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생활 속 에너지 절약 꿀팁 BEST5

[영상] 돈 모으는 에너지 절약법

각종 마일리지 제도부터 생활 속에서 실천할 수 있는 팁까지, 전기비를 아낄 수 있는 꿀팁 다섯 가지를 소개합니다 #1 우리 집에 만드는 미니 발전소?! 태양광 미니발전소 - 서울시에서 아파트 베란다에 태양광 미니발전소를 설치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서비스! - 서울시 소재 건물이면 시민 누구나 이용 가능! - 2017년 11월 30일까지 선착순으로 접수(예산 소진시 종료) - 신청방법 : 서울시와 한국에너지공단이 선정한 보급업체를 통해 신청한 후 각 자치구를 통해 보조금 지원 요청 - 자세한 사항은 녹색에너지과 햇빛발전팀(02-2133-3565, 3567)로 문의 #2 절약한 만큼 마일리지 득템! 에코마일리지 - 에너지를 절약한 만큼 마일리지 형태로 쌓아 다양한 인센티브를 제공하는 서비스 - 에코마일리지 홈페이지(ecomileage.seoul.go.kr)에서 온라인으로 회원 가입 후 이용 가능 - 에코마일리지(1점=1원)는 모바일 상품권, 티머니 충전권, 아파트 관리비 등으로 사용 가능! #3 마일리지도 받고 환경도 아끼는 방법! 승용차 마일리지 - 연간 주행거리의 감축량에 따라 포인트 제공, 온실가스와 미세먼지를 감축할 수 있는 시민 실천 운동! - 가입 대상은 서울시에 주소를 둔 시민으로 12인승 이하 비사업용 승용차와 승합차 소유자 - 최대 감축률 30%이상 또는 감축량 3000km이상 달성 시 7만 포인트 제공! - 제공받은 포인트는 지방세, 공공요금 납부, 티머니 충전권, 문화상품권 등에 사용 가능! #4 가만히 있어도 새는 전기 막는 방법! 대기전력 차단 - 대기전력이란? 전자기기를 실제로 사용하지 않는 상태에서 소비되는 전력 - 하루 종일 콘센트에 연결되어 있지만, 사용량이 적은 제품들의 코드를 뽑는 것만으로도 전기를 절약! - 버려지는 대기전력만 절약해도 각 가정에서는 연간 3만3,000원, 전국적으로는 5,000억 원 절약 가능! - 이렇게 절약된 에너지는 원자력발전소 1기의 건설 효과를 거둘 수 있다는...
앨 고어 전 미국 부통령이 방송하는 프로그램에서 박원순 서울시장을 ‘서울의 녹색 시장’이라고 소개했다

서울시 에너지 정책, 13개 국어로 전 세계 생방송

앨 고어 전 미국 부통령이 방송하는 프로그램에서 박원순 서울시장을 ‘서울의 녹색 시장’이라고 소개했다. 원전하나줄이기, 에너지자립마을 등 시민참여 기반의 서울시 대표 에너지 정책이 앨 고어(Al Gore) 전 미국 부통령의 소개로 6일 오후 2시(한국시간) 13개 국어로 전 세계에 동시 생방송된다. 앨 고어 전 미국 부통령의 진행으로 24시간 동안 24개 국가의 기후변화 위기 대응 노력을 소개하는 글로벌 기후영상제 를 통해서다. 은 매년 1,000만 명 이상이 스트리밍을 통해 시청하는 프로그램으로, 올해는 ‘기후변화 해결을 위해 나아가야 할 길(The Road Forward)’을 주제로 5일~6일(한국시간) 양일간 방송된다. 은 앨 고어가 2006년 창립한 비영리 국제환경단체 '기후 프로젝트(The Climate Reality Project, TCRP)'가 매년 개최하는 행사다. 앨 고어가 직접 생방송 진행하며 전 세계 기후환경분야 리더, 정책가, 과학자, 전문가 등이 동참해 기후변화와 친환경에너지에 대한 정보를 제공한다. `24 Hours of Reality`에 소개된 박원순 서울시장 `24 Hours of Reality`에 소개된 박원순 서울시장 이 프로그램에서는 서울을 ‘아시아에서 가장 지속가능한 도시(Asia's most sustainable city)’로, 박원순 서울시장을 ‘서울의 녹색 시장(Green Mayor of Seoul)’이라고 소개하고 박원순 시장과의 인터뷰를 통해 원전하나줄이기 등 시민 참여를 기반으로 한 서울시의 대응 노력과 성과를 집중 조명한다. 박원순 시장은 취임 이후 서울시는 세계 에너지 소비의 70% 이상이 도시에서 이뤄지는 만큼 도시가 기후변화에 책임감을 가지고 선도적인 대응에 나서야 한다는 방향 아래 원전하나줄이기와 에너지자립마을 등을 잇달아 추진하며 온실가스 감축에 나서고 있다. 우선, ‘원전하나줄이기’는 후쿠시마 같은 원전사고, 자원고갈 등에 대비한 ‘탈 원전 생존법’으로, 관 주도가 아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