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자료실 모습

책책책! 책 읽는 즐거움이 있는 ‘도봉문화정보도서관’

요즘 대형 서점들에 가보면 마치 도서관에 온 듯한 느낌이다. 테이블에 자리를 잡고 앉아 책들을 쌓아놓고 읽는 사람들의 모습이 전혀 낯설지 않다. 이같은 '대형 서점의 도서관화' 문제는 어제 오늘 일이 아니다. 대형서점과 출판업계간의 엇갈린 입장 표명과 이로 인한 끊이지 않는 논란은 결국 책을 읽지 않는 사람들, 나아가 책을 소비하지 않는 사회에 대한 질타로 이어지고 있다. 개중에는 “도서관이 할 일을 서점이 하고 있다. 도서관이 제 역할을 찾아야 할 때가 아닌가 싶다”는 꾸짖음도 있다. 서점만큼이나 접근성이 편리하고 다양한 책을 마음껏 읽을 수 있는 도서관의 역할이 어느 때보다 중요한 시점이다. 우리 주변의 공공도서관은 어떠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을까. 서울 도봉구에 자리한 도봉문화정보도서관 ⓒ강사랑 도봉구에는 일곱여 개의 크고 작은 공공 도서관이 있다. 가장 대표적인 곳이 덕릉로 초안산 자락에 위치한 도봉문화정보도서관이다. 하루 1,300여 명이 이용하는 도봉문화정보도서관은 14만여 권의 장서와 11만여 점의 시청각 자료를 보유하고 있다. 도서관 1층에는 종합자료실, 컴퓨터 교육실, 어린이자료실, 수유실 등이 위치해 있고 2층에는 멀티미디어실, 동아리방, 강의실, 일반열람실, 회의실 등이 자리했다. 더불어 지하 1층에는 매점 식당이 위치해 있어서 이용자들의 편의를 돕고 있다. 종합자료실 청소년서가 모습 ⓒ강사랑 1층의 종합자료실은 열람석이 창가 근처에 있어 밝고 쾌적한 느낌을 물씬 풍긴다. 도봉 자료, 청소년 진로 자료가 특성화되어 별도 코너에 비치되어 있는 점이 눈에 띈다. 저시력자들을 위한 독서 보조기, 휠체어 전용 좌석도 마련되어 있어 누구나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배려한 모습이 돋보인다. 종합자료실에는 6,600여 권의 장서들이 비치돼 있다 ⓒ강사랑 종합자료실에는 철학, 종교, 사회과학, 순수과학, 기술과학, 예술, 언어, 문학, 역사 분야별로 6,600권에 달하는 장서들이 비치되어 있다. 집 근처의 작은 도서관에서는 볼 수 없는 ...
'서울지식이음축제'가 개최된 서울도서관

도서관에서 색다르게 놀자! ‘서울지식이음축제’ 현장

11월 23일부터 24일까지 서울도서관에서 ‘서울지식이음축제’가 개최되었다. ‘서울도서관의 대표 축제였던 ‘서울북페스티벌’이 새단장을 하고 찾아온 ‘서울지식이음축제’는 지난 북페스티벌보다 시민의 참여를 확대하고, 직접 체험할수 있는 다양한 이색프로그램들이 많아 더욱 즐거운 행사였다. 이번 ‘서울지식이음축제’의 주제는 ‘Beyond Library’로, 도서관에 대한 기존의 고정관념을 깨뜨리고 기존의 도서관에서 보다 발전한 도서관의 혁신과 사회적 역할을 모색하고자 하였다. 때문에 ‘서울지식이음축제’의 현장에서, 평소 도서관에서는 경험할 수 없었던 다양한 체험과 이색프로그램들을 경험할 수 있는 것이 인상적이었다. ‘서울지식이음축제’가 개최된 서울도서관 ©염윤경 누워서 책을 보는 프로그램 ‘눕독’은 축제 기간에 도서관 곳곳에 비치되어 있는 간이 소파에 누워 책을 읽을 수 있는 이벤트였다. ‘눕독’은 집에서 뒹굴뒹굴하며 책을 읽는 기분을 도서관에서도 느낄 수 있다는 것이 재미있었다. 간이 소파가 한 장소에만 놓여있는 것이 아니라 도서관 여기저기 놓여있어 손이 닿는 대로, 발이 가는 대로 편하게 누워 독서를 즐길 수 있었다. 딱딱하게만 느껴졌던 도서관에 대한 고정관념을 깨고, 도서관이 더욱 친숙한 느낌을 주는 행사였다. 도서관에 누워 책을 볼 수 있는 ‘눕독’ ©염윤경 서울도서관 루프탑에 설치 되어있는 이글루 모양 조형물 안에서 야외독서를 할 수 있는 ‘이글루프탑’도 독서에 대한 이색적인 경험을 할 수 있는 행사였다. ‘이글루프탑’은 특히 아이들에게 인기가 좋아 보였다. 기존의 도서관에서는 무조건 정숙을 해야 한다는 고정관념에 아이들에게 도서관은 딱딱하고 어려운 공간으로서 느껴질 수 있었다. 하지만 ‘이글루프탑’에서 아이들은 재미있게 책도 읽고 친구들과 수다도 떨고 독서가 지루해지면 루프탑을 뛰어다니기도 했다. ‘이글루프탑’은 아이들에게 이글루에서 책을 읽는 독특한 경험을 하게 해주었을 뿐만 아니라, 도서관에 대한 거부감을 줄여주고 바람직한 독서문화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