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서울은 미술관 공공미술축제가 11월 13일부터 15일까지 문화비축기지 문화마당에서 열린다

놀이하듯 즐겨요! 밈(meme) 주제 ‘공공미술축제’ 개최

2020 서울은 미술관 공공미술축제가 11월 13일부터 15일까지 문화비축기지 문화마당에서 열린다 서울시는 코로나로 인해 지친 시민들의 마음을 위로해주고자 ‘2020 서울은 미술관 공공미술 축제’를 개최한다. 11월 13일~15일, 3일간 문화비축기지 문화마당에서 예술적 요소와 재미를 가미한 공공미술 작품 전시와 체험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주제는 I·MEME·U다. 이번 축제는 ‘밈(meme)’의 문화적 특성을 예술로 재해석한 공공미술 작품 전시, AR 증강현실 체험, 게임, 해시태그 이벤트 등 놀이처럼 즐길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이 현장과 온라인에서 진행되며, 시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총 4명의 작가 ▲도파민최, ▲정크하우스, ▲주재범, ▲빠키가 작품을 선보인다. 밈이란, 모방 혹은 재생산된 디지털 콘텐츠로 사진, 영상, 해시태그 등 다양한 모습으로 나타난다. 누구나 쉽게 즐길 수 있는 밈은 중요한 인터넷 문화로 자리잡았다. 공공미술축제 홈페이지에서 다양한 미션과 게임을 수행하며 작품에 참여할 수 있다 도파민최 작가의 ‘오-마이 도파밈’과 ‘좋아요 머신’은 MBTI 같은 유형분류 검사 성격의 작품이다. 사람들의 행복을 이끌어내는 물질인 도파민을 9가지로 분석해주는 테스트를 모바일로 진행한 후 결과를 작품에 인식하면 해당 유형의 엽서를 받을 수 있다. 정크하우스 작가의 ‘몬스터하우스 복궁이와 한이, 옥이’는 한옥을 차용한 작품으로, 비대면 시대의 일상을 반영한 1인 하우스이다. 시민들은 공공 공간에서 나만의 시간을 가지면서 코로나로 인해 우울해진 마음을 위로받는다. 현장에서는 작품 안에 사는 ‘몬스터(캐릭터)’를 증강현실로 만나볼 수 있다. 주재범작가의 네모난 미술관, 빠키작가의 킥킥킥쉼터. 자세히보기☞공공미술축제 인스타그램 주재범 작가는 디지털 화소 단위인 픽셀을 복제, 반복하여 이미지화한 픽셀 초상화 작품을 선보인다. ‘네모난 사진관’에서는 픽셀로 표현한 시민들의 초상화가 미디어 작품으로 전시되며, 축제 기간에는 작가가 직접...
남산 자락에 위치한 한양도성 유적전시관이 임시 개관했다

미리 가본 ‘한양도성 유적전시관’…“흙 구멍도 흥미롭네”

