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진교 8번가 공연모습

무료라 더 좋은 낭만 가득 한강 데이트 코스

광진교 8번가 공연모습 여의도 물빛무대 ‘가을과 사랑에 빠지다’ 연인끼리 거닐기 좋은 가을이 왔다. 좀 더 분위기 있는 데이트를 원한다면 한강을 추천한다. 먼저 여의도 물빛무대에서는 10월 한 달간 ‘가을과 사랑에 빠지다’라는 콘셉트로 다채로운 문화프로그램을 운영한다. 매주 금요일과 토요일 저녁에는 다양한 장르의 음악 공연과 영화를 한 번에 즐길 수 있다. 물빛무대를 대표하는 프로그램인 누워서 보는 콘서트 ‘눕콘’은 매주 금·토요일 저녁 1부(오후 6시~7시)와 2부(오후 7시~8시)로 나눠 진행된다. 팝, 뮤지컬 음악, 재즈, 아카펠라 등 다채로운 장르의 공연을 만날 수 있다. 물빛무대를 대표하는 프로그램인 누워서 보는 콘서트 ‘눕콘’ 매주 금요일과 토요일 오후 8시부터 진행되는 ‘한강무비페스티벌’에서는 다양한 장르의 영화를 볼 수 있다. 특히 공휴일인 10월 3일과 10월 9일에는 공연자 한 명이 마이크 하나로 무대를 이끌며 관객과 소통하는 ‘스탠드업 코미디’가 펼쳐진다. 정재형, 이용주 등 KBS, SBS 방송사 공채 출신의 코미디언들이 유쾌한 무대를 꾸며줄 예정이다. 물빛무대는 한강 내 유일한 수상무대로 가을 일교차가 크고 밤이 되면 온도가 떨어질 수 있으니 따뜻한 담요나 옷, 돗자리와 간단한 다과를 챙겨오는 것을 추천한다. 공연 등 일정은 변동될 수 있으며, 자세한 문의는 물빛무대 홈페이지와 한강사업본부(02-3780-0799)로 하면 된다. 물빛무대는 5호선 여의나루역 2번 출구로 나와서 마포대교 방면으로 걸어오거나 자가용 이용시에는 여의도한강공원 제3주차장을 이용하면 된다. (☞물빛무대 찾아가는 길) 가을밤 낭만적인 음악 선율이 가득한 ‘광진교 8번가’ 탁 트인 한강의 전망을 한 눈에 볼 수 있는 광진교 8번가에서는 10월 한 달간 전시, 소규모 콘서트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모두 무료로 진행된다. ‘한강로맨틱콘서트’는 10월 매주 금요일과 토...
빈백에 누워 공연을 관람하는 사람들 ⓒ고함20

여름밤을 운치있게!한강공원 7월 무료영화·공연

빈백에 누워 공연을 관람하는 사람들 야시장에서 놀고 ‘여의도 물빛무대’에서 문화·공연 즐기기 무더위가 시작되는 여름을 맞아 한강공원에서 무료로 즐길 수 있는 공연, 영화, 전시를 소개한다. ‘여의도 물빛무대’에서는 매주 금·토 ‘누워서 보는 콘서트(눕콘)와 누워서 보는 영화(눕뭅)’가 열린다. 2017년 여의도 물빛무대 공연 콘셉트인 ‘눕콘’은 물빛무대 앞 둔치에 놓인 ‘빈백(몸의 움직임에 따라 자유롭게 형태가 변형되는 쿠션)’에 누워 즐기는 공연이다. 7~8월에는 열대야를 극복하기 위해 누워서 보는 영화제 ‘눕뭅’을 추가로 진행한다. ‘눕콘’은 7시 30분부터, ‘눕뭅’은 8시 30분부터 시작된다. 눕콘 7월 공연팀은 ▲7.5~8 극단 경험과상상 ▲7.14 골든블랙 ▲7.15 딴따라댄스홀(사전공연), O!SAC X 유니티크루(본공연) ▲7.21 안경낀날라리 ▲7.22 문문 ▲7.28 KF80 ▲7.29 올어바웃스윙(사전공연), 우리같은사람들(본공연)이다. 눕뭅 7월 상영작은 ▲7.7 ‘그여자작사 그남자작곡’ ▲7.8 ‘드럼라인’ ▲7.14 ‘우리생애 최고의 순간’ ▲7.15 ‘블라인드 사이드’ ▲7.21 ‘퍼펙트게임’ ▲7.22 ‘걷기왕’ ▲7.28 ‘아메리칸 셰프’ ▲7.29 ‘남극의 셰프’이다. 물빛무대 공연을 좀 더 재미있게 즐기기 위한 팁으로, 인근 ‘밤도깨비 야시장’에서 먹을거리를 사와서, 무대 앞 빈백에 앉아 공연을 즐기는 것을 추천한다! 관련 문의는 물빛무대 홈페이지(www.floating-stage.com)와 운영사무국(02-785-0805)에서 확인할 수 있다. 여의도 물빛무대 찾아오는 길은 5호선 여의나루역 2번 출구로 나와 마포대교 방면을 걸어오거나, 자가용 이용시 여의도 순복음 교회 맞은편 주차장을 이용해 진입 후 한강 쪽으로 걸어오면 된다. (☞ 찾아가는 길) ‘광진교 8번가’에서 즐기는 로맨틱한 공연 광진교 8번가에서도 다양한 문화예술 프로그램을 선보인다. 전시, 공연 등 모든 프로그램은 무료로 참여 할 ...
여의도 한강공원 물빛무대

