잊지말자, 그날의 역사…광복 의미 되새기는 행사들

잊지말자, 그날의 역사…광복 의미 되새기는 행사들

서대문형무소를 관람하는 시민들 광복절, 어떻게 보낼 계획인가요? 휴가기간과 겹쳐서 교외로, 해외로 놀러가는 이들이 많은데요. 그래도 일 년에 하루 있는 광복절, 그 의미를 되새기면서 보내는 건 어떨까요. 올해는 우리 민족이 일제 강점으로부터 해방된 지 72주년 되는 해로 광복절 기념타종을 비롯해 서대문독립민주축제, 무궁화축제, 광화문광장 음악회 등이 진행됩니다. 휴가철이라 들뜬 분위기지만 이날만큼은 차분하고 의미있는 하루가 되길 바랄게요. ※ 파란색 글자를 클릭하시면 관련 정보를 자세히 볼 수 있습니다 ‘군함도’ 강제동원 생환자와 함께...보신각 광복절 기념 타종 광복 72주년을 맞아 오는 8월 15일 정오 종로 보신각에서 광복절 기념 타종행사를 개최된다. 올해 타종행사에는 서울시장을 비롯해 타종인사로 선정된 독립유공자 후손 등 총 12명의 타종인사들이 참여하며, 4명씩 3개조로 나뉘어 각각 11번씩 모두 33번 종을 친다. 타종인사로 선정된 9명중엔 위안부 피해자 김복동 할머니, 일제 ‘군함도’ 강제동원 생환자 이인우, 도산 안창호 선생의 손자 로버트 안, 소설가 한수산 등이 포함됐다. 타종 전 11시 40분부터는 종로구립합창단의 ‘광복절 노래’, ‘선구자’ 등 합창공연이 펼쳐지고, 종로구청에서 보신각까지 '태극기 물결대행진'이 진행된다. 서대문형무소역사관에서 열리는 14~15일 서대문독립민주축제 서대문형무소역사관에서는 14일과 15일 `2017 서대문독립민주축제`가 열린다. 독립민주인사들 삶의 발자취를 남기는 행사인 '풋프린팅'은 광복절 전야인 14일 오후 7시 30분부터 서대문형무소역사관 무대에서 진행된다. 또 국가보훈처 초청으로 내한하는 도산 안창호 선생 친손자 로버트 안 등 해외 거주 독립유공자 후손 40여 명도 14일 오후 서대문형무소역사관을 찾아 전시관을 관람하고 개막 행사에 참석한다. 광복절인 15일 오후 7시 30분에는 주 무대에서 역사학자 주진오 교수와 시인 김응교 교수가 함께 구성한 역...
71년전 실제 탔던 비행기가 여의도공원에…

71년전 실제 탔던 비행기가 여의도공원에…

C-47 비행기 전시관지난해 대대적으로 펼쳐졌던 광복 70주년 행사에 비해 올해 광복절은 다소 한산한 편이다. 다음 주 월요일 제71주년 광복절을 맞이하여 무더위 속 여름방학을 맞은 아이와 함께 여의도를 찾아보았다. 먼저 여의도광장에는 작년에 8월 18일, 서울시가 조성한 대한민국 임시정부 기념공간 ‘C-47 비행기 전시관’을 만날 수 있다.‘C-47 비행기 전시관’은 1945년 11월 23일 백범 김구선생을 비롯한 임시정부요원들과 이범석, 장준하 등 대한민국임시정부 광복군 정진대 요원들이 환국을 위해 71년 전 실제 탔던 비행기를 옛 여의도공항(경성공항)이었던 이곳 여의도광장에 그대로 옮겨왔다. 전시관 바로 옆에는 2009년 제막된 공군창군 기념탑이 서 있다. 공군기념탑서울시는 올해부터 해설자와 함께 매주 화요일부터 일요일, 아침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상시 개방(매주 월요일은 휴관, 7~8월에는 오후 9시까지 하절기 특별관람이 진행되고 있다.)하고 있으며 ‘C-47 비행기와 함께는 날’인 매주 토요일에는 다채로운 교육문화 프로그램들이 진행되고 있다.지난 5월 28일 우당 이회영선생의 후손인 이종걸 국회의원과 광복군 백정기 선생의 후손 백재승씨와 함께 하는 ‘이회영과 백정기 이야기’를 시작으로 임시정부 후손들과 함께하는 ‘비행기 토크’가 진행되고 있고 이달 8월 18일 오후 7시 30분부터 9시까지는 크라잉넛의 C-47 콘서트와 (일제)항복주 이벤트가 8월 비행기콘서트가 진행된다고 하니 여의도 일대에 락 스피릿이 충만할 것 같다. 독도조형물한편, 국회도서관 1층에 위치한 ‘홍진 임시의정원 의장 기념전시실’을 찾았다. 임시의정원은 1919년 4월 11일 이동녕선생을 의장으로 중국 상하이에서 개원하였는데, 김구선생이 주석이었던 대한민국임시정부가 행정기관이라면한 임시의정원은 대한민국임시정부의 입법기관으로 1919년 4월 11일 제1회 회의를 통해 ‘대한민국’이라는 지금의 국호가 결정되었다고 한다. 본 전시실은 1921년 제3대 의장에 선출된 이례 1939년과 1...
[영상] 당신이 생각하는 광복은?