조선왕조 도읍지인 한성부의 도심 경계를 표시하고 그 권위를 드러내며 외부의 침입으로부터 방어하기 위해 축조된 ‘한양도성’. 조선 시대에는 성곽을 따라 걸으며 도성 안팎의 풍경을 감상하는 순성 놀이를 즐겼다. ‘도성을 한 바퀴 빙 돌면 소원이 이뤄진다’는 말이 전해져 과거시험을 보러 한양에 온 선비들이 순성하며 과거 급제를 빌기도 했다. 매년 가을이면 옛 선조들의 풍습을 이어 순성 놀이를 비롯해 성곽을 즐길 수 있는 축제가 열린다. 올해 8회를 맞이한 '한양도성문화제'가 지난 10월 9일과 10일 양일간 한양도성 일대에서 진행되었다. 남산 자락에 위치한 한양도성 유적전시관이 문화제 기간 임시 개관했다. ©김수정 제8회 한양도성문화제의 주 행사장은 ‘한양도성 유적전시관’이었다. 남산 자락 아래 위치한 한양도성 유적전시관은 아직 정식으로 개관하지 않았음에도 한양도성문화제를 위해 특별히 임시 개관하여 시민들을 맞았다. 한양도성 600여 년 역사의 흔적을 볼 수 있는 유일한 장소를 미리 관람할 수 있는 좋은 기회였다. 개관 이후 운영하게 될 전시해설도 들을 수 있었다. 한양도성은 북악산, 낙산, 남산, 인왕산의능선을 따라 약 18.6km에 이르는 도성이다. 그 중 남산자락에 있던 한양도성은 일제 강점기에 조선 신궁이 세워지고, 1960~70년대에는 남산식물원과 동물원, 분수대 등이 만들어지며 잊혀져 가고 있었다. 2009년부터 남산의 지형을 되살리는 프로젝트가 시작되면서 발굴 조사를 통해 땅속에서 성벽의 유구가 발견되었다. 개관을 앞둔 한양도성 유적전시관은 이러한 과정을 거쳐 2013~2014년 발굴 조사를 통해 드러난 한양도성 성벽을 보존하고 시민들에게 공개하기 위해 준비 중이다. 연내 시범 운영을 통해 공식 개장을 할 예정이다. 2013년부터 2년여 간 발굴한 끝에 한양도성 성곽 유적지가 모습을 드러냈다. ©김수정 발굴된 성벽 앞부분에 움푹움푹 들어간 구멍들이 있다. 성벽을 쌓을 때 무거운 돌을 올리기 위해 지렛대 역할을 한 나무 기둥을 박...
2019년에는 자치구별로 책축제가 진행되어 시민들이 책을 더 가까이에서 접할 수 있었다. ⓒ김미선

독서의 계절 가을, ‘온라인 책 축제’로 풍성!

독서의 계절 가을이 되면 자치구별로 시민들이 얼굴을 맞대고 풍요로운 책 축제가 열리곤 했다. 올해는 코로나19 여파로 ‘온라인’이라는 공간에서 책과 사람, 사람과 사람의 만남을 이어가고 소통하는 ‘랜선 책 축제’가 펼쳐진다. 도봉구 온라인 책 축제 ‘지.구.ON.도’ 코로나19로 인해 직접 만날 수는 없지만, 도봉구에서는 새로운 방식의 책 축제를 기획했다.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한 도봉구 온라인 도서관 책축제 ‘지.구.ON.도’를 16일(수)~19일(토)까지 4일간 개최한다.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한 도봉구 온라인 도서관 책축제 ‘지.구.ON.도’가 16일부터 나흘간 열린다. ⓒ도봉문화재단 이번 온라인 책 축제는 코로나 시대 주민들의 독서생활과 문화향유를 위한 자리로서 도봉문화재단 유튜브 채널(https://www.youtube.com/channel/UCFLLJbr-f8RNmY2e-ph-5rQ)을 통해 진행한다. 1일차 지구환경, 2일차 동물보호, 3일차 양성평등, 4일차 건강을 주제로 강연, 공연, 책 소개 등 다채로운 볼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도봉구에서 4일간의 온라인 책 축제가 펼쳐진다. ⓒ도봉문화재단 유튜브  ‘순간포착, 영상 속 한 장면을 잡아라!’ 이벤트도 진행된다. 책 축제기간 중 유튜브에서 송출되는 영상 속에서 ‘이벤트’가 적혀있는 장면을 캡쳐해서 도봉문화재단 카카오톡 채팅으로 전송하거나 이벤트 페이지(https://bit.ly/3k5O5OP)에 등록하면 기념품을 받을 수 있다.  ‘순간포착, 영상 속 한 장면을 잡아라!’ 이벤트 ⓒ도봉문화재단 2020 강동북페스티벌 ‘랜선책축제 ’ 강동구에서는 21일(월)부터 27일(일)까지 일주일간 ‘랜선책축제 ’ 팬데믹을 잊다, 책으로 잊다, 즐거움이 있다! 주제로 제 11회 강동북페스티벌 행사를 진행한다. 책 관련 강연, 전시, 체험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주민들이 안전하게 책을 접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랜선책축제’ 팬데믹을 잊다, 책으로 잊다, 즐거움이 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