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는 25%이상 소득이 감소한 저소득 가구에 긴급생계지원을 실시한다

‘긴급생계지원’ 최대 100만원…19일부터 현장접수

서울시가 25%이상 소득이 감소한 저소득 가구에 긴급생계지원을 실시한다 서울시가 코로나19로 소득이 감소한 위기가구를 지원하기 위해 ‘위기가구 긴급생계지원’ 현장신청을 19일부터 시작한다. 이는 보건복지부에서 실시하는 사업으로 지난 12일부터 복지로를 통해 온라인 접수가 이뤄지고 있으며, 온라인 접수가 어려운 시민을 위해 19일부터 현장접수가 진행된다. 지원대상은 코로나19로 인한 실직,휴·폐업 등으로 소득이 25% 이상 감소해 생계가 곤란해진 가구다. 사업소득(매출)이 25% 이상 감소한 자영업자와 근로소득이 25% 이상 줄어든 경우, 지난 2월 이후 실직으로 구직급여를 받다가 수급이 종료된 가구 등을 대상으로 한다. 소득 감소 여부는 올해 7~9월 소득(월 또는 평균소득)이 과거 비교 대상 기간 동안 신고한 근로·사업소득 대비 25% 이상 감소했는지 여부로 판단한다. 비교 대상 기간 소득은 ①지난해 월 평균 소득, ②지난해 7~9월 한 달 간 평균소득, ③올해 상반기(1~6월) 월 소득 및 평균소득 세 가지를 기준으로 하며, 이 중 유리한 기준을 선택할 수 있다. 지급 기준은 중위소득 75% 이하, 재산 6억 원 이하이며 기초생활보장 생계급여, 긴급복지(생계지원) 지원을 받았을 경우 중복지원이 불가능하다. (긴급고용안정지원금, 소상공인새희망자금, 폐업점포재도전장려금, 근로자고용유지지원금, 구직급여를 받았거나 청년특별취업지원 프로그램 참여자 중복지원 불가) ■ 가구 당 중위소득 75% 기준 (단위 : 원) 1인 가구 2인 가구 3인 가구 4인 가구 1,318,000 2,244,000 2,903,000 3,562,000 5인 가구 6인 가구 7인 가구   4,221,000 4,880,000 5,542,000   ※ 8인 이상 가구의 중위소득 : 1인 증가 시마다 883,347원 증액 위기가구 긴급생계비는 올해 9월 9일 주민등록 상 가...
thumb_597x377

12일부터 ‘긴급생계비’ 신청…지원대상과 방법은?

서울시는 25%이상 소득이 감소한 저소득 가구에 긴급생계지원을 실시한다 코로나19로 소득이 감소한 저소득 위기 가구를 돕기 위해 위기 가구 긴급생계지원비를 지원한다. 온라인 접수는 10월 12일부터, 현장접수는 10월 19일부터 진행된다. 지원대상은 코로나19로 인한 실직‧휴폐업 등으로 소득이 25% 이상 감소하여 생계가 곤란한, 기존 복지제도나 타 코로나19 피해지원을 받지 못한 코로나19 피해 가구(기준중위소득 75% 이하)이다. ■ 지원 기준(세전 기준) · 소득 기준 : 기준 중위소득 75% 이하 (단위 : 원/월) 가구원 수 1인 2인 3인 기준 중위소득 75% 1,318,000 2,244,000 2,903,000 가구원 수 4인 5인 6인 기준 중위소득 75% 3,562,000 4,221,000 4,880,000 소득은 본인 제출자료와 근로소득, 사업소득에 대한 공적 자료(행복e음)를 기준으로 확인하며, 재산은 별도 제출 자료 없이 공적 자료(행복e음)를 통해 토지, 건축물, 주택 등 일반재산과 임대소득, 이자소득 등 기타 재산, 자동차 등을 확인한다. 더불어, 소득감소 여부는 최근(2020년 7월~9월) 소득(월 또는 평균소득)이 과거 비교 대상 기간 신고한 근로·사업소득 대비 25% 이상 감소 여부로 판단한다. 위기가구 긴급생계비는 가구(2020년 9월 9일 기준 주민등록상 가구원) 단위로 신청·지급하며, 4인 이상 100만 원(1인 40만 원 /2인 60만 원/ 3인 80만 원)을 1회 지급(계좌입금) 한다. 신청은 비대면 온라인 또는 주민센터 방문을 통해 가능하고, 접속 장애 방지와 사회적 거리 두기 차원에서 신청자가 몰리지 않도록 ‘신청 요일제’를 운영하여 신청을 분산시킬 예정이다. 출생년도 끝자리별로 조회·신청 가능한 요일은 ▲월요일 1,6 ▲화요일 2,7 ▲수요일 3,8 ▲목요일 4.9 ▲금요일 5,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