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는 오래되었거나 전통을 계승하고 있는 ‘오래가게’를 선정해 발표하고 있다

감성 충만 ‘서울 오래가게’ 옛 다방 베스트3

서울시는 오래되었거나 전통을 계승하고 있는 ‘오래가게’를 선정해 발표하고 있다 오래가게. '오래된 가게가 오래가기를 바란다'는 뜻으로 서울시는 30년 이상 운영 중인 가게, 2대 이상 전통을 계승한 곳 등을 ‘오래가게’로 매년 선정해 발표하고 있다. 그 중 오랜 전통을 지켜온 카페 3곳을 찾아가 봤다. 어르신들에게는 고스란히 간직해온 추억을 꺼내보는 감성 카페가 되고, 젊은 청춘들에게는 옛 시절을 상상하게 하는 곳. 카페가 다방이라 불리던 그 시절 그 때, 타임머신을 타고 과거로 여행하듯 역사 깊은 카페로 떠나보자. 대학로 학림다방 혜화 학림다방 내 인기가 높은 창가 자리 Since 1956. 63년이라는 긴 세월을 지내온 만큼 많은 추억을 담고 있는 혜화의 학림다방. 젊은 사람들에게는 옛 감성을 경험해 볼 수 있는 인기 만점의 장소이며, 어른들에게는 추억을 되새길 수 있는 곳이다. 점심 시간 이후에 방문한다면 대기줄을 서야 할 정도로 유명세가 대단한 학림다방은 한 때 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의 촬영지로도 유명하여 드라마 팬들의 성지순례 장소이기도 하다. 짙은 갈색의 오래된 나무들로 이루어진 독특한 인테리어가 특색인 학림다방은 어느 자리를 앉든 그곳이 포토존이 된다. 학림다방 카운터 겸 주방 이곳의 베스트 메뉴는 비엔나 커피와 블루베리 크림치즈 케이크. 은은한 카페라떼 위로 부드러운 생크림을 올린 나오는 비엔나 커피는 달달한 커피를 좋아하는 이들에게 추천한다. 이곳의 또 하나의 매력은 항상 정통 클래식 음악이 흐른다는 점이다. 오랜 전통의 카페에서 듣는 클래식 음악은 마음이 점점 편안해지는 것을 느낄 수 있다. 학림다방의 창가 자리는 북적거리는 혜화 시내의 모습이 한 눈에 보이는 명당이다. ○장소 : 서울 종로구 대학로 119 ○시간 : 10:00 ~ 23:00 연중무휴 ○전화 : 02-742-2877 신촌 독다방 신촌 독다방 내부 전경 Since 1971. 신촌에 위치한 독다방은 독수리다방으...
연세로 차 없는 거리의 풍경.

여름처럼 생동하는 이곳! 신촌으로 떠나는 감성 여행

연세로 차 없는 거리의 풍경. 낮부터 밤까지, 젊음이 가득한 신촌 곳곳에서 SNS 인증 사진을 남겨보자. 도심 야경처럼 반짝이는 감성은 덤이다. ① 연세로 차 없는 거리 연세로는 지하철 2호선 신촌역 2, 3번 출구부터 연세대학교 정문까지 연결되는 약 400m 왕복 2차선 도로다. 평소에는 대중교통 전용 도로로 이용되지만, 매주 금요일 오후 2시부터 일요일 밤 10시까지는 ‘차 없는 거리’, 즉 보행자 전용 도로가 된다. 금요일 오후 2시가 되면 차량 통행을 막는 주황색 원뿔 시설물이 곳곳에 설치된다. 해가 뉘엿뉘엿해질 무렵이면, 버스킹을 준비하는 이들이 하나둘 도로로 나서고, 거리는 금세 공연을 구경하는 이들로 북새통을 이룬다. 사람들은 버스킹을 보며 동영상과 사진을 찍기에 여념이 없다. 이렇듯 활력 넘치는 차 없는 거리는 때때로 축제의 장이 되기도 한다. 이번 여름에는 차 없는 거리에서 버스킹을 관람하며 젊음을 만끽해보는 것이 어떨까? ② 신촌 플레이버스 버스킹이 활발한 연세로 중반부 한구석에는 신촌 플레이버스가 자리한다. 버스를 개조해 만든 쉼터로, 7080 추억의 노래부터 최신 음악까지 다양한 노래를 감상하거나 비치된 책을 읽으며 조용히 쉬어갈 수 있다. 화려한 외관 덕인지 아이와 동행한 보호자들이나 K팝을 좋아하는 외국인들이 주 고객층이다. 내부에는 팟캐스트를 할 수 있는 녹음실도 있으며 신청자에 한해 이용할 수 있다. 대관 신청은 신촌 포털 홈페이지(문화·창업공간>플레이버스)에서 확인할 수 있다. ○ 주소 : 서대문구 연세로5길 11 , 문의 : 02-330-1809 신촌 플레이버스 외관(좌) 음악을 감상할 수 있는 내부(우) ③ 연세대학교 캠퍼스 & 독수리다방 연세대학교 캠퍼스는 국내 대학 캠퍼스 중 아름답기로 손꼽히는 곳이다. 그중에서도 초록 담쟁이덩굴이 인상적인 언더우드관은 방문객이라면 누구나 꼭 찍고 싶어 하는 인증 사진 명소다. 캠퍼스는 시민을 위해 개방되어 있긴 하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