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mb_597x377_3

서울시 공무원 시험 공통과목 인사혁신처가 출제한다

서울시가 서울시 지방공무원 공개경쟁 임용시험 시험문제 출제 위·수탁에 관한 서울시-인사혁신처간 협약서를 체결했다 서울시가 서울시 지방공무원 공개경쟁 임용시험 시험문제 출제 위·수탁에 관한 서울시-인사혁신처간 협약서를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협약서 주요내용은 2020년부터 서울시 공개경쟁 임용시험의 공통과목 문제출제를 인사혁신처에 위탁한다는 것으로 지방공무원 시험문제의 전국적인 통일을 통해 수험생의 편의를 증진하는데 목적을 두고 있다. 서울시는 그동안 공무원 채용시 거주제한을 두지 않고 필기시험 일자가 달라 타 시·도 거주자가 서울시 공무원 시험을 한 번 더 응시할 수 있어 위탁 출제하는 16개 시·도와 달리 불가피하게 자체적으로 시험문제를 출제해 왔다며, 이번 서울시와 인사혁신처의 위·수탁 협약을 통해 전국 지방자치단체의 시험문제를 통일적으로 출제할 수 있게 됐다고 설명했다. 시는 2020년 145과목 중에서 국어 등 공통과목 54과목(38%)을 인사혁신처에 위탁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이로써 타 시·도와의 출제문제 경향성 일치, 시험문제 난이도 편차 최소화 등으로 사회적으로 불필요한 수험생 부담을 완화하고 출제관리에 소요되는 행정력 낭비를 최소화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연간 4억 1,000만 원의 출제비용 절감도 예상된다. 서울시인재개발원 신용목 원장은 “내년부터 지방공무원 임용시험 공통과목에 대한 시험문제가 통일되면 이에 따른 수험생들의 부담을 덜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서울시 차원에서는 자체출제과목에 대해 출제관리 행정역량을 집중시킬 수 있는 여건이 마련된 것”이라며, “출제검증시스템을 보다 강화해 임용시험의 공신력을 높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문의 : 서울시인터넷원서접수 홈페이지(http://gosi.seoul.go.kr) ▶ 더 많은 서울 뉴스 보기 ▶ 내 손안에 서울 뉴스레터 구독하기 ▶ 내 이웃이 전하는 '시민기자 뉴스' 보기 ...
서울시가 올해 7~9급 지방공무원 총 3,452명을 신규 채용한다.

서울시 공무원 시험…타시도와 같은 날 실시

서울시가 올해 7~9급 지방공무원 총 3,452명을 신규 채용한다. 서울시가 올해 7~9급 지방공무원 총 3,452명을 신규 채용한다. 작년 2,346명보다 1,106명 증가한 규모다. 올해 신규 공무원 채용은 ▴공개경쟁 2,881명 ▴경력경쟁 571명이다. 분야별로는 ▴행정직군 1,939명 ▴기술직군 1,502명 ▴연구직군 11명이다. 직급별로는 ▴7급 269명 ▴8급 209명 ▴9급 2,963명 ▴연구사 11명이다. 특히 올해부터는 타 시·도와 같은 날에 필기시험을 치르게 된다. 서울시는 그동안 다른 16개 시·도와 달리 채용 시 거주제한을 두지 않아 타 시·도 거주자는 시험을 한 번 더 치를 수 있었다. 이와 관련해 서울시는 서울지역 거주자에게 역차별이란 지적이 있어 올해부터 시험 일자를 통일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또한 타 기관과 중복합격으로 인한 시험 관리의 낭비, 수험생 선의의 피해를 방지하고자 한다고 덧붙였다. 서울시는 이같이 올해 7~9급 신규 공무원 채용 규모와 시험 일정을 확정하고 ‘제2·3회 공개경쟁 및 경력경쟁 임용시험’ 공고를 20일 서울시 홈페이지, 인재개발원 홈페이지, 서울시 인터넷원서접수센터에 게시했다. 9급(간호8급 포함) 응시자는 6월 15일, 7급(연구직‧고졸자 포함) 응시자는 10월 12일이다. ‘제2회 공개경쟁 및 경력경쟁 임용시험’은 오는 3월 12일부터 18일까지 서울시 인터넷원서접수센터를 통해 응시원서를 접수받는다. 필기시험은 6월 15일, 필기시험 합격자 발표는 7월 26일이다. 최종합격자는 9월 26일 발표된다. ■ 제2회 공개경쟁 및 경력경쟁 임용시험 일정 시험공고 원서접수 필기시험 필기합격자 발표 인성검사 면접시험 최종합격자 발표 2.20(수) 3.12.(화) ~3.18.(월) 6.15(토) 7.26(금) 8.3(토) 8.19(월) ...
우리동네 소원요정 `'찾동 공무원`

