낙후된 경인로·문래창작촌 일대 3곳 ‘특화가로’ 조성

영등포역 일대 거리 ‘지역특색’ 살려 새 명소로

영등포·문래촌 특화가로 조성 아이디어 공모전 수상작 서울시가 좁고 어둡고 낙후돼 걷기 힘들었던 영등포역 일대 가로를 장소성을 살린 새로운 명소로 재생한다. 소규모 기계금속 공장과 예술공방, 힙한 카페가 공존하는 영등포역 인근 경인로와 문래창작촌(문래동 이면도로) 일대 3곳을 ‘특화가로’로 조성한다는 계획이다. 선정된 3곳은 ▴영등포역부터 대선제분 일대(745m) ▴문래창작촌 및 기계금속산업 밀집지(1,955m) ▴경인로(영등포역부터 도림천 구간 1,418m)다. 보행자를 불편하게 하는 열악한 보행환경을 물리적으로 개선하는 수준을 넘어, 1900년대 초부터 변화를 거듭해온 지역의 산업과 문화예술 생태계를 담아냄으로써 독특한 장소성이 살아있는 가로로 조성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공모전 대상 수상작 ‘ON 문래’ 시는 영등포 경인로와 문래창작촌 특화가로 조성을 위한 기본구상 수립에 앞서 시민들의 다양하고 창의적인 아이디어 수렴을 위한 공모를 실시하고 그 결과를 3일 발표했다. 자격, 분야에 제한을 두지 않고 관심 있는 시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도록 진행된 이번 공모에는 총 83팀이 참여해 높은 관심을 입증했다. 이 가운데 대상 1팀을 포함해 총 10개 팀을 최종 선정했고, 선정된 아이디어는 보완·구체화를 거쳐 기본 구상과 설계에 녹여낸다는 계획이다. 대상으로 선정된 ‘ON 문래’는 기존 기계금속공장 지역에 자리한 문래창작촌이 소공인과 예술인, 방문객 모두를 위한 공간이 될 수 있도록 네온 조명의 ‘빛’, 낮은 바닥분수의 ‘물’, 건물 사이 유휴공간의 ‘틈’ 등을 배치하는 구상을 내놨다. 수상작 총 10개 작품에 대해서는 3일부터 오는 12일까지 서울시청 본관 1층 로비에 전시해 시민들에게 공개한다. 강맹훈 서울시 도시재생실장은 “영등포·문래촌 특화가로 조성 아이디어 공모전에서 나온 다양하고 참신한 아이디어를 참고해 지저분하고 불편한 골목길과 보도가 시설물만의 개선을 넘어 또 하나의 명소가 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문의 : 도시활성...
10월 정동에서 즐기는 새로운 명소와 문화

시간을 넘어 시월을 걷다 ‘시월정동’, 정동1928아트센터

10월을 맞아 정동이 들썩이고 있다. ‘시간의 넘다, 시월의 걷다’라는 주제로 10월 한 달간 정동일대에서는 시월정동의 대향연이 열리고 있다. '정동의 달'로 정한 시월 한달 동안 정동에서는 어떤 행사가 열리고 있을까? 10월 12일 대한제국 선포일(1897년 10월 12일)을 맞아 지난 11~13일에 열린 ‘시월정동 행사'의 하이라이트, 정동공원 야외무대를 방문해 보았다. 대한제국 시대로 돌아간 듯한 모습의 가배정동 행사 ⓒ김윤경 올해로 2회 째를 맞은 시월정동이 펼쳐진 정동길 곳곳마다 대한제국 황실을 상징하는 오얏꽃 무늬가 눈에 띄었다. 행사는 서울시 정동 역사재생활성화 사업의 일환으로 대한제국의 역사성 및 장소성 등 가치를 알리기 위해 기획되었다. 행사 내용은 덕수궁 정문에 마련된 안내데스크에 가면 친절한 설명을 들을 수 있다. 이벤트 겸 포토앨범을 만들 수 있었는데, 앨범에 나온 13개의 장소를 찾아가면 작은 사진을 받을 수 있었다. 사진을 모으면 와플과 커피 및 기념품도 받을 수 있지만, 예쁘게 만들어진 포토앨범 또한 두고두고 유용해보였다. 앨범 속 명소에 대한 설명을 읽으면서 가니, 정동에 대한 역사도 알게 되고, 추억도 만들 수 있다. 마지막 날인 13일은 아이들이 많이 와 생각보다 일찍 기념품증정이 마감되었지만, 시민들은 나머지 사진을 받아 기념으로 앨범을 만들어 들고 갔다. 가배정동이 열린 정동공원 Ⓒ김윤경 행사의 마지막 장소인 팝업카페와 공연이 열리는 정동근린공원에 도착했다. “파리는 건물의 삭막한 풍경을 보완하려고 회전목마를 많이 두었다고 하는데요. 그런 분위기가 나네요. '먼동이 틀 무렵'이라는 곡을 들려드리겠습니다.” 가야금 소리가 은은하게 울려퍼졌다. 그 이야기를 들어서인지 팝업카페가 마치 회전목마와 비슷한 느낌이 들었다.  불빛이 아름답게 걸린 공원에서는 정동제일교회에서 ‘오르간 한국을 입다’라는 제목으로 서양악기인 오르간과 한국 전통 악기인 생황, 가야금이 만나는 아름다운 선율을 들려주었다. 나눠주는 커피와 와플을...
전경ⓒ남오일

