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동건강버스

거동 불편한 어르신들께 ‘이동건강버스’가 찾아갑니다

간단한 진료를 받고 싶어도 의료기관을 찾는 일은 절차와 이동 등 번거로움이 따른다. 특히 거동이 불편한 어르신이나 장애인 같은 건강 취약계층은 더욱 그렇다. 이럴 때 집 가까이 찾아와서 건강 상태를 체크해준다면 얼마나 좋을까.  반갑게도 서울 노원구가 건강 취약계층의 생활권으로 직접 찾아가는 '이동 건강버스' 서비스를 시작했다. 지난 7일 공릉2동 주민센터 앞에 이동 건강버스가 정차했다. ⓒ강사랑 노원구는 '이동 건강버스' 운영을 위해  5억이 넘는 예산을 들여 34인승 중형 승합차를 건강 버스로 개조했다. 버스 안에는 골밀도 측정기 1대, 체성분 측정기 2대, 초음파 신장계, 폐활량계 등 최신식 검사 장비 17대를 설치했다. 또한 의사 2명, 간호사 4명, 영양사와 물리치료사, 약사 등 약 10명의 의료인들이 이동건강 버스 이용자들의 건강을 돌본다. 여러 어르신들이 건강 서비스를 받고 있는 이동 건강버스 내부 ⓒ강사랑 현장에서 만난 이은주 노원보건소장은 "어르신이나 신체적으로 불편이 있는 구민들이 손쉽게 건강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생활권 안으로 직접 찾아간다. 버스에 탑승하신 분들에게 일대일 맞춤 건강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고 전했다.  서비스 대상자는 만 65세 이상 어르신이나 장애인 등 건강 취약계층이다. 이들은 혈압 측정과 혈액, 체성분 및 골밀도 검사 등 기본적인 건강검진은 물론이고 맞춤형 건강상담, 만성질환 관리, 복약 지도, 건강교육 등 양질의 건강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검사 후 전문적인 처방이 필요하다면 관내 의료기관이나 평생건강관리센터, 치매안심센터, 정신건강복지센터와 연결하여 사후관리를 받을 수도 있다. 검진은 먼저 동의서와 기초설문지 작성부터 이루어진다. ⓒ강사랑 검진 과정을 살펴보면, 이용자들은 먼저 동의서와 기초 설문지를 작성한다. 기본검진은 신장과 허리둘레, 혈압을 측정하는 기초검사와 혈액검사, 체성분 검사로 구성되었다. 특화 검진은 골밀도와 혈관, 스트레스를 측정하는 맥파 검사, 발의 압력과 보행...
금연상담사진

“성공하면 60만원 드려요” 노원구 금연클리닉

노원구보건소 2층 금연클리닉 모습 (출처:노원구청) 노원구가 금연에 도전하는 흡연자들을 돕기 위해 금연 인센티브를 두 배로 인상하고 금연구역을 확대한다. 노원구는 2014년 전국 최초로 금연 성공 지원금을 지급하기 시작해, 지난해 말까지 12개월 금연 성공 구민 2,445명, 18개월 금연 성공 구민 2 002명, 24개월 금연 성공 구민 1 592명에게 현금 등 6억 상당의 인센티브를 제공했다. 또한 최대 2년이었던 금연 성공 지원 기간을 최대 3년으로 연장하고 금연 성공 지원금도 30만원에서 60만원으로 인상했다. 금연클리닉 등록을 위해 설문지를 작성하는 어르신 (출처:노원구청) 흡연자가 금연클리닉에 등록한 후 금연에 성공하면 총 60만원에 달하는 금연자 성공 지원금을 받을 수 있다. 단계별로 12개월 금연 성공 시 10만원, 24개월 금연 성공 시 20만원, 36개월 금연 성공 시 30만원 등 총 60만원 현금을 인텐시브로 지급한다. 또한 노원구는 간호사 등 금연상담사 5명을 채용해 보건소 2층에 금연클리닉을 운영하고 있는데, 흡연자가 금연클리닉에 등록하면 금연상담 및 니코틴 의존도 검사, 일산화탄소 측정, 금연보조제 제공, 행동요법 지도 등의 금연에 관한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다. 금연을 하고 싶어도 자기 의지대로 쉽게 끊지 못하는 것이 흡연자의 답답한 마음일 것이다. 직장인들을 위해 매주 수요일 야간과 매월 넷째주 토요일 오전에도  금연클리닉을 운영하고 있다. 인근 월계보건지소(매주 월, 목) 및 공릉보건지소(매주 화) 금연클리닉을 운영해 권역별로 구민들이 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신분증을 지참하고 금연클리닉을 방문하면 서비스 이용이 가능하다. 클리닉에서 상담을 받고 있는 청년 (출처:노원구청)  노원구는 2014년 서울시 ‘노원구 금연환경조성 특별회계 설치조례’를 제정하고 금연구역에서의 흡연자 과태료 부과 재원을 금연에 성공한 구민에게 돌려주는 ‘Positive 인센티브 금연 정책’을 시행했다. 그 결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