있다. 서울시 생활예술동아리인 ‘카오스밴드’와 ‘2.7L’의 공연과 ‘이병주 밴드’와 일본 드러머 ‘가네코 나츠키’의 공연을 만날 수 있다. 이틀간 오후 8시부터 10시까지는 최고의 실력을 자랑하는 국내외 드러머(해외 3팀, 국내 6팀)들의 화려한 음악과 퍼포먼스로 채워진다. 다양한 드럼 전시·체험 부스가 운영된다 이 외에도 올해는 유명 국내외 드러머들과 일반 시민들이 직접 소통하는 ‘네트워크 파티(24일, 사전신청)’와 다양한 악기 전문가들과 함께 의견을 나눌 수 있는 ‘드럼 워크숍(25일)’도 처음으로 개최된다. 서울드럼페스티벌은 누구나 무료로 자유롭게 관람이 가능하고, 축제에 관한 자세한 사항은 서울드럼페스티벌 홈페이지를 통해...
#1. 지금 아니면 못가! 서울 봄꽃축제 BEST 5

[카드뉴스] 지금 아니면 못가! 서울 봄꽃축제 BEST 5

#1. 지금 아니면 못가! 서울 봄꽃축제 BEST 5 #2. 서울에도 봄이 왔나봄! 아름다운 봄날을 만끽하기 좋은 날, 흐드러지는 봄꽃 가득한 축제를 만나보세요. #3. 여의도 봄꽃축제 서울을 대표하는 봄꽃축제 한강변을 따라 핀 핑크핑크 벚꽃길에서 봄의 설렘을 느낄 수 있다. 일시 : 4.7(토)~4.12(목) 장소 : 여의서로 국회의사당 뒤 #4. 응봉산 개나리축제 벚꽃 축제가 지겹다면, 노란 개나리가 눈부신 응봉산에 가보자. 한강이 한눈에 들어오는 시원한 서울 전망은 덤. 일시 : 4.6(금)~4.8(일) 장소 : 응봉산 팔각정 #5. 석촌호수 벚꽃축제 호수를 따라 핀 연분홍빛 벚꽃이 없던 감성도 생기게 하는 곳. 인근의 올림픽공원, 한성백제박물관도 한 코스로 방문해보면 좋다. 일시 : 4.5(목)~4.13(금) 장소 : 석촌호수 #6. 서울대공원 벚꽃축제 도심을 벗어나 아름드리 봊꽃길을 걷다보면 이것이 바로 힐링. 야간에 벚꽃을 밝히는 조명도 아름답다. 일시 : 4.7(토)~4.22(일) 장소 : 서울대공원 호수둘레길 등지 #7. 중랑천 장미축제 서울에서 펼쳐지는 천만송이 장미의 향연! 다양한 공연도 즐기고, 장미터널에서 꽃처럼 예쁜 인생샷도 남겨보자. 일시 : 5.18(금)~5.20(일) 장소 : 중랑구 중랑천변 #8. 서울의 대표적인 봄꽃축제 5곳, 어떠셨나요? 봄에만 날날 수 있는 향기로운 꽃의 축제에서 가족과 연인과 함께 예쁜 추억을 쌓아보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