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mb_597x377

지금까지 잘 해온 만큼, 조금만 더 ‘잠시 멈춤’

2년 전 제주도 풍경, 향긋한 봄내음을 추억해본다 서울시 홍보대사 ‘이광기의 포토에세이’ (10) 사회적 거리두기 – 여행 추억하기 오늘은 2년 전 딱 이맘때 쯤, 가족들과 제주도 여행을 갔던 추억을 끄집어 내볼까 합니다. 어느새 딸이 훌쩍 커서 자기가 여행 일정을 진두지휘 하겠다고 하더군요. 딸은 제가 가고 싶었던 곳은 다 빼고... 요즘 젊은 친구들이 자주 가는 일명 ‘힙’한 곳들로 안내했습니다. 인테리어가 인상적인 카페 모습 인테리어가 인상적인 카페, 인생샷 찍을 수 있는 바닷가도 가봤고요, 그곳에서 SNS에 올릴 사진 예쁘게 찍는 방법도 배워봤습니다. 딸이 찍어준 인생샷 딸에게 배운 감성으로 찍은 사진 딸에게 배운 젊은 감성과 느낌으로 사진을 찍으며 가족들과 즐겁고 아름다운 추억을 많이 만들었습니다. 여행은 정신을 젊어지게, 감성과 감정을 새롭게 만들어 주는 자극제가 되어주죠. 4월, 서울에 꽃망울들이 하나 둘 터지기 시작했습니다. 나를 보러 와주라 손짓하는 게 아니라 잠시 멈추고 나를 돌아보라 이야기하는 듯합니다. 올 봄엔 여행하고 싶은 마음 이렇게 사진으로 달래볼까 합니다. 지금까지 잘 해온 만큼, 우리 조금만 더 인내하며 ‘사회적 거리 두기’ 함께 실천해요! ▶ 더 많은 서울 뉴스 보기 ▶ 내 손안에 서울 뉴스레터 구독하기 ▶ 내 이웃이 전하는 '시민기자 뉴스' 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