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범죄

신종 ‘디지털 성범죄’ 기승…시민 손으로 잡는다!

서울의 주인은 바로 나 (15) 디지털 성범죄 모니터링단 ​단톡방 성희롱에, 불법음란물 공유, 리벤지 포르노(보복성 음란물), 딥페이크 음란물 (​인공지능기술을 이용한 인물 영상 합성 편집물)​까지 디지털 성범죄가 늘고 있다. 화장실이나 탈의실을 이용할 때면 혹시라도 불법촬영카메라가 숨겨져 있지 않나 불안한 마음부터 앞선다. 많은 여성은 일상 속 두려움을 호소하고, 피해 여성은 고통 속에 극단적인 선택을 하기도 하는데, 오히려 제작 유포는 점점 쉬워지고 있다. 완전 삭제가 불가능한 악성 범죄임에도 법 조항도 미흡하고 현황 파악조차 힘들다. 이러한 디지털 성범죄도 천만 서울시민이 팔 걷고 나선다면 잡을 수 있지 않을까? 디지털 성범죄를 모니터링하며 안전한 인터넷 환경을 만들어가는 시민 참여 방법이 있다 하여 알아보았다. 아울러 피해자들이 안심하고 실질적인 도움을 받을 수 있는 서울시의 '디지털 성범죄 피해자 통합지원 시스템'도 알아보았다. 디지털 성범죄가 최근 10년 새 약 23배 증가했다 천 명의 ‘디지털 민주시민 모니터링단’​, 신청은 필수? ​현재 서울시에서는 '디지털 민주시민 모니터링단'을 모집 중이다. 모니터링단은 일상생활에서 흔히 사용하는 채팅방이나 메신저, SNS, 포털 등에서 불법 촬영물이 어떻게 유통되고 있는지 실시간 감시‧신고하고, 후속 조치도 함께 모니터링하게 된다. ​ 디지털 성범죄는 최근 10년 새 약 23배 증가했고, 전체 성폭력 범죄 4건 중 1건을 차지하고 있다. ▴불법 촬영물(​치마 속​, ​뒷모습​, ​나체​, ​용변 보는 행위​, ​성행위 등)​, ▴불법촬영물의 비동의 유포​‧재유포​, ▴유포 협박과 사진 합성(​당사자의 동의 없이 성적인 사진과 합성 후 유포​​​)​, ▴​성적 괴롭힘(​단톡방 성희롱​, ​온라인 커뮤니티 성적 명예훼손​, ​게임 중 성적 모욕 등​)​, ▴디지털 그루밍​, ▴몸캠 등이 있는데, 최근 SNS상의 신종 디지털 성범죄가 늘어나고 있다. 정부의 웹하드 단속으로 불법 촬영물 유통이 SNS로 ...
여성안심보안관 활동 사진

‘몰카점검’ 서울시가 무료로 해드려요

여성안심보안관 활동 사진 서울시가 그동안 지하철역 화장실, 수영장 등 공공시설 위주로 실시하던 불법촬영장비(몰래카메라) 설치 점검을 올해부터는 쇼핑몰, 공연장, 대학교 등 다수가 이용하는 민간시설·기관으로 확대한다. 서울시는 지자체 최초로 여성이 스스로 점검을 통해 불법촬영 장비를 적발하는 ‘여성안심보안관’을 구성해, 2016년 8월부터 운영하고 있다. 점검을 원하는 민간시설·기관 단체가 메일(women@seoul.go.kr)로 점검 신청을 하면 해당 자치구 여성안심보안관이 현장에 나가 점검하는 방식이다. 단, 건물주 및 시설관리인의 동의가 있어야 하며, 가정집 등 개인이 사용하는 영역은 제외된다. 지난해까지는 서울시가 자체적으로 점검 대상을 선정했으나 올해부터는 메일로 신청을 접수받아 시행한다. 규모가 큰 시설의 경우는 2~3개 자치구가 합동으로 점검하는 방식으로 진행한다. 또한 올해부터는 자체점검을 원하는 민간시설·기관엔 전자파 탐지 및 적외선 탐지장비로 구성된 전문 탐지장비를 무료로 임대해주며, 숙박예약 앱을 운영하는 업체와 업무협약을 맺고 숙박업소 내 불법촬영장비 설치를 예방하는 활동도 강화한다. 탐지장비 임대 또한 위 메일로 문의하면 된다. 22일~26일, 여성안심보안관 11명 모집 한편, 여성안심보안관은 25개 자치구별 2인 1조로 총 50명이 주 3일, 1일 6시간씩 활동하고 있다. 지난해의 경우 1월부터 11월까지 1만6,959건물 5만7,914개소(경찰합동 2,330개소)를 점검했으며, 불법촬영에 대한 경각심과 사회적 인식을 높이는 캠페인도 공원, 광장, 지하철역, 대학 등에서 총 2,244회(경찰합동 208회) 진행했다. 이와 관련해 결원이 발생한 9개구(광진·동대문·중랑·강북·노원·구로·금천·강남·도봉) 11명의 여성안심보안관을 모집한다. 만18세 이상 서울에 거주하는 여성이면 참여할 수 있으며, 오는 22일~26일 해당 자치구 여성정책 부서에서 서류를 접수한다. 서류심사, 면접을 통해 오는 2월 최종합격자를...
몰카수색단

[영상] 공공화장실에 몰카수색단이 떴다!