[영상] 우리동네 소원요정 ‘찾동 공무원’

“안녕하세요. 초등학교 6학년, 공하은이라고 해요. 제가 사는 이곳은 세월이 멈춘 듯 70년대 모습을 그대로 간직한 서울 북정마을이에요. 오늘은 여러분께 자랑 하나 하려고요. 우리 마을엔 요술램프 지니처럼 소원을 들어주는 수니쌤이 있어요. 수니쌤은 마을코디로 불리는데 엄청 바빠요. 마을 곳곳을 돌아다니면서 사람들은 만나거든요.” 서울시 박예순 주무관 : 안녕하세요. 잘 지내셨어요? 마을 주민들 : 안녕하세요~~ “수니쌤의 또 다른 별명은 ‘이만보’인데요. 하루에 이만 보 이상 걷기 때문이래요.” 서울시 박예순 주무관 : 한 바퀴 다 돌고 깨끗하게 해놓고 왔어요. 마을 어르신 : 잘했어. 고생 했어 “우리 동네 사람들은 수니쌤만 보면 입이 근질거리나 봐요! 다들 마을에 바라는 소원을 말하거든요.” 서울시 박예순 주무관 : 안녕하세요. 마을 주민들 : 오늘은 어떻게 오셨어? 서울시 박예순 주무관 : 오늘요? 잘 계시는 거 보려고요. “마을 어르신들을 위한 공예교실도 열어주셨어요.” 마을 주민 : 어머니들이 이걸 너무 하고 싶어 해요. 시원한 바람 불면 다시 한 번 했으면 좋겠어요. 서울시 박예순 주무관 : 가서 선생님한테도 말씀드리고, 네네! “이것도 주민들이 원해서 만든 꽃밭이에요! 그런데 얼마 전에 마을 사람 중 누군가가 우리 어린이들을 위한 행사를 하자고 제안을 했대요. 어린이 장터 말이에요.” 마을 주민 : 아이들이 놀 데가 너무 없잖아요. 놀이터 대신으로 해서 장터가 있었으면 좋겠고.. “그렇게 시작된 어린이 장터 준비! 행사준비부터 홍보까지 수미쌤이 엄청 바빠졌어요. 그리고 지난주 토요일 우리 동네 주민센터에 근사한 어린이 장터가 생겼어요. 공간 마련부터 텐트 준비까지 근사한 어린이 장터가 생겼어요. 수니쌤과 동료분들이 정말 수고해주셨어요.” 서울시 박예순 주무관 : 이거 머리끈을 얼마야?" 장터 참여 어린이 : 500원이에요. 서울시 박예순 주무관 : 아이들이 많이 와서 되게 보람찬 거 같아요. “...
서울시청

서울시, 경력경쟁 분야 7~9급 278명 채용

서울시는 7~9급 경력경쟁시험으로 신규공무원 278명을 채용한다고 6월5일 공고했다. 서울시는 올해부터 공개경쟁과 경력경쟁 임용시험을 분리하여 실시하고 있다. 공개경쟁은 응시자격에 제한을 두지 않는 모집 방법이고, 경력경쟁은 특수분야 전문 인력을 확보하기 위해 일정 자격요건(임용분야 관련 학위, 자격증, 경력)등을 갖춘 지원자를 대상으로 한다. 즉, 일반 채용에서 통칭하는 ‘경력 모집’과는 그 개념이 다르며, 분야 상세 내용에 따라 일부는 ‘근무 경력’ 없이도 지원 가능하다. 이번 경쟁경력 임용분야는 ▲행정직군 1명 ▲기술직군 277명, 직급별로는 ▲7급 10명 ▲8급 34명 ▲9급 234명이다. 응시 조건을 살펴보면 행정직은 한글속기 3급 이상 자격증이 있어야 하며, 기술직은 수의사, 임상병리사, 약사, 간호사 등을 대상으로 한다. 또 공업, 농업, 시설 등 분야는 선발직류 학과가 설치된 국내 특성화고·마이스터고 졸업(예정)자로서 학교장 추천을 받으면 응시 가능하다. 이번에 공고되는 경력경쟁 임용시험 응시원서는 7월 25일(화) ~ 27일(목) 서울시 인터넷원서접수센터(gosi.seoul.go.kr)에서 접수할 수 있다. ▲필기시험은 9월 23일(토) ▲필기시험 합격자 발표는 11월 14일(화)이다. ▲면접시험은 12월12~14일이고 ▲최종 학격자 발표는 12월27일에 예정돼 있다. 자세한 사항은 ▲서울시 홈페이지(www.seoul.go.kr) ▲인재개발원 홈페이지(hrd.seoul.go.kr) ▲서울시 인터넷원서접수센터(gosi.seoul.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앞서 있었던 서울시 공개경쟁 임용시험(채용인원 1,613명)은 3월에 13만9,049명이 접수했으며 오는 6월 24일(토)에 필기시험을 진행할 예정이다. ■ 서울시 제2회 경력경쟁 임용시험 일정 및 응시자격 시험공고 원서접수 필기시험 필기합격자 발표 인성검사 면접시험 최종합격자 발표 6.5.(월) 7.25.(화)~ 7...
시험장ⓒnews1

