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주민센터에서 라돈측정기를 대여할 수 있다.

우리집 ‘라돈’ 수치는 얼마? 무료 라돈측정기 대여법

코로나19로 인해서 집에서 활동하는 시간이 길어졌다. 외부 활동을 자제하는 만큼 실내 생활 시 청결을 유지하는 것도 중요하다. 집안에서 눈에 띄는 먼지는 청소기와 물걸레로 제거할 수 있지만 눈에 보이지 않는 요소에 대한 점검도 꼭 필요하다. 예를 들어 미세먼지의 유해성은 워낙 잘 알려져서 집안에 공기청정기 등을 두고 있다. 하지만 집안 내부에 상존하는 '라돈'은 생각보다 적극적으로 대응하지 않는 것 같다. 아이를 키우는 가정이나 신축 건물에 입주한 사람이라면 한 번쯤은 라돈을 측정해 보아야 한다. 이에 라돈에 대한 정보와 무료로 검사할 수 있는 방법, 라돈 측정기 작동 방법을 소개하고자 한다. 동주민센터에서 라돈 측정기를 대여해서 사용할 수 있다. ⓒ김재형 라돈은 폐암을 유발하는 원인 중 하나로 우리가 사는 집 주변에서 쉽게 노출될 수 있는, 방사선을 내는 물질이다. 특히 조심해야 할 것은 흡연하지 않아도 라돈에 지속적으로 노출되면 폐암 발생 위험이 높아진다. 세계보건기구는 전 세계 폐암 발생의 3~14%가 라돈에 의한 것이라고 밝혔는데 이는 흡연 다음으로 폐암을 많이 유발한다는 뜻이다. 당연히 공기 중 라돈 노출 농도가 낮을수록 암의 발생 위험은 낮아진다. 공기 중 라돈은 쉽게 측정할 수 있으며 아는 만큼 라돈의 발암 위험으로부터 건강을 지킬 수 있다. 관할구역의 동주민센터에 라돈 측정기 대여를 문의하면 친절히 안내받을 수 있다. ⓒ김재형 라돈은 무색무취이며 공기보다 8배 무거운 특징을 갖고 있다. 라돈은 우리 주변에 항상 존재한다. 예를 들어 토양이나 콘크리트, 석고보드 등 건축자재 등은 물론 침대, 소파, 이불, 책상 등에서 라돈 물질이 검출될 수 있다. 라돈을 측정하고 싶어도 측정기가 몇 십만 원의 고가이기에 구매하기 쉽지 않다. 이런 시민들의 불편함을 해소하고 건강증진을 위해 각 동주민센터에서 무료로 대여해주니 적극 이용해 보자. 구청 홈페이지에서 '라돈'으로 검색해보면, 라돈측정기를 대여할 수 있는 방법이 소개돼 있다. ⓒ김재형 ​...
용산구 원효로1동주민센터에서 라돈측정기를 대여해 우리집 라돈 농도를 측정해 보았다

주민센터에서 라돈측정기 대여해 이용해 보니…

용산구 원효로1동주민센터에서 라돈측정기를 대여해 우리집 라돈 농도를 측정해 보았다침묵의 살인자라는 별명을 가진 ‘라돈’은 환기를 게을리 하면 위험 농도를 쉽게 넘어간다. 특히 우리나라는 우라늄 매장량이 높아 위험지대로 알려져 있다. 공기보다 8배나 무겁고 무색, 무취, 무미의 위험한 방사성 기체며, 고농도 라돈 가스를 장기간 흡입했을 때, 폐암을 유발한다는 사실은 이제 많이들 알고 있다.문득 우리 집에 떠돌고 있을지 모를 라돈양이 궁금해졌다. 각 자치구별 주민센터에서는 무상으로 라돈측정기를 대여해 준다. 주민센터에 가서 라돈측정기 대여를 문의하고 연락처를 적어놓으니 얼마 지나지 않아 연락이 왔다. 예쁜 가방에 들어있는 라돈측정기와 설명서, 측정 기록지를 받아들고 측정에 들어갔다. 구별로 다를지 모르나 용산구는 대여기간이 3일간이었다. 라돈측정기를 1시간 동안 놔두면 10분마다 데이터가 체크된다(좌), 라돈아이 앱을 다운받아 데이터를 불러오거나 저장할 수도 있다(우)우선 안방에 있는 침구와 아이들방이 궁금했다. 사용법은 간단했다. 우선 창문과 방문을 닫고 전기를 꽂고 1시간 동안 놔두면 10분마다 저절로 체크를 해준다. 보다 정확하게 실내 공기질 측정을 위해서는 벽이나 바닥으로부터 50cm 이상 띄우고 측정하라고 했다.책상에 놓아둔 후 측정을 시작했다. 측정을 하다가 안전 기준치인 4pCi/l(148Bq/㎥) 이상이면 소리가 나는데, 그럴 경우 창문을 10분 이상 열어 환기를 하라고 쓰여 있었다.측정한 후 데이터를 알고 싶으면 앱을 다운받아 데이터를 불러오거나 설정을 바꿀 수 있다. 물론 저장을 하는 것도 가능하다.1.06pCi/l이 나왔다. 생각보다 공기질이 양호했다. 일단 수치가 낮은 것이 다행이라는 생각이 든다. 다시 한 번 재어봤지만, 기준치보다 낮았다.라돈은 땅과 접해 있거나 지하실이 있는 단독주택, 학교, 지하공동시설이 가장 위험하며, 새벽녘에 농도가 가장 높아진다. 또한 겨울철에는 여름철보다 2배 이상 높아진다고 한다. 보다 정확하게 평균적인 수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