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돈화문국악당에서 설을 맞아 `설:놀음` 행사를 진행한다, 사진은 `단오:놀음` 행사

설날은 설날답게~ 연휴에 여기 가요!

서울돈화문국악당에서 설을 맞아 `설:놀음` 행사를 진행한다, 사진은 `단오:놀음` 행사 새로운 한 해의 시작, 민족 대명절 설날입니다. 고향으로 또는 여행지로 떠나고 싶지만 연휴가 짧아 서울에 머무르는 분들, 혹은 오랜만에 서울을 찾은 역귀성객들을 위해 서울에서 뜻 깊은 설 연휴를 보낼 수 있는 문화행사를 추천합니다. 도심에서 즐기는 전통문화 체험, 민속놀이, 공연, 전시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즐겁게 설을 맞이해보세요. 설은 음력 정월 초하루, 즉 새해가 시작되는 첫날로 예로부터 온 가족이 모여 새해 소망을 기원하는 풍습이 있었다. 이번 설에는 서울시 주요 문화시설 ▲서울역사박물관 ▲한성백제박물관 ▲남산골한옥마을 ▲서울돈화문국악당 ▲운현궁 ▲시민청 등에서 진행하는 다양한 행사를 통해 전통문화와 세시풍습을 체험해보면 어떨까. ① 서울역사박물관 |2월 17일 서울역사박물관에서도 17일 오후 12시부터 4시까지 '2018년 서울역사박물관과 함께 하는 설맞이 한마당'을 통해 공연마당, 체험마당, 놀이마당을 운영한다. 택견 전통연희극 등 전통민속공연과 평양예술단 북한민속공연 등을 진행하는 공연마당, 전통놀이 8종(윷점보기, 널뛰기, 투호던지기 등) 및 황금개와 사진찍기 등이 마련된 놀이마당, 연 만들기 등 전통문화 체험과 가래떡 굽기 등 전통먹거리 체험을 할 수 있는 체험마당에서 설날 분위기를 제대로 느껴보자. (문의 : 서울역사박물관 02-724-0274, www.museum.seoul.kr) 한성백제박물관 풍물놀이 ② 한성백제박물관 |2월 17일 도심에서 역사와 문화를 만나는 박물관에서는 온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설맞이 전통문화 행사가 펼쳐진다. 한성백제박물관은 17일 오후 12시부터 6시까지 '2018 설날 박물관 큰잔치'를 열어 공연마당, 체험마당, 놀이마당을 진행한다. 공연마당에서는 흥겨운 풍물놀이를 만날 수 있으며, 체험마당에서는 오후 1시부터 5시까지 백제문양 윷과 윷판 만들기 등 전통공예를 체험할 수 ...
main_s

[내 손안에 서울 기획] ① 드라마 속 서울…`장보리`의 비술채는 어디?

드라마와 영화는 끝나도 내 마음 속 여운은 쉽게 사라지지 않는 법. 우리를 울리고 웃기던 그 이야기들은 내가 사는 서울을 더 특별하게 만들어 주었습니다. 찾아가서 보고 싶은 그 때 그 장면 속 장소로 소소한 나들이, 지금 떠나볼까요? ※ 파란색 글자를 클릭하시면 관련 정보를 자세히 볼 수 있습니다 (1) 드라마<보고싶다>의 '흑석동 효사길' (찾아가기) 연기도 잘하고 예쁘고 잘생긴 아역배우들의 풋풋한 첫사랑이 기억에 남는 드라마 <보고싶다>의 골목길은 서울의 대표적 달동네인 '흑석동 효사길'이었습니다. 어디선가 깜빡이는 가로등이 지그시 내려다볼 것 같은 그런 길. 이 길을 따라 한강과 밤섬, 북한산, 63시티와 서강대교, 마포대교, 원효대교, 한강철교, N서울타워를 한눈에 감상할 수 있는 용봉정 근린공원의 전망대(효사정)로 올라 갈 수도 있고요. 좁고 긴 계단도 꽤나 운치 넘치는 곳입니다. 낮보다 밤에 더 근사한 이곳은 세계불꽃축제의 관람 명당이기도 하답니다. 내년 가을엔 여기서 불꽃축제 보기로 해요. (관련기사☞ <보고싶다> 정우와 수연이 걸었던 골목길) 보고싶다, 흑석동의 전망대 (2) 영화<건축학개론>의 '정릉'(찾아가기)&'서촌 누하동'(찾아가기) 2년 전, 전국을 첫사랑 열풍으로 몰고 갔던 영화 <건축학개론>을 기억하시나요? 주인공들이 함께 듣던 수업인 건축학개론에서 '정릉'이 누구의 능인지 질문하는 장면이 있는데요. 정조? 정약용? 엉뚱한 대답을 하던 여주인공을 보며 속으로 뜨끔했던 기억이 납니다. 알고 보니 정릉은 이성계에게 마실 물을 주면서 나뭇잎을 띄웠다던 신덕왕후 강씨의 능. 무덤이라기보다 아늑한 느낌의 공원 같은 정릉은 걷기에 참 좋은 곳입니다. 지금쯤 단풍이 예쁘게 들고 있겠네요. 정릉, <건축학개론>의 한 장면 주인공 두 사람만의 비밀 아지트였던 한옥 집은 '서촌 누하동'에서 만날 수 있습니다. 서촌은 경복궁 서쪽에 자리한 청운효자동, 통인동, 체부동, 옥인동, 사직동...
2014022405013462_mainimg

