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항버스를 기다리는 사람들

22일부터 ‘공항버스’ 카드요금 1,000원 내린다

공항버스를 기다리는 사람들 5월 22일부터 서울시 공항버스 23개 노선의 교통카드 요금이 1,000원 인하된다. 교통카드 할인을 받을 수 받을 수 있는 공항버스는 공항버스 업체 4개(공항리무진, 서울공항리무진, 한국도심공항, KAL리무진) 가운데 KAL리무진을 제외한 3개사다. KAL리무진은 교통카드 요금은 동결하되 앞으로 운송원가를 안정화할 대책을 마련키로 했다. 서울시는 작년 9월부터 공항버스 요금인하를 지속적으로 협의·진행했으며, 회계분석용역, 2018~2019년 초 운행·경영실적 검토, 시민 만족도 조사 결과 등 종합적 반영하여 공항버스 요금인하 요율을 결정했다. 공항버스 교통카드요금은 1만 4,000원, 1만 5,000원이었으나 22일부터는 교통카드로 태그시 1,000원씩 할인된다. 현금으로 낼 경우에는 기존 요금인 1만 5,000원, 1만 6,000원을 그대로 낸다. ■ 공항버스 요금변동 사항 ※2019.5.22.시행 운수업체 노선번호 기.종점 요금조정 내역 변경 전 변경 후 공항리무진 (8개노선) 6001 인천공항·동대문 교통카드 14,000 (현금 15,000) 교통카드 13,000 (현금 15,000) 6005 인천공항·인사동 6010 인천공항·왕십리 6015 인천공항·명동역 6017 인천공항·서울호암교수회관 6018 인천공항·신도림디큐브시티 6019 인천공항·내방역 6030 인천공항·캐피탈호텔 서울공항 리무진 (11개노선) 6006 몽촌토성역·인천공항 6009 ...
thumb

20일부터 공항 리무진 버스 1,000원 인하

새해가 밝았습니다. 2017년이 되면서 교통시책에도 크고 작은 변화가 일고 있습니다. 이에 내 손안에 서울에서는 시민들이 알아두면 유용한 '2017년부터 달라지는 교통정보'를 알려드립니다. 특히 공항버스 요금 인하 소식은 여행을 가고자 하는 분들에게 반가운 소식이 될 것 같네요. 자세한 설명 이어집니다. ※ 파란색 글자를 클릭하시면 관련 정보를 자세히 볼 수 있습니다 20일부터 공항 버스노선 요금 인하...가족할인제도 확대 올해 1월 20일부터 인천공항방면 공항리무진버스의 요금을 1,000원씩 인하한다. 또 가족할인제도도 인천공항 방면 공항버스 전체 노선으로 확대 시행한다. 서울시는 인천공항 이용객 증가와 지속적인 유가 하락 등으로 2014년부터 운송수익이 크게 증가하고 있는 점을 반영, 2001년 인천공항 개항 이후 최초로 공항버스회사와의 협의를 거쳐 요금을 인하하기로 했다. 요금인하 대상은 인천공항 방면 고급형리무진공항버스 중 ‘KAL리무진’에서 운영하는 5개 노선을 제외한 17개 노선으로 교통카드 및 매표이용객의 요금이 1,000원씩 인하된다. KAL리무진의 경우 최근까지 운송수지가 적자여서 요금조정 대상에서 제외됐다. 현재 인천공항 방면 고급형 리무진버스의 이용요금은 현금, 교통카드 구분 없이 노선에 따라 1만 5,000원~1만 6,000원을 받고 있다.  또한 승용차 이용수요를 줄이고 공항버스 이용자를 늘리기 위해 ‘미성년자 동반 직계 3인 이상 가족 이용 시 1인은 무료로 이용’하는 가족 할인제도도 확대 시행한다. 가족할인 미적용(변경전) 가족할인 적용(변경후) ○ 이용인원 : 어른 2명, 청소년 1명 ○ 요금 : 14,000원/명 ○ 이용요금 : 14,000원×3명=42,000원 ○ 이용인원 : 어른 2명, 청소년 1명 ○ 요금 : 14,000원/명 ○ 이용요금 : 14,000원×2명=28,000원 ○ 할인금액 : 14,000원(미성년자 동반 직계 3인 이상 가족 1인 무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