한강에서 고백할까요? 결혼할까요?

여의도 한강공원 물빛무대 여의도 한강공원 물빛무대에서 수상 결혼식을 올릴 예비부부 20여 쌍을 모집합니다. ‘물빛무대 수상 결혼식’(☞ 한강서 특별한 수상결혼식 어떠세요?)은 소박하고 아름다운 결혼 문화인 작은 결혼식 개념으로 여의도 물빛무대에서 오는 5월부터 10월까지 운영합니다. 물빛무대 결혼식 물빛무대 수상 결혼식 부부로 선정되면 서울시로부터 ▲물빛무대 내외부 공간 ▲예식에 필요한 기본 물품(단상, 촛대 등) ▲기본 음향 및 조명 ▲신랑 신부 간이대기실을 무료로 지원받을 수 있습니다. 단, 사회자, 축가, 식사 등은 이용자가 직접 준비해야 하며, 폐백실을 이용할 경우 간이 설치가 가능합니다. 수상 결혼식은 하객 규모에 따라 물빛무대 실내(50명 내외), 실외(100~200명)로 나눠서 진행할 수 있습니다. 예식 당일 비가 와도 당황하지 마세요. 우천시엔 돔을 닫고 곧바로 실내로 전환해 예식 진행이 가능합니다. 1차 신청접수는 오는 22일까지이며, 신청방법은 한강사업본부 홈페이지 새소식란에서 신청서식을 내려 받아 작성한 후 담당자 이메일(bluebird0107@nate.com)로 보내시면 됩니다. 한강에 얽힌 연애 스토리, 물빛무대 결혼식 취지, 물빛무대 현장답사 가능 여부 등 심사 기준을 바탕으로 최종 20팀을 선정하며, 1차 심사 발표는 오는 25일 한강사업본부 홈페이지 공지 및 개별 통보를 통해 이뤄집니다. 1차 발표 이후에는 수시 접수 및 개별 연락을 통해 진행할 예정입니다. ○ 문의: 한강사업본부 한강결혼식 운영팀 070-4705-6789 ○ 가는 길: 5호선 여의나루역 2번 출구로 나와서 여의도한강공원으로 진입하여 마포대교 방향(마포대교와 서강대교 사이) 물빛무대 외부공간(좌), 내부공간(우) 광진교 8번가 프러포즈 한강의 가장 낭만적인 공간으로 손꼽히는 광진교8번가에서는 매주 금요일 프러포즈 이벤트를 진행합니다. 사랑하는 연인, 부모님에게 특별한 감동을 선사하고 싶은 분들은 오는 22...
2014061203375336_mainimg

여기선, 공연·영화·교육이 모두 공짜!

서울시는 많은 시민이 한강을 즐겨 찾는 계절을 맞아, 온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다양한 문화행사와 체험프로그램을 마련했다. 재즈와 국악이 펼쳐지는 여의도 물빛무대 여의도 물빛무대 <한강 피크닉 콘서트>에서는 매주 수·토·일요일 저녁 7시부터 한 시간 동안 요일별로 다양한 장르의 공연이 무료로 진행된다. 수요일엔 <수요재즈의밤>이라는 콘셉트로, 비밥재즈부터 쿨재즈까지 다양한 재즈공연을 선보인다. ▲ 6월 18일엔 라이브 브라스 공연을 활성화 시킨 아티스트 '장효석&슈퍼 브라스(Super Brass)'를 ▲ 6월 25일엔 자연적인 음악과 재즈의 요소들을 결합한 싱그러운 팝 재즈음악을 선보이는 'Play House' 팀을 만날 수 있다. 매주 토요일엔 열정적인 연주와 퍼포먼스, 어쿠스틱 등 다양한 장르가 함께 하는 <토요물빛콘서트>가 진행된다. ▲ 6월 14일엔 어쿠스틱 멜로디로 관객의 마음을 녹이는 '비버의 숙제' ▲ 6월 21일엔 아름다운 선율의 클래식과 성스러운 성악이 만드는 하모니를 선보이는 '필아모로소 앙상블' ▲ 6월 22일엔 재미와 감동은 물론 친절한 해설과 함께하는 '뮤지컬 러브러브'팀의 공연이 펼쳐진다. 또 일요일엔 노래, 타악, 밴드와 한국적인 국악이 한데 어우러진 <일요국악한마당>의 퓨전국악 공연이 이어진다. 물빛무대 공연관련 문의는 물빛무대 홈페이지(http://www.floating-stage.com)와 한강사업본부 문화홍보과(02-3780-0799)에서 가능하다. 물빛무대는 5호선 여의나루역 2번출구로 나와서 마포대교 방면으로 걸어오거나, 자가용 이용 시엔 여의도 순복음 교회 맞은편 주차장에 주차 후 한강 쪽으로 걸어오면 된다. 아이들 교육체험, 도서관나들이를 한번에 뚝섬 한강공원 청담대교 하부에 위치하는 뚝섬 전망문화콤플렉스 '자벌레'(이하 자벌레)에서 아이들의 '꿈을 키우는 틀'이라는 의미의 <꿈틀> 교육체험프로그램과 함께 시민참여 전시회를 진행한다. <꿈틀>은 매주 목·토·일요일 아동을 대상으로 진행되며,...
2012101903392732_mainimg