서울시 7∼9급 공무원 채용…내달 13일 원서접수

올해 국가공무원 9급 공채 경쟁률이 46.5:1을 기록한 가운데, 서울시도 15일 7~9급 신규 공무원 채용 계획을 발표했습니다. 이는 전년 대비 88명이 증가한 수치입니다. 직렬별 선발인원과 채용일정 등을 감안해 수험계획을 꼼꼼히 세워야겠는데요, 그동안 열심히 준비한 수험생들에게 올해 좋은 결과가 있길 이 응원하겠습니다!! ※ 파란색 글자를 클릭하시면 관련 정보를 자세히 볼 수 있습니다 서울시는 2월 15일 공고를 통해 7~9급 신규 공무원 1,891명을 채용한다고 밝혔다. 올해 신규 공무원 채용은 ▲공개경쟁 1,613명 ▲경력경쟁 278명이며, 분야별로는 ▲행정직군 1,249명 ▲기술직군 642명, 직급별로는 ▲7급 109명 ▲8급 34명 ▲9급 1,748명이다. 특히 올해부터는 공개경쟁과 경력경쟁 임용시험을 분리해 실시한다. 공개경쟁 임용시험(1,613명)은 3월에 응시원서를 접수하고 6월 24일에 필기시험을 진행한다. 경력경쟁 임용시험(278명)은 7월에 응시원서를 접수하고 9월 23일에 필기시험을 실시할 예정이며, 자세한 내용은 6월 초 서울시 인재개발원 홈페이지, 서울시 인터넷원서접수센터에 공고할 예정이다. 시는 공직 다양성을 강화하고 사회적 약자를 배려하는 인력 운영 문화를 확산하기 위해 장애인, 저소득층 등의 공직 임용 기회를 지속 확대한다. 장애인은 전체 채용인원의 10%인 184명, 저소득층은 9급 공채인원의 10%인 155명을 채용한다. 이는 법정의무 채용비율(장애인 3.2%, 저소득층 1%)보다 7%~9%p 높다. 또 고졸자는 채용 가능한 기술직 9급 공채 인원의 30% 수준인 101명을 채용한다. 아울러, 능력과 근무의욕은 있지만 가사·육아 등으로 경력이 단절된 여성과 종일 근무가 불가능한 사람들을 위해 2014년도부터 도입된 시간선택제 공무원은 110명 채용한다. 이번에 공고되는 공개경쟁 임용시험의 응시원서 접수는 3월 13일~17일 서울시 인터넷원서접수센터에서 할 수 있다. ■...
수험생

