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혈압 환자

고혈압·당뇨환자 ‘건강포인트’로 안과검사 받으세요

서울시가 고혈압·당뇨병 환자의 합병증 예방을 위해 시행하고 있는 ‘시민건강포인트’를 ‘안저검사’에도 사용할 수 있도록 한다고 11일 밝혔다. ‘시민건강포인트’란, 고혈압·당뇨병 환자가 ‘시민건강포인트’ 사업에 참여하고 있는 의원에서 꾸준히 치료를 받거나, 보건소에서 관련 교육을 받으면 쌓을 수 있는 포인트다. 1년에 만 3,000포인트까지 적립할 수 있으며, 이 포인트는 필수적인 합병증 검사에 사용할 수 있다. 서울시는 대한안과의사회와 함께 8월부터 시민건강포인트 사업참여 안과의원에서 고혈압·당뇨병 환자의 안과합병증 검사를 시행할 예정이다. 따라서 혈압·당뇨병 환자는 기존에 필수검사료, 예방접종비를 비롯해 안과합병증 검사에도 시민건강포인트를 사용할 수 있다. 이번에 추가되는 안저검사에는 세극등현미경검사, 정밀안저검사(양쪽), 굴절및조절검사, 안압측정이 포함된다. 시는 2013년부터 민간의원-보건소 협력체계를 구축해 고혈압·당뇨병 환자의 자가관리역량과 지속치료율을 높이기 위한 ‘시민건강포인트’ 사업을 도입, 현재 용산·광진·성북·강북·도봉·구로·관악·서초·강동구 등 9개구에서 운영하고 있다. 7월 중에 12개구로 확대 시행할 예정이다. 시민건강포인트는 어떻게 받을 수 있나요? 고혈압, 당뇨병 환자라면 ‘시민건강포인트’를 받을 수 있다. 가까운 참여 의원에서 신청할 수 있다. (참여의원 안내 : 다산콜센터 120 또는 시민건강포인트 홈페이지) 포인트는 의원에 등록할 때, 의료기관에 고혈압, 당뇨병 진료로 방문할 경우, 보건소에서 교육을 받을 때 적립되며, 등록한 의원에서 고혈압, 당뇨병 필수검사, 예방접종, 안과합병증검사에 사용할 수 있다. 구분 포인트 연간 최대부여 포인트 비 고 환자 등록 3,000 3,000 ∘환자가 의료기관에 최초 등록시에만 제공 교육 3,000 18,000 ∘연간 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