[영상] 당신이 생각하는 광복은?

서울시에서는 광복 70주년을 맞아 시민이 직접 참여하고 소통할 수 있는 ‘당신의 광복을 부탁해~ UCC 공모전’을 개최합니다. 당신이 생각하는 광복은 무엇인가요? ‘광복’에 대한 멋진 생각과 아이디어를 마음껏 표현해주세요! ■ 당신의 광복을 부탁해~ UCC 공모전  - 참가자격 : 누구나  - 공모주제 :   1. 나의 광복은 00 이다를 주제로 자유롭게 표현   2. 광복, 70, 태극기 3가지 키워들 활용하여 표현  - 공모기간 : 2015.7.20(월)~8.9(일)  - 접수신청 : 당신의 광복을 부탁해 UCC 공모전(☞바로가기) ...
‘일제 잔재’ 국세청 별관 87년만에 철거

‘일제 잔재’ 국세청 별관 87년만에 철거

작년 한 해 동안 에서 발행한 콘텐츠 중 가장 주목을 받지 못한(조회수 기준) 콘텐츠가 무엇이었을까요? 바로 '광복절' 관련 콘텐츠였습니다. 물론 콘텐츠가 화제가 되는 데에는 여러 요인이 있을 테지만, '광복절'이란 키워드가 우리에게 작은 울림조차 되지 못한 게 아닌가 싶습니다. 이제 광복절, 그 날을 체험한 세대는 국민 10명 중 한 명에도 못 미치는 8.7%에 불과하며 나머지 91.3%는 광복(1945년) 이후 태어난 세대입니다. 어찌 보면 공감할 수 없는 것이 당연한 일이겠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우리가 잊지 말아야하는 '사실'이 있습니다. 오는 8월 15일은 우리 민족이 일제 강점으로부터 해방된 지 70주년이 되는 역사적인 날이라는 것이죠. 광복의 기쁨을 나누는 첫 울림! 오늘 에서 만나보세요. ※ 파란색 글자를 클릭하시면 관련 정보를 자세히 볼 수 있습니다 ■ 모든 세대 함께하는 서울시 광복70주년 기념사업  - 광복절 D-100일 맞아 '나의 광복' 주제 발표  - 8월까지 기념공간조성, 시민참여 행사, 공연, 학술대회 등 총 25개 사업 추진  - "모든 세대가 함께 기뻐하는 기회 마련, 통일 한국 완전한 광복 성취" 서울시가 젊은 세대와 기성세대가 광복을 함께 기뻐하는 다양한 기회를 마련하고, 통일 한국으로의 완전한 광복을 성취하기 위한 시 차원의 광복 70주년 기념사업을 추진합니다. 서울시가 제70주년 광복절을 100일 앞둔 6일, '나의 광복'을 슬로건으로 하는 25개 사업의 을 발표했습니다. 6일 오전 서울시청에서 열린 광복 70주년 기념사업 계획 설명회에서 서해성 예술감독이 주요 행사를 발표하고 있다 시는 이와 관련해 중앙정부에서 추진 중인 주요 행사와 겹치지 않도록 지속 협의하고 있으며, 정부의 요청이 있을 경우 적극 협력해 서울시민은 물론 전 국민이 함께 기념하고 축하할 수 있는 분위기를 만들 수 있도록 노력할 계획입니다. 광복 70주년 대표 이미지, 조광 서울시사편찬위원회 위원장(고려대 명예교수)과 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