복지공무원 합격자 발표…복지깔대기 현상 해소

서울시는 지난 3월 19일 실시된 사회복지직 9급 공무원시험 최종 합격자 1,151명을 15일 홈페이지(gosi.seoul.go.kr)를 통해 발표했다. 9급 일반(장애인,저소득포함) 838명, 시간선택제 148명, 민간경력자 165명이다.시는 갈수록 늘어나는 복지업무가 동주민센터 사회복지직 공무원에게 집중되는 이른바 ‘복지깔대기’ 현상으로 인해 정작 도움이 필요한 복지대상자에게 복지서비스가 제공되지 못하는 현장의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이번 사회복지직 공무원을 선발하게 되었다고 배경을 밝혔다.사회복지직 공무원을 유례없이 대거 확충하는 것은 2015년부터 찾아가는 동주민센터를 운영함에 따른 것으로 확충된 인원에 대한 인건비는 서울시에서 75% 지원한다.올해 채용된 사회복지직 공무원 대부분은 오는 6월 27일부터 7월 1일까지 직무교육을 이수한 후 7월부터 ‘찾아가는 동주민센터’ 283개동에 배치될 예정이다.이로써 예전에는 동별 2~3명이었던 사회복지담당 공무원이 7~8명으로 증원되며 이들은 복지 사각지대에 있는 어려운 이웃을 직접 발굴하고 복지 서비스를 상담하는 복지플래너로 활동하게 된다.찾아가는 동주민센터를 1년 먼저 실시한 금천구 시흥5동 김은희 복지플래너는 “찾아가는 동주민센터 시행 전에는 쏟아지는 복지사무 업무로 어려운 주민을 직접 찾아가기가 어려웠다”며 “이제는 복지담당자가 두 배로 늘어 ‘찾아가는 복지’가 실질적으로 가능해졌다”고 말했다.남원준 서울시 복지본부장은 “이번 인력충원으로 복지제도를 필요로 하는 시민에게 복지서비스를 제대로 전달하고 사회복지 업무의 복지깔대기 현상이 해소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한편 시는 2015년 80개동, 2016년 283개동 실시에 이어 오는 2017년까지 서울지역 424개동의 모든 동주민센터를 ‘찾아가는 동주민센터’로 전환하고 생애주기별 적절한 서비스를 시민에게 전달한다는 계획이다....
서울메트로ⓒ뉴시스

신규채용 줄줄이! 시 산하기관 3,198명

지난주에 보내드린 서울시 공무원 공개채용 기사에 많은 분들이 관심을 가져주셨는데요. 이번에는 서울시 산하 14개 투자·출연기관에서 올해 총 3,198명의 직원을 채용한다는 소식을 전해드립니다. 아울러 소방공무원의 신규채용도 곧 시작되는데요. 특히, 올해부터 소방공무원 응시 자격에서 가슴둘레가 키의 1/2을 넘어야 한다는 조항이 사라져 그동안 신체조건 미달로 응시할 수 없었던 수험생에게도 길이 열렸습니다. 자세한 내용을 지금 확인해보세요. ※ 파란색 글자를 클릭하시면 관련 정보를 자세히 볼 수 있습니다 '서울메트로' 등 서울시 투자·출연기관 신규 채용 서울시 산하 투자, 출자·출연기관은 올해 정규직 1,380명과 계약직 1,818명 총 3,198명을 채용합니다. 정규직 채용은 자회사 채용인원과 무기계약직을 포함해 서울메트로가 806명으로 가장 많고, 다음으로 서울도시철도공사가 352명입니다. 채용은 사무, 운전, 차량, 토목, 건축, 전자, 전기 등 다양한 전문분야에서 진행됩니다. SH 공사는 1년 미만 단기계약직으로 ‘희망돌보미 사업’ 분야에 장애인 및 저소득층 등 취업 취약계층을 우선하여 1,489명을 채용할 예정입니다. 사회공헌 측면에서 정규직 채용이 어려운 계층을 대상으로 2018년까지 지속적으로 채용하고자 합니다. 또한, 서울시 투자·출연기관에서는 채용 시 '고졸자 기능인재 10% 채용비율', '정원의 3% 이상 청년의무 고용비율'을 준수합니다. 3월 4일 서울도시철도공사의 응시원서 접수를 시작으로 총 14개 기관이 채용을 진행하며, 하반기에도 서울시설공단과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 등 일부 기관에서 채용을 진행할 계획입니다. 그밖에 기관별 채용계획은 각 기관 홈페이지를 통하여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아래 표에서 파란색으로 표시된 '기관명'을 누르면 해당 홈페이지로 연결됩니다. ■ 2016년 서울시 투자, 출자·출연기관 채용계획 ◯ 채용규모 : 3,198명 (정규직 : 1,315명, 무기계약직 : 65명,...
공무원시험ⓒ뉴시스

