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가 노숙인 겨울철 특별보호대책을 추진한다ⓒ뉴시스

연구소리포트 #1-겨울이 힘든 사람들을 위한 특별대책

서울시가 노숙인 겨울철 특별보호대책을 추진한다 서울시민의 더 나은 내일을 만들어 가는 ‘내일연구소 서울’. 지금 이 순간에도 서울시는 좋은 정책 개발에 여념이 없습니다. 이에 ‘내 손안에 서울’에서는 서울시가 시민들을 위해 펼치고 있는 다양한 정책들에 대해 보다 자세히 알아보는 '내일연구소 리포트' 연재기사를 다루고자 합니다. 오늘은 그 첫 번째로 겨울철 한파 피해로부터 노숙인을 안전하게 보호하고 건강한 겨울을 날 수 있도록 지원하는 '노숙인 겨울철 특별보호대책'을 전해드립니다. 내일을 내 일처럼 연구하는, 내일연구소 서울 (1) 한파로부터 노숙인을 보호하라! 올해 겨울철은 평년(0.6℃)과 기온은 비슷하거나 높겠으나, 대륙고기압과 이동성 고기압의 영향으로 기온 변화가 크고 간혹 큰 폭으로 기온이 떨어질 때가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이에 서울시는 겨울철 한파로부터 노숙인을 보호하기 위한 특별보호대책을 수립해 11월부터 내년 3월중순까지 ▲24시간 위기대응콜센터 ▲응급잠자리 ▲거리상담반 운영 ▲구호물품 지원 등의 내용으로 추진한다. ① 위기노숙인 신고는 1600-9582(구호빨리) 서울시는 노숙인 위기대응콜 1600-9582(구호빨리) 서비스를 강화한다. 겨울철 대책기간 동안 비상체제로 전환하여 24시간 운영되고 있으며, 도움이 필요한 노숙인이나 위기 노숙인을 발견한 시민이라면 누구나 신고할 수 있다. 노숙인 위급상황 신고·접수시 거리상담반을 운영하는 6개 기관에서 출동 대처하고 있으며, 노숙인 순찰 및 상담활동에는 경찰, 지역 소방서, 국·공립병원, 도시철도공사, 서울메트로 등 유관기관의 도움을 받아 운영된다. ② 하루 최대 1,336명까지 보호하는 ‘응급잠자리’ 운영 또한 대피소 등 응급구호시설을 ‘겨울철 응급잠자리’로 운영한다. 특별보호대책 기간동안 11개 시설에서 981명을 보호할 수 있으며, 기온에 따라 추가적으로 응급잠자리를 245개 더 개방해 최대 1일 최대 1,336명을 보호할 수 있다. 1인이 사용하는 응급쪽방도 11...
201112130640207_mainimg

현장에서 생각하는 노숙인 대책은?

노숙인에 대한 편견과 인식부터 바꿔야 서울시는 지난 13일(화) 17시 서울시청 별관 1동 13층 간담회장에서 우리사회 최저빈곤계층으로 꼽히는 노숙인에 대한 대책을 논의하는 ‘서울시 노숙인 지원정책 관련 청책워크숍’을 가졌다. 이번 청책워크숍에는 서울시 관계자들을 비롯해 서울복지시민연대, 공대위(서울역 노숙인 강제퇴거 공동대책 위원회) 등 시민단체 관계자 30여명이 참석했으며 남기철 서울복지시민연대 대표의 사회로 진행되었으며, ▴이동현 홈리스행동 집행위원장 ▴서정화 서울노숙인복지시설협회장 ▴정록 인권운동사랑방 등 3명의 시민단체 관계자가 노숙인 관련 의제를 발표하며 현장의 실질적 어려움과 정책 방향을 제시했다. 사회를 맡은 남기철 대표는 "보건복지부가 주관했던 노숙인 거리실태조사 결과 전국에 2,700명, 그 중에서 서울시에만 1,600명이 살고 있다"며, 이는 기존에 알려졌던 숫자보다 훨씬 많은 숫자로 서울시라는 가장 큰 지자체가 노숙인 문제에 관심을 갖고 근본적 해결에 앞장서길 부탁했다. 노숙인들의 인권문제와 연관하여 발제한 정록 상임활동가는 "우리가 갖고 있는 노숙인에 대한 인식, 즉, 게으르고 사회적응에 실패한 사람이자, 더럽고 불결한 혐오감 유발자라고 생각하는 사회적 편견과 낙인이 노숙인의 인권을 더욱 무너뜨리고 있는 현실"이라고 꼬집으며, "실제 이 시대 노숙인이 많아진 이유는 60년대부터 시작된 서울시의 주택정책과 80년대 재개발의 피해이며, 그들에게 적절한 주거가 보장되어야 한다"고 덧붙였다. 또한, "범죄자로 노숙인을 생각하는 시선들이 많으나, 실제 가장 범죄에 노출된 이들이 노숙인"이라며, "가장 극빈에 처한 노숙인들의 문제를 이 시대를 함께 살고 있는 우리 모두의 문제로 생각하고 공공정책을 만드는 서울시와 정부가 사회적으로 배제된 이들을 위해 힘써야 한다"고 주장했다. 서울역 야간 노숙 금지에 대한 의견을 발제한 이동현 위원장은 "단순히 야간 노숙 금지가 아니라, 24시간 내내 노숙인에 대한 선별적 골라내기 작업이 현장에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