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비축기지 전경_ 20 17서울사진공모전 이성우

가보자! 4월 주말마다 열리는 숲속 어린이책축제

문화비축기지 전경_ 2017서울사진공모전 이성우 어린이와 가족들을 위한 프로그램, 수요에 비해 늘 부족했는데요. 게다가 맞벌이가정에게는 평일 낮 프로그램이 늘 아쉽기만 했습니다. 그런데 무려 4월 한 달 동안 매주 주말마다 '어린이책축제'가 열린다는 소식입니다. 마포구 매봉산 자락의 ‘문화비축기지’에서 아이들이 재밌어할 팝업북, 미디어북 전시, 공연과 체험, 그림책 작가와 함께하는 워크숍 프로그램 등 넉넉하게 누려보세요! 특히 숲으로 우거진 넓은 공간에서 마음껏 뛰어놀 수 있다는 건 이곳만의 빼놓을 수 없는 장점! 아이들 손잡고 꼭 놀러오세요. 두 번, 세 번 오세요! 서울시는 문화비축기지에서 어린이들을 위한 책과 문화체험 프로그램 어린이책축제 ‘활짝! 숲속 책놀이터’를 4월 6일 토요일부터 한 달간 매주 주말(토·일, 13:00~18:00)마다 개최한다. 어린이책축제 ‘활짝! 숲속 책놀이터’는 ▲생태와 예술의 주제를 담은 그림책이나 팝업북, 미디어북을 축제기간 내내 만날 수 있는 상설전시와 ▲가족들과 함께 참여할 수 있는 체험프로그램 ▲주요 작가들과 함께하는 사전예약이 필요한 24개 워크숍 프로그램으로 진행된다. 전체 프로그램 일정 확인하기 ☞ 클릭 2018 어린이책축제 ➀ 숲속팝업북전시 축제공간 곳곳에 팝업북과 그림책의 일러스트가 전시되어 멋진 사진을 남길 수 있다. 어린이들이 직접 그린 컬러링 작품을 전시하는 갤러리도 마련된다. ‘상상미디어 동화극장’에서는 눈으로만 보는 것이 아닌 소리와 영상으로 체험하는 미디어 동화를 축제기간 내내 만날 수 있다. ➁ 숲속책놀이터 볼로냐 수상작 그림책들을 만날 수 있는 ‘에코 서재’, 집안에 잠들어 있는 책을 기부하고 참여할 수 있는 ‘에코 뱃지 만들기’, 캘리그라피 엽서와 나무조각 캐릭터 만들기 체험 등을 모두 무료로 참여할 수 있다. 정진호 그림책 작가와 함께 하는 ‘세상을 보는 따뜻한 시선, 벽’(4월6일) 관련사진(...
문화비축기지 OIL TANK SCUTURE PARK

[카드뉴스] 석유탱크에 문화를 담다

40년 비밀의 문이 열리다 문화비축기지 OIL TANK SCUTURE PARK #1 마포의 새로운 문화공간 문화 비축 기지 약간 생소하기도 한 이름의 이 공간은 어떻게 생긴 것일까요? #2 마포 문화비축기지는 원래 석유를 보관하는 석유비축기지였습니다. 1973년 1차 석유파동이 벌어지자 유사시 안정적인 석유 공급을 위해 만들어졌어요. #3 1급 보안시설로 일반인 출입이 통제되다가 2002 월드컵을 계기로 위험시설로 분류되어 폐쇄 후 방치되어 있었는데요. #4 그로부터 15년 뒤, 석유비축기지의 낡은 석유 탱크들이 도시재생사업으로 다시 태어나 문화비축기지가 되었습니다. #5 문화비축기지는 축구장 22개 크기의 문화공간입니다. 대규모 야외 행사 공간인 문화마당을 중심으로 T1부터 T6까지 6개의 탱크에서 축제와 공연, 전시가 열립니다. #6 T1 유리 파빌리온 / T2 야외공연장 유리 돔 천장이 인상적인 T1은 공연과 전시, 제작 워크숍 등이 진행됩니다. 그 옆에는 탱크 상부를 야외무대, 지하를 공연장으로 꾸민 T2가 있습니다. #7 T3 원형보존탱크 / T4 복합문화공간 T3는 미래를 위해 석유탱크의 원형을 살려두었습니다. 탱크 천장 구멍에서 들어오는 빛이 인상적인 T4에서는 공연과 다양한 전시가 열립니다. #8 T5 이야기관 / T6 정보교류센터 T5의 이야기관에서 마포 석유비축기지 40년 역사를 볼 수 있으며, 탱크 폐자재를 활용해서 지은 T6에는 회의실, 카페 등이 생깁니다. #9 석유를 담는 비밀스런 기지에서 문화를 담는 시민들의 기지로 다시 태어난 문화비축기지로 놀러오세요! ■ 마포 문화비축기지 ○ 위치 : 서울시 마포구 증산로 87 ...
세계적인 건축 거장들이 오는 9월 세계적인 도시 서울에 주목한다.

UIA 2017, 세계적 건축 거장들 서울 총집결

세계적인 건축 거장들이 오는 9월 세계적인 도시 서울에 주목한다. 서울시는 'UIA(세계건축연맹) 2017 서울세계건축대회'를 9월 3일부터 10일까지 코엑스와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에는 전 세계 124개국 건축계 대표들과 도시 대표단, 국내‧외 건축가 등 8,000여 명, 건축 전공 학생 2,000여 명, 일반 시민 관람객을 포함해 총 3만여 명이 참여한다. 올해 국내에서 열리는 국제행사 중 가장 큰 규모다. UIA 2017 서울세계건축대회(이하 UIA 2017)는 '도시의 혼(Soul of City)'이라는 주제 아래 본 행사와 시민참여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본 행사는 개‧폐회식, 기조강연과 기조포럼, 대중강연, 주제별 논문‧디자인 발표, 전시, UIA 시상식 같이 건축 전문가부터 관련 분야를 공부하는 학생들까지 다양하게 참여하는 프로그램들로 채워진다. 이화여대 ECC를 설계한 도미니크 페로, 서울시 초대 총괄건축가를 지낸 승효상, 서울로7017을 설계한 위니 마스 같은 쟁쟁한 세계적 건축가들이 기조강연과 포럼에 나선다. 시민참여 프로그램은  ▲건축가와 함께 하는 '공개토론회' ▲건축물을 통해 서울의 과거와 현재를 둘러보는 '건축문화투어' ▲나만의 건축물을 지어보는 '자연재료건축체험' ▲전시 프로그램 등으로 구성된다. 특히 DDP를 설계한 자하 하디드 건축사무소 패트릭 슈마허 소장 강연은 건축에 관심 있는 대중에게도 공개될 예정이다. 9월 4일 코엑스D홀에서 저녁 6시30분부터 1시간 동안 진행되며, 온라인 사전신청자(8월25일까지)에 한해 참석할 수 있다. 9월에 새로 개장하는 마포 문화비축기지에서 마련되는 특별 기획전도 관심을 가질 만하다. 9월 1일부터 24일까지 탱크#6에서 ‘미래주택건축전시’와 ‘도시경관사진전’을 선보인다. 건축전시에서는 4차 산업혁명으로 바뀔 미래 주거건축 모습을 미리 만나볼 수 있다. 사진전에서는 시간 흐름에 따른 서울 경관을 전시한다. 시민참여 프로그램은 무료로 진행되며 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