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산성곽길 끝에서 만난 성곽마루 정자ⓒ김윤경

아는 사람만 아는 숨은 명소 ‘다산마을’

다산성곽길에서 만난 성곽마루 정자 장충체육관을 지나 올라가면 마을과 가까이 있는 다산성곽길이 나온다. 성곽을 따라 조금 걷다 보면 왼쪽으로 ‘다산마을’이 한눈에 들어온다. 이 다산성곽길 끝에는 ‘성곽마루’라는 정자가 있다. 아는 사람은 즐겨 찾는다는 숨은 명소다. 확 트인 정자에 앉으니 앞에는 웅장한 모습을 자아내는 남산이, 뒤로는 옹기종기 모여 있는 다산마을이 보인다. 이 한 곳에 자연과 마을, 우리가 사는 서울이 다 담겨 있다. 이곳을 자주 찾는다는 다산마을활동가 김은영 씨는 “소나무가 무척 많죠? 예전 이곳은 아카시아와 산수유 꽃이 뒤덮인 향기로운 곳이었다고 해요. 이곳에서 서울을 둘러보면 머릿속이 맑아지거든요”라고 전한다. 정자에서 불어오는 봄바람을 맞으며 산을 내려다보니 마치 여행을 온 것 같다. 중구 신당동에 위치한 다산성곽길, 유독 소나무가 많다. 성곽길을 걷다 보면 꼭 마을 주민과 만나게 된다. 아니나 다를까 김은영 씨와 걷는 동안 여러 주민들이 반갑게 인사했다. 성곽길에는 작은 아치문처럼 만들어져 일명 ‘토끼굴’이라 불리는 곳이 있는데, 마을 주민들은 종종 이곳에서 친목을 다진다. 여름에도 에어컨이 필요 없을 만큼 시원해 과일을 나누며 사람 사는 이야기를 하다 보면 더위도 잊는단다. 성곽길을 걷다보면 다양한 마을주민들을 만날 수 있다. 이 동네에서만 40년이 넘게 살았다는 신복단 씨는 마을이 무척 마음에 든단다. “시내 한복판에 이런 곳이 어디 있어? 여기저기 가기도 편하지. 성곽길로 남산을 다니다 보니 이제 우리집 양반은 시도 써. 이 동네에서만 40년 넘게 살았어. 큰 애가 아주 어릴 때 왔는데 50살이 넘었거든.” 이곳에서 즐길 수 있는 건 성곽길만이 아니다. 예술놀이터 ‘꼬레아트’ 및 문화창작소 1, 2, 3, 4호, 그리고 아기자기한 갤러리들이 모여 있다. 이곳에 입주되어 있는 도예공방, 갤러리에서는 전시와 함께 주민을 위한 체험 행사도 열고 있다. 성곽길에 자리한 ‘꼬레아트’에서는 외국인을 위한 한국문화예술체험이 준...
꼬레아트

끼 많은 아이, 이곳서 직업체험 해요

남산과 성곽이 보이는 한양도성의 한 구간인 중구 성곽 문화예술거리에 있는 문화예술놀이터 꼬레아트. 뮤지컬 배우, 제작부, 기획사와 연계하여 전문가들이 일반인을 대상으로 진행하는 문화예술교육센터로 외국인 관광객을 위한 한국문화체험, 유치원생부터 초·중·고 학생을 위한 직업진로체험, 일반인을 위한 전문교육 등을 진행한다. 놀토서울 공식사이트 유스내비의 학부모 리포터들과 함께 자녀들을 데리고 체험에 참여해보았다. 중구 성곽 문화예술거리에 있는 문화예술놀이터, 꼬레아트(COREART) 남산 아래 국립극장에서 모여 짧게나마 서울성곽을 걸으며 꼬레아트로 향했다. 따뜻한 봄 햇살 아래 꽃들이 만발하고 초록 잎이 무성한 나무 사이를 걸으니 기분이 상쾌했다. 짧은 산책길이지만 성곽에 대한 알찬 설명도 들을 수 있었다. 조선을 세운 태조 때 쌓기 시작하여 세종 때는 다듬어진 돌로, 기술이 발달했던 숙종 때는 현재와 비슷한 반듯한 돌로 축성하였다고 한다. 돌의 모양만 보아도 언제 축성되었는지 알 수 있다는 점이 신기했다. 성곽 길을 따라 걷다 보니 외관에서부터 한국적인 분위기가 물씬 풍기는 기와지붕의 벽돌집이 보인다. 그곳이 바로 성곽 문화예술놀이터 꼬레아트이다. 안으로 들어서면 널찍한 연습실이 눈에 들어온다. 신발을 벗고 연습실에서 본격적인 직업진로체험에 들어갔다. 이날, 아이들이 체험한 직업은 타악 퍼포먼서 되어보기! 타악퍼포먼스 동영상 관람 후, 북만들기 체험도 할 수 있다 가장 먼저 타악 퍼포먼스 공연을 동영상으로 본 후 한국 전통 북 만들기를 해보았다. 원통, 테이프, 고리 등의 재료로 직접 북을 제작하고 색지로 자신만의 개성을 살릴 수도 있다. 직접 손으로 한국 전통 북을 제작하면서 악기의 원리와 구조를 배우고 한국의 리듬을 익혀보았다. '덩', '딱', '쿵' 장구의 장단을 생각하면서 양손을 함께, 오른손, 왼손으로 각각 북을 두드렸다. 이번 강사는 '판타스틱'이라는 퓨전국악 뮤지컬의 배우였다. 배운 것을 토대로 타악 퍼포먼스 합동 공연의 시간을 가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