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복ⓒ뉴시스

설 연휴 전에 필독! 교통부터 병원까지

설날이 코앞에 다가왔습니다. 이번 설 연휴는 대체공휴일을 포함하여 총 4일. 추억을 만들기엔 짧은 시간이지만, 오랜만에 만난 만큼 가족, 친지와 못다한 이야기도 하고 가족간의 정도 마음껏 나누시기 바랍니다. 서울시는 시민들이 좀 더 편하고 안전하게 설 연휴를 보낼 수 있도록 1월 23일부터 9일간 ‘설날 종합대책’을 가동합니다. 특히 26일부터 31일까지는 서울시청 1층에 ‘종합상황실’을 24시간 운영하여 연휴 중 발생하는 긴급 상황에 대비합니다. 자세한 설명 이어집니다. ※ 파란색 글자를 클릭하시면 관련 정보를 자세히 볼 수 있습니다 1월 23일부터 31일까지 9일간 ‘설날 5대 종합대책’이 가동된다. 이번 종합대책은 교통·안전·나눔·물가·편의분야로 구성되며, 무엇보다 시민들이 안전하고 편안하게 설날을 보낼 수 있도록 지원하는 데 초점을 맞추고 있다. 26일부터 31일까지는 서울시청 1층에 ‘종합상황실’을 24시간 운영하고, 세분화된 상황 대응을 위해 교통·소방안전·제설·물가·의료 분야별 대책반을 별도로 마련한다. 종합대책은 교통·안전·나눔·물가·편의 5개 분야로 구성된다. 분야 주요 내용 교 통 ○ 지하철과 버스 새벽 2시까지 연장 운행(1.28~29.지하철 도착, 버스 출발기준) ○ 심야 올빼미버스 9개 노선(70대), 심야택시 2,400여대 운행 안 전 ○ 전통시장 등 연휴 대비 가스시설 안전점검 대상 확대 실시(101개소↑) ○ 계량기 보호함 및 교체용 계량기 확보 등 동파예방 상수도 사전 조치 강화 나 눔 ○ 설 위문품 지원 대상 기초수급자 가구(5,000가구↑) 및 금액(1억5,000만 원↑) 증대 ○ ‘희망마차’로 독거어르신 등 소외 이웃 지원, ‘희망온돌’ 지속 추진 물 가 ○ 3년 평균 물량보다 10% 확대하여 설 성수품 가락시장 반입 추진 ○ 전통시장 설맞이 이벤트, 주변 도로 주정차 허용 등 전통시장 활성화 편 의 ○ 응급의료기관 등 운영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