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 한양사람들도 성곽길을 걸으며 산책을 즐기기도 했다.

‘한양사람들의 여가생활’ 무료강좌 2월 1일부터 접수

옛 한양사람들도 성곽길을 걸으며 산책을 즐겼다. 2019년 현재 우리들은 TV, 영화, 인터넷을 비롯해 공연, 여행, 동호회 등 다양한 방식으로 여가생활을 즐긴다. 그렇다면 조선시대 서울사람들은 어떻게 휴식을 취했을까? 분명 조선시대 서울사람들 역시 각자의 삶 속에서 일과 휴식을 즐겼을 텐데 말이다. 이 궁금증에 대한 이해를 돕는 시민무료강좌가 3월 8일부터 5월까지 12주간 열린다. 서울역사편찬원에서 ‘한양 사람들의 여가생활’이라는 주제로 를 진행한다. 서울역사편찬원에서는 서울이 가지고 있는 역사성과 문화성을 시민들에게 널리 알리기 위한 강좌를 매년 상·하반기 나눠 운영하고 있다. 이번 강좌는 3월 8일(금), 정영문 숭실대 교수의 ‘《한양가》가 알려주는 서울의 놀이문화’라는 강의를 시작으로 매주 금요일 A반(오후 1~3시), B반(오후 3~5시)으로 나누어 각 50명씩, 총 100명의 수강인원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오늘날 시민들이 둘레길을 산책하듯이 양반들도 한양도성의 성곽길을 걸었다. 또한 도성 주변 명승지를 유람하고 시회를 열었다. 이 같은 유람과 시회는 양반뿐만 아니라 중인들과 여류문인들도 즐겼던 여가생활이었다. 무관들은 활쏘기와 격구로 심신을 단련하기도 했다. 일반 서민들 역시 다양한 여가를 즐겼다. 저잣거리에서 축제가 벌어지면 씨름과 탈춤을 즐기고, 사월 초파일에는 연등을 밝혔다. 부군당에서는 마을굿이 벌어지면서 사람들의 근심과 걱정을 씻어주었다. 한양사람들은 저잣거리에서 씨름과 탈춤을 즐기기도 했다. 김흥도의 과 김준근의 보다 자세한 한양 사람들의 여가생활에 대해 알고 싶다면 이번 서울역사강좌를 신청해 보자. 강좌 신청은 2월 1일부터 22일까지 ‘서울역사편찬원 홈페이지 → 서울역사 함께하기 → 서울역강좌’ 메뉴를 클릭하면 온라인 신청할 수 있다. 한편, 강의 교재는 2월 26일부터 서울책방(02-739-7033)에서 구입(1만원)할 수도 있으니, 수강생이 아니더라도 책을 통해 누구나 쉽고 재미있게 서울역사에 대해 배울 수 있...
2012080603473756_mainimg