한류명소, 맛집! 서울 여행은 여기서부터…

서울로 주말여행을 온 일본인 와타나베 씨. 좋아하는 한류스타 아이돌의 뮤지컬 공연을 직접 좌석까지 선택해서 티켓을 구매할 수 있는 기능이 있어 이번에도 서울시 관광 웹사이트를 잘 이용했다. 하지만 조금 더 나아가 한류 스타들의 맛집과 TV에 나왔던 여행코스가 같이 있었으면 하는 아쉬움이 있었다. 이러한 사용자들의 의견을 바탕으로 서울시는 작년 한해 1천만 명 이상이 이용한 서울시 공식 관광정보 웹사이트(www.visitseoul.net)의 5개 언어 서비스를 전격 개편하고 2월 24(월)부터 새롭게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이제는 한류명소부터 코스까지, 한류관광도 한번에 야경이 멋진 N서울타워에서 '우리 결혼 했어요' 커플이 즐겼던 대로 로맨틱한 데이트를 하는 방법, '런닝맨' 주인공들이 대결한 바로 그 공간인 서울시 시민청이 어떤 곳인지, 내가 좋아하는 바로 그 스타의 단골 카페와 미용실, 바로 이런 정보들이 생생하게 구성되어 있다. 한류관광 사업에서 발굴한 120개 한류명소와 테마별 코스를 케이팝(K-Pop)과 케이드라마(K-Drama), 케이티브이쇼(K-TV Show) 등 분류에 따라 서울의 7개 주요 권역별(고궁일대, 동대문주변, 시청일대, 대학가, 이태원/여의도, 강남, 잠실)로 다양하게 소개한다. 쉽고 빠르게 찾아보는 서울의 추천정보와 여행 후기 특히 서울의 명소, 맛집 등의 방대한 정보를 가격대와 여행유형(친구, 커플, 가족 등), 테마유형(전통, 문화, 나이트라이프 등) 및 일정 등 자신의 필요에 따라 편리하게 찾을 수 있도록 검색 기능을 대폭 강화하였다. 그 밖에도 서울시 공식 관광정보 웹사이트에서 보유하고 있는 명소 등 다양한 관광정보를 '서울시 열린 데이터광장(data.seoul.go.kr)'을 통해 단계적으로 개방함으로써 민간 주도의 관광 비즈니스 창출, 서비스 다양화를 위해 지원을 확대할 계획이다. 문의 : 문화관광디자인본부 관광사업과 02-2133-2778    ...
1283393306admin

세계적 명소 예감! 이 정도일 줄 몰랐다

소나무의 위대함을 새삼 배우고 감탄해 ③ 우이동 ~ 수유리 산기슭 따라 옆으로 가는 산행의 묘미를 한껏 즐길 수 있는 구간이다. 우이령을 빠져나와 우이동 먹을거리 마을길을 1Km 정도 내려오면 개울이 나온다. 비가 오면 시원한 물줄기가 일품인 개울을 끼고 우회전하면서 ‘소나무 숲길 구간’이 시작된다. 웅장하면서도 우아한 자태가 신령스러운 소나무가 유난히 많아 이름을 그렇게 정한 것이다. 소나무가 빼곡한 길은 넓고 완만하여 산책을 즐기는 데 적합하다. 바로 희한한 소나무가 눈에 띈다. 집안에 뿌리를 둔 소나무가 벽을 뚫고 굳세게 자라고 있는 풍경이다. 아무래도 집 지을 때 소나무를 잘라내기가 아까워 특별공사를 한 것 같다. 그 마음이 엿보인다. 지극한 소나무 사랑이다. 반면 눈살을 찌푸리게 하는 장면도 있다. 맑은 계곡 물가에서 놀다가 쓰레기를 그냥 둔 채 가버린 일부 못난 사람들의 흔적이다. 개울을 따라 가는 호젓한 길이 연인들에게 안성맞춤이다. 길 한가운데 우뚝 서 있는 소나무가 재미있다. 굳이 소나무를 베어 버리지 않아 사람이 일부러 비켜 가야 한다. 인간이 소나무에 굴복하는 명소이다. 중간에 있는 나이아가라폭포 축소판도 재미있다. 게다가 폭포 위에 개미가 건너갈 수 있는 밧줄도 있다. 우이분소 앞을 지나 '손병희 길'로 들어가 계속 걷다 보면 호젓한 오솔길이 나온다. 우이동제일교회를 지나 다시 숲속으로 들어가면 망고강산 약수터가 나온다. 이곳 역시 우람한 소나무가 지천이다. 전국 최고의 소나무 숲길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사진작가 배병우의 소나무 작품에서 풍기는 신비한 느낌을 받는다. 숲속 길을 나와 빌라촌을 지나면 잘 가꾸어진 솔밭공원이 나온다. 도심에서 쉽게 찾기 힘든 100년생 소나무 1000그루가 1만평 대지에 잘 자라고 있다. 주택가 한가운데 펼쳐진 넓은 숲이 다소 어색한 풍경이다. ‘소나무 숲길 구간’은 3.1Km로 1시간 40분 걸린다. 공원을 나와 조금 걸으면 ‘순례길 구간’이다. 헤이그특사인 이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