서울시향, 시내 곳곳에서 무료 공연 펼쳐

클래식뿐만 아니라 다양한 장르 섭렵한 젊은 실력파 뮤지션들의 신나는 무대 음악이 주는 신선한 활력소를 마음껏 누릴 수 있는 '서울시향 비타민 콘서트'가 시민들 곁으로 찾아간다. 클래식뿐만 아니라 월드뮤직 단체, 사물놀이 팀 등 다양한 장르의 실력파 연주단체들이 꾸미는 이번 콘서트는 전석 무료로 남녀노소 누구나 즐길 수 있는 대중성 있는 무대가 될 예정이다. 오는 24일(수)에 서울지방경찰청과 28일(일) 여의도공원 물빛무대에서 공연할 '드첼만 & 카발레타'는 여성 4인조 첼로 연주단체와 남성 보컬로 구성된 팀으로 즐겁고 유쾌한 레퍼토리로 신나는 음악을 들려주며, 26일(금)에 신도림 다큐브파크에서 연주할 '앙상블 클래시코'는 서울시향 우리동네 오케스트라 강사진으로 구성된 8인조 실력파 클래식 연주단체다. 이외에도 서울시향은 공익적 성격이 강한 다양한 연주회를 통해 더 많은 시민들에게 문화예술을 향유할 기회를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 시민과 함께 나누는 '서울시향의 비타민 콘서트' 연번 일시 장소 출연단체 티켓가격 1 10.24(수) 시간미정※ 일반시민 관람불가 서울지방경찰청 기동본부 드첼만, 카발레타 전석무료 2 10.24(수) 시간미정※ 일반시민 관람불가 서울지방경찰청 제3기동단 드첼만, 카발레타 3 10.26(금) 18:30 신도림 디큐브파크 야외무대 앙상블 클래시코 4 10.28(일16:00 여의도 한강공원 물빛무대 드첼만, 카발레타 문의: 서울시립교향악단 02)786-0610    ...
2011112510513559_mainimg

세상에서 가장 큰 물방울

물속에서 떠오르는 물방울을 닮은 무대, 그래서 세상에서 가장 큰 물방울로도 불리는 여의도 물빛무대는 사진 촬영을 할 때 다소 주의해야 할 사항이 있다. 수상에 있는 무대라서 너무 멀리서 찍게 되면 그 형태를 제대로 분간하기 어렵기 때문이다. 따라서 무대의 아름다움을 한껏 표현하려면 무대 근처 데크에서 인물사진이나 작품사진을 찍는 것이 좋다.  카메라를 들고 이곳을 방문했다면, 물빛무대 앞 데크 좌·우에서 사진을 찍어보자. 무대와 한강을 한 컷에 담아낼 수 있는 곳으로, 특히 무대 외관이 LED로 꾸며져 있어서 오색빛깔을 뽐내며 야경에 더 빛을 발하는 포토 존이라는 것을 금세 깨닫게 될 것이다. 특히 수상분수가 작동되는 시간에 맞춰서 찍으면 환상적인 작품사진을 건질 수 있다. 수상분수는 5월~6월, 9월~10월에만 정해진 시간대별로 작동되므로 방문 전에 확인하는 것이 필요하다. 겨울에는 추워서 공연이 없지만 내년 3월 경이면 기획행사 등 다채로운 공연이 이곳에서 열린다. 올해는 3월부터 10월까지 100여 회의 공연이 이곳에서 펼쳐졌다. 내년 봄의 화려한 무대를 기약해보자.   물빛무대는 지하철 5호선 여의나루역 2번, 3번 출구를 이용하여 도보로 이동하면 된다. 문의: 한강사업본부 홍보과 ☎02)3780-0761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