몰카수색단, 서울시 여성안심보안관을 소개합니다! 닷페이스X서울시 #1 "아주 있기만 해봐라" "가만 안 둔다" (하하하) "안녕하세요~ 서울시 몰카 예방 캠페인 나왔습니다" 서울시 여성안심보안관 전점선, 김을직 님의 몰래 카메라 점검 현장을 찾았습니다. 그리고 두 분께 활동 관련 이야기를 들어보았습니다. 김을직 : “네 엄마가 요새 뭐하고 다니는 줄 아냐?”, “서울시 여성안심보안관이다” 2016년 8월부터 활동을 시작한 서울시 몰래카메라 점검단 주3일, 1일 6시간씩 2인 1조로 공공화장실, 수영장, 탈의실 등을 점검합니다. 김을직 : "젊은지 늙었는지 몰라도 왜 몰래카메라를 설치해놔서 이 고생을 해. (자식 왈) “엄마 직업 생기도 좋잖아'” #2 2017년 2월까지 25개 자치구 총 3만 7,385개소 점검 완료 김을직 : “일단은 문고리 여기서부터 점검해요. 고리 있는 부분을 특별히 점검하고요. 화장지 걸이 밑에도 보고, 변기 한 바퀴 검사하고 물 내리는 쪽으로 지나서, 변기 안에도 여기도 몰카가 있을 수 있어요. 휴지통에도 예전에 몰카가 있다고 그래서 휴지통도 한 번 검사하고...” 전점선 : “처음에는 몰래카메라가 그렇게 심각한지 몰랐어요. 근데 이제 우리가 교육을 받고 우리가 직접 화장실을 점검하면서 보니까 이게 정말 심각하구나, 젊은 여성들이 말은 안 해도 나름대로 몰카에 대해서 생각은 다 하고 있었는데 왠지 불안했을 거 같아요.” 김을직 : “일할 때는 힘든지 잘 몰라. 하고 이제 집에 가면은 아이고 허리야~! 아이고 무릎이야~! 근데 어차피 하는 거 제대로 점검 해줘야지. ‘고맙습니다.’ 이럴 때는 뿌듯하죠.” 전점선 : “몰카 범죄가 근절이 안 되면 사회적으로 굉장히 심각하고 불안한 사회가 되겠구나, 생각해요” 김을직 : “제발 그런 나쁜 짓 하지 말고 우리 여성들이 편안하게 화장실 잘 이용할 수 있었으면 좋겠어요. 아주 몰카 있기만 해봐라. 가만 안 둔다. 아주 한 번만 찾기만 해봐라.” ...
몰래카메라 설치여부를 점검하는 서울시 여성안심보안관

‘몰카 꼼짝마’ 여성안심보안관 운영

몰래카메라 설치여부를 점검하는 서울시 여성안심보안관감청색 조끼와 모자를 착용한 여성들이 서울시내 지하철역 화장실, 탈의실, 수영장 등에 설치된 몰래카메라(이하 '몰카')를 잡아낸다. 지자체 최초의 여성안심보안관’이다. 몰카를 적발한 후에는 건물주에게 신고해 조치토록 하거나 필요할 경우 경찰에 신고해 법적 조치까지 이어지도록 한다.서울시는 몰카 점검단인 ‘여성안심보안관’ 50명이 8월 1일부터 서울 전역에서 활동을 시작한다고 밝혔다.여성안심보안관은 2인 1조로 나뉘어 25개 각 자치구의 다중이용시설을 중점 점검하게 된다. 공공청사·산하기관·개방형 민간건물 등의 화장실 2,300여 개소, 시 운영 체육시설 등의 탈의실 120여 개소, 수영장 10여 개소 등을 대상으로 8월~11월, 4개월간 활동한다.점검 시에는 시설 내 시민들에게 미리 양해를 구하고 입구에 점검 중임을 알리는 안내판을 세우는 등 시민 불편을 최소화할 계획이다.시는 여성안심보안관이 경찰에 신고할 경우 신속한 대응과 처리가 가능하도록 경찰청과의 협조체계 강화도 협의했다.여성안심보안관들은 몰카 점검뿐만 아니라 몰카에 대한 경각심과 스마트폰, 휴대용 카메라 등을 이용한 ‘도촬’에 대한 사회적 인식을 높이는 취지의 캠페인도 벌인다.여성안심보안관은 서울시가 지난 3월 발표한 `여성안심특별시 2.0대책` 16개 사업 중 하나다. 인격살인으로까지 이어지는 몰카 범죄를 여성 스스로 적발·차단함으로써 여성이 안전한 도시를 여성 주도로 만들자는 취지로 시행한다. 사회적 일자리 창출에도 기여한다.경찰청 자료에 따르면 서울시에서 발생한 몰래 카메라 관련 범죄 건수는 990건(2012년) → 1,729건(2013년) → 2,630건(2014년) → 3,638건(2015년)으로 해마다 급증하고 있다.시는 지난 6월 모집공고를 내고 서류·면접 심사를 통해 여성안심보안관을 선발했다. 몰래카메라 탐지 전문가를 통해 장비 사용법과 적발 시 처리방법을 교육하는 등 준비기간을 거쳤다.시는 앞으로도 여성안심보안관을 대상으로 실습 등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