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일 오후 5시 플랫폼창동61 레드박스에서 신인 아티스트들이 ‘EVERYDAY 오디션 쇼케이스’ 무대를 펼친다

250:1 경쟁 뚫은 신진 아티스트, 최종 무대 선보인다

16일 오후 5시 플랫폼창동61 레드박스에서 신인 아티스트들이 ‘EVERYDAY 오디션 쇼케이스’ 무대를 펼친다 서울시는 16일 오후 5시 플랫폼창동61 레드박스에서 신인 아티스트들의 기량을 선보이는 ‘EVERYDAY 오디션 쇼케이스’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서울시와 도봉구는 창동 지역을 차세대 신진 뮤지션들의 등용문이자, 서울의 대표적인 음악도시로 만들기 위해 다양한 실험을 계속 시도하고 있는 가운데, 이번에 30여개 대형기획사와 함께 오디션 쇼케이스 무대를 마련하게 됐다. 무대에 오르는 아티스트들은 서울시와 도봉구가 공개오디션 방식으로 신인 아티스트를 발굴·육성하는 ‘EVERYDAY 오디션’에서 250대 1의 치열한 경쟁률을 뚫고 최종 선발된 20팀이다. 예선, 본선을 거쳐 전문가 멘토단의 1:1 트레이닝을 받으며 준비한 공연(댄스·보컬·밴드), 워킹 등을 선보인다. 최종 선발된 20팀은 밴드(3팀), 댄스(6팀), 싱어송라이터(2팀), 모델(3팀), 뮤지컬(2팀), 보컬(2팀), 성우(1팀), MC(1팀) 분야의 신인 아티스트들이다. 신인 아티스트들의 무대뿐만 아니라 국내 최고의 록 보컬 박완규의 축하 공연도 펼쳐지며, 대형기획사가 참여해 현장에서 스카웃 제의도 이뤄진다. 쇼케이스는 시민 누구나 관람 가능하다. 티켓은 인터파크 티켓에서 무료로 예매할 수 있다. 또 EVERYDAY오디션 유튜브, 플랫폼창동61 SNS 계정을 통해서도 실시간 중계된다. 신인 아티스트들의 무대뿐만 아니라 국내 최고의 록 보컬 박완규의 축하 공연도 펼쳐지니 이번 기회를 놓치지 말자. 한편, 서울시는 지난 2016년 61개 컨테이너를 쌓아올린 복합문화공간 ‘플랫폼창동61’을 세운데 이어 2023년엔 2만석 규모의 국내 최초 대형 공연장인 ‘서울아레나’가 이 일대에 들어설 예정이다. 공연 문의 : 플랫폼창동61 공식 홈페이지, 02-993-0561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