조선왕실의궤와 떠나는 조선시대 여행

서울의 역사와 문화에 대한 시민들의 이해를 돕기 위해 서울특별시사편찬위원회가 '조선왕실의궤에 담긴 그 시대 이야기' 강좌를 운영한다. 이번 서울역사강좌에서는 조선왕실의궤를 통해 조선의 정치, 문화, 사회상을 살펴볼 예정이다. 조선왕실의 혼례문화, 왕세자 책봉과 교육, 고종이 황제로 등극한 이유, 조선의 노비제도, 족보 이야기 등 다양한 생활상을 깊이 있게 살펴볼 수 있다. 조선의 국가행사를 기록한 조선왕실의궤에는 조선의 정치, 경제, 문화, 사상이 고스란히 녹아 있어, 그 시대 모습을 파노라마처럼 살펴볼 수 있는 매개체라고 할 수 있다. 강의는 이달 31일(금)부터 12월 7일까지 매주 금요일 140명을 대상으로 방이동 올림픽공원 내에 위치한 서울특별시사편찬위원회 강의실에서 진행된다. 12일까지 참가 접수를 받으며, 13일 추첨으로 참가자를 선정하여 결과를 발표한다. 참가를 원하는 서울시사편찬위원회 홈페이지(http://culture.seoul.go.kr)를 참고하면 되고 자세한 문의사항은 시사편찬위원회(413-9626)로 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 서울역사강좌 안내  ㅇ 장소 : 서울특별시사편찬위원회 강의실(방이동 올림픽공원 내)  ㅇ 시간 : 2012. 8. 31. ~ 12. 7 매주 금요일 주 1회(2개 반 운영)               A반 : 13:00 ~ 14:50, B반 : 15:00 ~ 16:50  ㅇ 신청 : 2012. 8. 1(수) ~ 8. 12(일)  ㅇ 추첨 : 2012. 8. 13(월) 시사편찬위원회 강의실  ㅇ 공지 : 2012. 8. 13(월) 서울시 홈페이지 및 개별통보  ㅇ 문의 : 서울특별시 시사편찬위원회 02)413-9626 ■ 2012 하반기 서울역사강좌 일정표 주 일시 강의주제 강사 및 소속 1 8/31  개강식 개론 : 조선왕실의궤란 무엇인가? 신명호 부경대 교수 2 9/7 서울역사학술대회 - - 3 9/14 조선왕실...
2012020604024947_mainimg

서울의 역사와 문화에 관심 있다면~

  10일까지 이메일 또는 팩스로 신청 접수 서울의 역사와 문화에 대한 시민들의 이해를 돕기 위해 2004년부터 지속적으로 운영되고 있는 ‘서울 역사 강좌’가 오는 3월 9일 개강한다. 서울특별시사편찬위원회가 운영하는 ‘서울 역사 강좌’의 올해 상반기 주제는 ‘시민과 함께 하는 한국사 문답‘으로, ‘역사전쟁’이라고까지 표현되는 동북아 3국의 역사 논쟁인 ‘동북공정’ 문제를 비롯해 지난해 말 반환된 ‘조선왕실의궤’ 등 새롭게 부각되는 한국사의 논점을 다양하게 다룬다. 각 강의는 주제 현안에 관해 가장 많은 논저를 가지고 있는 학계의 저명한 연구자들이 맡는다. 간도협약 문제의 노영돈 인천대 법대 교수와 독도문제의 호사카 유지 세종대 교수를 비롯해 이태호 명지대 미술사학과 교수, 도현철 연세대 교수, 나종우 원광대 교수, 한명기 명지대 교수, 신병주 건국대 교수 등 학계 중진들의 생생한 강의를 들을 수 있다. 강의는 오는 3월 9일부터 6월 22일까지 매주 금요일 16회에 걸쳐 진행되며, A반(오후 1시~2시 50분), B반(오후 3시~4시 50분) 각 반별로 70명씩 총 140명이 수강할 수 있다. 강좌에 참여하고자 하는 시민은 서울시사편찬위원회 홈페이지 또는 서울시 홈페이지에서 신청서 양식을 다운받아 작성한 뒤 오는 10일(금) 오후 6시까지 이메일(history@seoul.go.kr) 또는 팩스(02-413-9636)로 송부하면 된다. 강좌 수강생은 오는 14일(화) 추첨을 통해 선정하며 15일(수) 홈페이지를 통해 공지한다. 그밖에 궁금한 사항은 서울시사편찬위원회(02-413-9626)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 서울역사강좌 안내 ㅇ 강의장소 : 서울특별시사편찬위원회 강의실(방이동 올림픽공원 내)ㅇ 강의시간 : 3. 9~6. 22 매주 금요일 주 1회(2개 반 운영)                   A반 : 13:00 ~ 14:50 / B반 : 15:00 ~ 16:50ㅇ 모집공고 : 서울시사편찬위원회 홈페이지 ㅇ 신청접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