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로 보행전용거리에서 떡매치기를 체험하는 시민들ⓒ뉴시스

세종대로 보행 전용, 4일 첫 양방향 전면통제

세종로 보행전용거리에서 떡매치기를 체험하는 시민들 이번 일요일 광화문 일대가 모두 보행자를 위한 공간으로 바뀐다. 서울시는 6월 4일 처음으로 광화문삼거리 ↔ 세종대로사거리 양쪽 방향 모두를 전면 통제하고, 세종대로 보행전용거리를 운영한다. 2012년 9월부터 지금까지 세종대로 보행전용거리는 광화문삼거리→세종대로 사거리 550m 구간만 운영돼 왔다. 세종문화회관 앞 서측 세종대로는 6개 지역 대표 축제가 펼쳐지는 지역축제거리로 운영되며, 미 대사관 앞 동측 세종대로는 전국에서 직접 생산한 로컬푸드가 한자리에 모이는 도농상생장터가 열린다. 보령머드축제에 참여한 사람들. 6.4 세종로에 가면 머드축제를 체험할 수 있다. 보령 머드축제와 이천 전통 거북놀이 공연 즐기세요 우선 올해로 스무 해가 된 보령 머드축제(7.21~30, 보령 대천해수욕장 일원)를 세종대로에서 만나볼 수 있다. 머드축제는 외국인이 가장 많이 참여하는 대한민국 대표 글로벌 축제다. 가볍게 얼굴이나 팔 등에 머드를 바르고 광화문을 배경으로 슬라이드를 타는 특별한 추억을 만들고 싶다면 이번 일요일 수건과 여벌 옷을 챙겨 세종대로로 나오면 좋겠다. 칼라 머드로 페이스페인팅을 해보거나 셀프 머드마시지 체험 등을 통해 도심 속 휴양지 기분을 만끽해볼 수도 있다. 2017 보령방문의 해 선포식 행사도 함께 진행되어 보령시 홍보대사로 위촉되는 남희석, 안소미도 만나볼 수 있고 머드송 댄스팀 및 걸그룹 축하공연도 함께 즐겨볼 수 있다. 이천쌀을 주제로 전통 농경문화를 지키고자 열리는 이천쌀문화축제(10.18~22, 이천 설봉공원)는 이천지역에서 행해지던 전통 민속놀이인 거북놀이 공연을 선보인다. 수숫잎으로 만든 거북이를 등에 메고 엉금엉금 거북이 흉내를 내며 풍물패과 함께 가가호호 방문하여 축원을 해주었던 한가위 세시풍속인 거북놀이는 정오와 오후 3시에 진행된다. 이밖에도 임실 N치즈축제(10.6~9, 임실치즈테마파크 일원) 체험 프로그램과 강진 청자축제(7.28~8.4, 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