서울시 공무원 시험 합격자 2,166명 발표

서울시는 ‘2015년도 7~9급 공개경쟁 임용시험’을 실시하고 최종합격자 2,166명을 4일 확정·발표했습니다. 직급별로는 ▲7급 144명 ▲8·9급 2,022명, 직군별로는 ▲행정직군 1,276명 ▲기술직군 890명입니다. 올해엔 사회적 약자의 공직진출 기회를 확대하기 위해 일반 응시생과 별도로 구분 모집했습니다. 그 결과 ▲장애인이 전체 채용인원의 7.5%인 162명 ▲저소득층이 9급 공개경쟁시험 인원의 7.9%인 131명이 합격했습니다. 이는 법정의무 채용비율(장애인 3%, 저소득층 1%)을 훨씬 상회하는 것입니다. 또한 경력단절자 및 일자리 공유를 위해 2014년 처음 모집하기 시작한 시간선택제는 231명이 합격했습니다. 성별 구성은 남자가 1,022명(47.2%), 여자가 1,144명(52.8%)으로 여성 합격자가 2014년(51.3%) 대비 1.5%p 증가했습니다. 연령은 20대(1,402명, 64.7%)가 다수를 차지했으며, ▲30대 590명(27.2%) ▲40대 157명(7.2%) ▲50대 10명(0.5%) ▲10대 7명(0.3%) 순입니다. 거주지별로는 서울 620명(28.6%), 경기도 853명(39.4%), 인천 128명(5.9%)으로, 수도권 거주자가 73.9%(1,601명)로 나타났습니다. 서울시는 올해 신규공무원부터 ‘전문분야별 보직관리제’를 도입, 각 분야 최고의 전문가가 될 수 있도록 임용시부터 전문분야를 (예비)지정할 수 있도록 할 계획입니다. 한편, 내년도 서울시 공채시험은 2016년 2월 중 공고하고 6월 25일에 실시할 예정입니다. 사회복지직 및 고졸자 채용은 올해와 마찬가지로 전국 동시 실시 일정에 맞추어 실시되며 자세한 사항은 서울시인터넷원서접수센터 홈페이지에 게시됩니다. ...
시험장ⓒ뉴시스

올해 서울시 공무원시험 평균경쟁률 57:1

올해 서울시 공무원 임용시험에 응시한 수험생의 평균경쟁률이 57.1:1로 나타났습니다. 2015년도 서울시 공무원 임용시험 접수결과, 총 2,284명 선발에 13만 515명이 응시원서를 제출했습니다. 지난해 수준의 응시인원(13만 110→13만 515명), 경쟁률 하락(61.3:1→57.1:1) 서울시 인재개발원은 지난 3월 16일부터 3월 20일까지 5일간 서울시인터넷원서접수센터를 통하여 원서접수를 실시했는데요, 금년도는 선발인원이 전년대비 161명(2,123명→2,284명)이 증가됐기 때문에 평균 경쟁률이 전년도 61.3:1보다 다소 하락한 57.1:1을 기록한 것으로 보여집니다. 최고 경쟁 직류는 사서 9급 457.5:1, 2명 모집에 915명 신청 주요 모집단위별 접수 인원과 경쟁률을 보면, 사서 9급이 2명 모집에 915명이 신청해 457.5:1의 최고 경쟁률을 기록했으며, 가장 많은 모집단위인 일반행정 9급(727명)에는 71,871명이 지원해 98.9:1의 경쟁률을 보였습니다. 이밖에도 일반행정 7급은 65명 모집에 11,642명(179.1:1),지방세 9급은 56명 모집에 8,951명(159.8:1), 토목 9급은 100명 모집에 2,460명(24.6:1), 건축 9급은 37명 모집에 1,198명(32.4:1), 간호 8급은 130명 모집에 2,706명(20.8:1)이 신청하는 등 전반적으로 높은 경쟁률을 보였습니다. 구분 모집하는 장애인은 2,214명, 저소득층은 1,369명, 시간선택제 6,221명 신청 사회적 약자의 공직진출 기회를 확대하기 위하여 실시하는 장애인 구분 모집에는 231명 선발에 2,214명이 신청해 평균 9.6:1, 저소득층 모집에는 183명 선발에 1,369명이 신청해 평균 7.5:1의 경쟁률을 보였습니다. 특히 경력단절여성 및 일자리공유를 위해 2014년도부터 도입한 시간선택제 모집에서는 276명 선발에 6,221명이 신청해 22.5:1의 경쟁률을 나타냈습니다. 연령별 20대(54%)가 가장 많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