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빛 무지개 분수와 남산이 보이는 반포한강공원 야경

열대야 잡고! 낭만 잡고! ‘한강야경투어’ 선착순 접수

달빛 무지개 분수와 남산이 보이는 반포한강공원 야경 며칠째 열대야로 잠 못 이루는 요즘. 한강공원에 나와 일상에 활기를 더해보시면 어떨까요. 반짝이는 도시의 불빛, 선선한 바람이 부는 한강의 여름밤은 꽤나 낭만적입니다. 그중에서도 세계최장 분수 ‘달빛 무지개 분수’로 유명한 반포한강공원에서는 더욱 특별한 밤을 보낼 수 있게 됐는데요. 해설사와 함께 야경 포인트들을 둘러보면서 야경에 숨겨진 문화‧역사이야기들을 들어보는 ‘한강야경투어’가 7월 28일 시작됩니다. 알고 보면 더 예뻐 보이는 야경! ‘짠내’ 아닌 시원한 ‘쿨내’ 가득한 야경투어로 한강의 매력에 빠져보세요. 모집은 20일부터 선착순으로 진행되니 미리 준비해두세요! 서울시 한강사업본부는 오는 7월 28일부터 10월 27일까지 매주 토요일 밤 8시 반포한강공원에서, 야경 속 숨겨진 역사·문화이야기를 들을 수 있는 를 운영한다. 이번 투어는 낮에는 만날 수 없는 한강의 이색 밤풍경을 소재로 기획한 특별한 관광 코스로, 주제는 ‘한강 별빛에 우리의 낭만이 물들다’ 이다. 운영 시간은 저녁 8시부터 9시 30분까지며, 투어 1회당 40명씩 참여자를 모집한다. 참여자 20명에 해설사 1명이 한 조를 이뤄 투어가 진행될 예정이다. 의 백미는 아름다운 야경 속에 숨겨진 역사・문화이야기를 들려주는 ‘전문 해설사의 이야기’를 꼽을 수 있다. 해설사는 반짝이는 야경 속에 숨겨진 빛과 색채, 한강의 다리, 주변 건축물, 서래섬과 달빛무지개 분수 등 그동안 익숙하게 만나왔지만, 몰랐던 서울의 밤 이야기를 속속들이 들려준다. 서래섬 코스는 ▲조용히 야경을 즐기며 사색할 수 있는 ‘서래섬’을 시작으로 ▲꽃을 형상화하여 조성한 ‘세빛섬’에서 선보이는 미디어 파사드와 ▲세계 최장길이로 2008년 기네스북에 등재된 ‘달빛무지개분수’ 밑에서 화려한 조명과 배경음악이 어우러진 분수연출을 감상할 수 있도록 구성했다. 여기에 금강산도 식후경, ‘서울밤도깨비야시장(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