용산전자상가 등 7곳 ‘소규모 재생사업’ 시작

집집마다 모여, 이웃들이 모여 더불어 살아가는 곳, 마을의 모습은 결국 그곳에 사는 사람들이 만들어가는 것이겠지요. 서울시가 그리는 도시의 모습도 그렇습니다. 무분별한 도시개발이 아닌, 그 지역의 특색에 맞게 주민 스스로 기획하고 만들어가는 도시재생을 꿈꿉니다. 서울시는 이미 13곳 지역의 1단계 도시재생활성화사업을 완료하고, 이제 2단계 사업을 추진 중입니다. 내년 2단계 도시재생 최종지를 확정하기 이전에 주민 스스로 우리 지역에 맞는 도시재생사업을 준비해보는 ‘소규모 도시재생’도 본격적으로 시작했습니다. 시민 손으로 만들어가는 도시의 내일, 한껏 기대해도 좋을 것 같습니다. ※ 파란색 글자를 클릭하시면 관련 정보를 자세히 볼 수 있습니다 서울시가 지원하고 주민이 주도하는 '소규모 재생사업'의 일환으로, 11월 25일 용산전자상가에 '용산전자상가 방송국(Pod Cast)'이 개국했다. '용산전자상가 방송국'은 용산전자상가와 얽힌 추억, 에피소드, 생활상 등 시민들이 응모한 이야기들을 중심으로 매주 2회(화·금요일) 방송할 예정이다. 상가 내 방송으로 송출돼 상인과 용산전자상가를 찾은 시민들은 물론, 서울시 도시재생 공론화 홈페이지를 통해 누구나 방송을 청취하고 사연을 응모할 수 있다. ‘용산전자상가 방송국’ 개국은 용산전자상가가 지난 6월 2단계 도시재생활성화지역 후보지로 선정된 이후, 주민들의 주도 아래 진행해온 ‘소규모 재생사업’의 일환이다. 주민들은 ‘소규모 재생사업’을 통해 그동안의 장기불황과 침체를 딛고 용산전자상가가 ‘新전자산업 생태계의 장’으로의 재도약하길 꿈꾸고 있다. ‘용산전자상가’를 시작으로 2단계 서울형 도시재생활성화지역 후보지 7곳에서 '소규모 재생사업'을 본격 시작한다. 7개 지역은 ▲용산전자상가 ▲영등포 경인로 ▲정동 ▲마장동 ▲독산동 우시장 ▲청량리·제기동 ▲4.19사거리다. 지역사회, 공공, 시민공모 당사자 등 거버넌스 총 119명이 중심이 돼 오는 연말까지 사업을 완료할 계획이다. 마장동은...
재개발

낡은 주택, 이젠 ‘전면철거’ 대신 ‘개별개량’

서울시가 지난 22일 뉴타운·재개발 수습방안 마무리대책에 이어, '저층주거지 관리방안'을 발표했습니다. 저층주거지는 4층 이하의 주택 지역으로 서울시 주거지의 1/3을 차지하고 있으며, 20년 이상 된 주택이 72%에 이릅니다. 이렇게 노후화가 가속되고 있는 저층주거지에 대해 앞으로는 천편일률적인 재개발이 아닌 지역맞춤형 재생방식과 개별 주택개량을 지원하는 방식으로 정책방향이 전환됩니다. 자세한 내용을 살펴보겠습니다. ※ 파란색 글자를 클릭하시면 관련 정보를 자세히 볼 수 있습니다 ■ 서울시, 저층주거지 관리방안 발표  - 전면철거 재개발에서 '보편적 지원'과 '맞춤형 재생방식'으로 전환  - '개별 주택개량'위한 공공지원 시스템 마련  - 주거생활권으로 구분, 지역맞춤형 재생방식 도입 '전면철거 재개발 사업'에서 '다양한 주거재생방식'으로 지금까지는 전면 철거 후 아파트를 건립하는 재개발이 주거재생의 유일한 방식이었는데요. 이제는 지역 특성에 맞는 다양한 주거재생 방식이 적용됩니다. 서울시의 전체면적 606㎢ 중 주거지는 313㎢에 해당하고, 이중 아파트와 도로, 공원 및 뉴타운·재개발구역을 제외한 111㎢가 4층 이하 주택에 해당하는 저층주거지 면적입니다. 이 중 20년 이상 된 주택이 72%에 이를 정도로 노후화가 가속되고 있는데요. 주택개량에 대한 인식 부족과 재개발, 재건축에 대한 기대로 인해 노후화가 방치되고 있는 상황입니다. 이에 따라 서울시는 개별 주택개량을 위한 '공공지원 시스템 구축'과 집단적 주거환경개선을 위한 '지역맞춤형 재생사업 추진'을 주요 골자로 한 을 마련했습니다. 개별 주택개량 공공지원 시스템 구축 시민 누구나 노후된 주택을 손쉽게 고칠 수 있도록 주택개량 종합정보 포털시스템 운영, 주택 신축·개량 저리융자지원, 주택관리지원센터 설치, 주택개량 전문업체 육성 등의 공공지원 시스템을 구축합니다. 연말까지 구축할 예정인 주택개량 종합정보 포털시스템에서는 시민(공사비 비교서비스, 전문가 상담서비스 등)과 집수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