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가온 온맵시 나눔바자회에서 판매되고 있는 롱패딩

훈기 가득 덕수궁길…다가온 온맵시 나눔바자회 현장

덕수궁길 다가온 온맵시 나눔바자회 현장 Ⓒ김은주 언제가도 기분 좋은 덕수궁 돌담길엔 노란 은행잎이 쌓여가고 있었다. 갑자기 추워진 날씨에 옷깃을 여미며 아직 준비하지 못한  겨울 필수품들을 머릿속에 떠올려 본다. 목도리, 장갑, 내복, 얇은 조끼 등 추운 겨울을 덜 춥게 만들어주는 겨울 방한 용품들은 필수 아이템이다. 덕수궁 돌담길 초입에서 반가운 배너광고가 눈에 들어왔다. ‘다가온 온맵시 나눔바자회’가 열리고 있는 돌담길 아래, 지나가던 시민들이 하얀 부스마다 삼삼오오 모여 열심히 무언가를 고르는 모습이 보였다. 다가온서울 캠페인 홍보부스 Ⓒ김은주 지난 21일부터 23일까지 덕수궁길에서 열리는 ‘다가온 온맵시 나눔바자회’는 온맵시 캠페인과 함께 개최되는 바자회다. 온맵시 캠페인은 2015년부터 서울시와 녹색서울시민위원회가 공동주최하고 있는 캠페인이다. 이름에서 느껴지듯이 온맵시로 건강을 지키고 난방비도 아껴 온실가스를 줄이자는 좋은 취지의 것이었다.  온맵시라는 말이 생소한 이들도 있을 것이다. 추운 겨울 따뜻하게 보내려는 의미의 온(溫)과 보기 좋은 모양새를 뜻하는 맵시가 만나 온맵시라는 복합어가 만들어졌다. 편안하면서도 따뜻하게 건강과 패션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잡을 수 있다는 의미다. 이러한 간단한 습관으로 기후변화에 잘 대응하도록 하는 서울시의 대표적인 겨울철 에너지절약 캠페인이다. 11월 21일부터 23일까지 다가온 온맵시 나눔바자회가 진행된다 Ⓒ김은주 온맵시라는 말의 뜻을 살피고 바자회를 둘러보니 과연 그에 어울리는 상품군이 판매되고 있었다. 겨울철 보온을 위해 꼭 입어야 할 내복을 판매하는 부스에서는 반갑게도 1+1으로 값싸게 상품을 선보였고, 보온과 실용성, 심미성까지 고려한 예쁜 조끼와 카디건도 마음에 들었다.  여기에서 끝내면 서운하다. 겨울 멋쟁이가 되려면 스카프나 목도리, 장갑과 같은 소품을 적절하게 이용해야 한다. 특히 겨울철 옷들의 색들이 대부분 어두운 무채색 계열이 많아 산뜻한 색감의 목도리나 스카프는 단번에 멋쟁...
‘시원차림 맵시 뽐내기’행사가 6월 26일 12시 청계광장에서 열린다.

시원차림 뽐내고 선선(善善)한 바자회 참여하세요

‘시원차림 맵시 뽐내기’행사가 6월 26일 12시 청계광장에서 열린다. 벌써부터 무더위가 기승을 부리고 있다. 서울시는 ‘시원차림 캠페인’의 일환으로 6월 26일 청계광장에서 ‘시원차림 맵시 뽐내기’ 행사를 개최한다. ‘시원차림 캠페인’은 가벼운 옷차림으로 무더위를 건강하게 이겨내고 에너지도 절약하기 위해 시작됐다. 이번 ‘시원차림 패션쇼’는 방송인 박미루의 진행으로 낮 12시부터 약 1시간 동안 진행된다. 이에 앞서 오전 11시부터는 비보이 공연, 시민참여 퀴즈, SNS 홍보존 등 시원차림을 주제로 한 다양한 프로그램도 진행된다. ‘시원차림 맵시 뽐내기’ 런웨이에 오르는 모델들은 직장인, 패션학과 학생, 시니어 모델 등으로 구성된 시민모델들로, 노타이와 반바지, 밑단이 넓은 바지, 허리에 여유가 있는 원피스 같이 시원한 옷차림 일명 ‘시원차림’을 선보인다. 서울시는 행사에 참여를 원하는 20여 명의 시민모델을 모집했으며, 참여자들 중 전문가 평가를 통해 ‘맵시 상’, ‘선선한 상’, ‘뽐내기 상’ 을 수여할 예정이다. 또한 서울시는 녹색서울시민위원회, 서울에너지복지시민기금과 함께 ‘선선(善善)한 나눔바자회’를 6월 26일~27일 이틀 간 청계광장에서 진행한다. 프로스펙스, 휠라, 디스커버리 등 10개 업체가 바자회에 참여하여 여름 의류와 잡화 등을 최대 80% 할인된 가격으로 판매하고, 수익금의 일부는 서울에너지복지시민기금을 통해 에너지빈곤층에게 전달한다. 서울에너지복지시민기금은 시민이 에너지 생산·절약을 통해 얻은 이익, 에코마일리지 포인트 등을 후원금으로 기부해 조성된 시민 주도 민간기금이다. ■ 시원차림 맵시 뽐내기 및 선선(善善)한 나눔바자회 ○ 일 시 : 2019.6.26(수)~6.27(목) 11:00~19:00 ○ 장 소 : 청계광장 ○ 주요내용 -선선(善善)한 나눔바자회 운영(6.26~6.27 11:00~19:00) -기부 전달식(6.26 11:30~...
서울시는 에너지 소비를 줄이면서 따뜻한 겨울을 보낼 수 있는 ‘온맵시 캠페인’을 진행 중이다. 실제 내복 착용만으로 체감온도가 2.4℃ 올라가는 효과가 있다.

겨울 멋쟁이 필수품 ‘덕수궁길 나눔바자회’서 득템해요

서울시는 에너지 소비를 줄이면서 따뜻한 겨울을 보낼 수 있는 ‘온맵시 캠페인’을 진행 중이다. 실제 내복 착용만으로 체감온도가 2.4℃ 올라가는 효과가 있다. 한동안 한겨울에 미니스커트나 살을 드러내는 패션이 인기를 끌었습니다. 그럴 때마다 어르신들은 ‘멋내다 얼어죽겠다’며 혀를 끌끌 차곤 했는데요. 이제 멋내기도 건강을 생각할 때입니다. 서울시가 따뜻한 멋내기로 겨울철 추위를 건강하게 이겨내고 에너지도 절약하자는 ‘온(溫)맵시 캠페인’을 진행합니다. 캠페인 일환으로 11월 23~24일 덕수궁길 일대에서 ‘나눔바자회’를 개최하는데요. 이번 기회에 진정한 겨울 패셔니스타로 거듭나세요. 11월 23~24일 이틀간 덕수궁길 일대에서 ‘나눔바자회’가 열린다. 이 행사는 겨울 추위를 건강하게 이겨내고 에너지도 절약하자는 ‘온(溫)맵시 캠페인’의 일환으로 마련됐다. ‘온(溫)맵시’는 추운 겨울을 따뜻하게 보내자는 의미의 ‘온(溫)’과 아름답고 보기 좋은 모양새를 뜻하는 순우리말 ‘맵시’의 복합어로 편안하면서도 따뜻해 건강과 패션을 모두 고려한 옷차림이다. 간단한 습관 변화로 기후변화에 슬기롭게 대응하는 대표적인 겨울 캠페인이다. 나눔바자회 룰렛이벤트 실제 내복 착용만으로 체감온도가 2.4℃ 올라가는 효과가 있을 뿐만 아니라 난방온도를 낮추고, 온실가스도 절감할 수 있다. ‘다가온(多家溫) 온(溫)맵시 나눔바자회’는 환경 거버넌스 기구인 녹색서울시민위원회, 서울에너지복지시민기금과 함께한다. ■ 다가온 온맵시 나눔바자회○일시 : 2018.11.23. 11:00~14:00, 11.24 10:00~17:00 ○장소 : 덕수궁길 일대 (1,2호선 시청역 1번 출구, 도보 5분) ○판매품목 : 내복, 방한용품, 겨울용 잡화 등 ○문의 : 서울시 환경정책과 02-2133-3529 ‘다가온(多家溫) 서울’은 ‘더 많은 가정에 따뜻한 온기를’이라는 뜻으로 서울에너지복지시민기금의 대표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