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가 올해 7~9급 지방공무원 총 3,452명을 신규 채용한다.

서울시 공무원 시험…타시도와 같은 날 실시

서울시가 올해 7~9급 지방공무원 총 3,452명을 신규 채용한다. 서울시가 올해 7~9급 지방공무원 총 3,452명을 신규 채용한다. 작년 2,346명보다 1,106명 증가한 규모다. 올해 신규 공무원 채용은 ▴공개경쟁 2,881명 ▴경력경쟁 571명이다. 분야별로는 ▴행정직군 1,939명 ▴기술직군 1,502명 ▴연구직군 11명이다. 직급별로는 ▴7급 269명 ▴8급 209명 ▴9급 2,963명 ▴연구사 11명이다. 특히 올해부터는 타 시·도와 같은 날에 필기시험을 치르게 된다. 서울시는 그동안 다른 16개 시·도와 달리 채용 시 거주제한을 두지 않아 타 시·도 거주자는 시험을 한 번 더 치를 수 있었다. 이와 관련해 서울시는 서울지역 거주자에게 역차별이란 지적이 있어 올해부터 시험 일자를 통일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또한 타 기관과 중복합격으로 인한 시험 관리의 낭비, 수험생 선의의 피해를 방지하고자 한다고 덧붙였다. 서울시는 이같이 올해 7~9급 신규 공무원 채용 규모와 시험 일정을 확정하고 ‘제2·3회 공개경쟁 및 경력경쟁 임용시험’ 공고를 20일 서울시 홈페이지, 인재개발원 홈페이지, 서울시 인터넷원서접수센터에 게시했다. 9급(간호8급 포함) 응시자는 6월 15일, 7급(연구직‧고졸자 포함) 응시자는 10월 12일이다. ‘제2회 공개경쟁 및 경력경쟁 임용시험’은 오는 3월 12일부터 18일까지 서울시 인터넷원서접수센터를 통해 응시원서를 접수받는다. 필기시험은 6월 15일, 필기시험 합격자 발표는 7월 26일이다. 최종합격자는 9월 26일 발표된다. ■ 제2회 공개경쟁 및 경력경쟁 임용시험 일정 시험공고 원서접수 필기시험 필기합격자 발표 인성검사 면접시험 최종합격자 발표 2.20(수) 3.12.(화) ~3.18.(월) 6.15(토) 7.26(금) 8.3(토) 8.19(월) ...
시험장ⓒnews1

서울시 7∼9급 공무원 채용…내달 13일 원서접수

올해 국가공무원 9급 공채 경쟁률이 46.5:1을 기록한 가운데, 서울시도 15일 7~9급 신규 공무원 채용 계획을 발표했습니다. 이는 전년 대비 88명이 증가한 수치입니다. 직렬별 선발인원과 채용일정 등을 감안해 수험계획을 꼼꼼히 세워야겠는데요, 그동안 열심히 준비한 수험생들에게 올해 좋은 결과가 있길 이 응원하겠습니다!! ※ 파란색 글자를 클릭하시면 관련 정보를 자세히 볼 수 있습니다 서울시는 2월 15일 공고를 통해 7~9급 신규 공무원 1,891명을 채용한다고 밝혔다. 올해 신규 공무원 채용은 ▲공개경쟁 1,613명 ▲경력경쟁 278명이며, 분야별로는 ▲행정직군 1,249명 ▲기술직군 642명, 직급별로는 ▲7급 109명 ▲8급 34명 ▲9급 1,748명이다. 특히 올해부터는 공개경쟁과 경력경쟁 임용시험을 분리해 실시한다. 공개경쟁 임용시험(1,613명)은 3월에 응시원서를 접수하고 6월 24일에 필기시험을 진행한다. 경력경쟁 임용시험(278명)은 7월에 응시원서를 접수하고 9월 23일에 필기시험을 실시할 예정이며, 자세한 내용은 6월 초 서울시 인재개발원 홈페이지, 서울시 인터넷원서접수센터에 공고할 예정이다. 시는 공직 다양성을 강화하고 사회적 약자를 배려하는 인력 운영 문화를 확산하기 위해 장애인, 저소득층 등의 공직 임용 기회를 지속 확대한다. 장애인은 전체 채용인원의 10%인 184명, 저소득층은 9급 공채인원의 10%인 155명을 채용한다. 이는 법정의무 채용비율(장애인 3.2%, 저소득층 1%)보다 7%~9%p 높다. 또 고졸자는 채용 가능한 기술직 9급 공채 인원의 30% 수준인 101명을 채용한다. 아울러, 능력과 근무의욕은 있지만 가사·육아 등으로 경력이 단절된 여성과 종일 근무가 불가능한 사람들을 위해 2014년도부터 도입된 시간선택제 공무원은 110명 채용한다. 이번에 공고되는 공개경쟁 임용시험의 응시원서 접수는 3월 13일~17일 서울시 인터넷원서접수센터에서 할 수 있다. ■...
서울메트로ⓒ뉴시스

신규채용 줄줄이! 시 산하기관 3,198명

지난주에 보내드린 서울시 공무원 공개채용 기사에 많은 분들이 관심을 가져주셨는데요. 이번에는 서울시 산하 14개 투자·출연기관에서 올해 총 3,198명의 직원을 채용한다는 소식을 전해드립니다. 아울러 소방공무원의 신규채용도 곧 시작되는데요. 특히, 올해부터 소방공무원 응시 자격에서 가슴둘레가 키의 1/2을 넘어야 한다는 조항이 사라져 그동안 신체조건 미달로 응시할 수 없었던 수험생에게도 길이 열렸습니다. 자세한 내용을 지금 확인해보세요. ※ 파란색 글자를 클릭하시면 관련 정보를 자세히 볼 수 있습니다 '서울메트로' 등 서울시 투자·출연기관 신규 채용 서울시 산하 투자, 출자·출연기관은 올해 정규직 1,380명과 계약직 1,818명 총 3,198명을 채용합니다. 정규직 채용은 자회사 채용인원과 무기계약직을 포함해 서울메트로가 806명으로 가장 많고, 다음으로 서울도시철도공사가 352명입니다. 채용은 사무, 운전, 차량, 토목, 건축, 전자, 전기 등 다양한 전문분야에서 진행됩니다. SH 공사는 1년 미만 단기계약직으로 ‘희망돌보미 사업’ 분야에 장애인 및 저소득층 등 취업 취약계층을 우선하여 1,489명을 채용할 예정입니다. 사회공헌 측면에서 정규직 채용이 어려운 계층을 대상으로 2018년까지 지속적으로 채용하고자 합니다. 또한, 서울시 투자·출연기관에서는 채용 시 '고졸자 기능인재 10% 채용비율', '정원의 3% 이상 청년의무 고용비율'을 준수합니다. 3월 4일 서울도시철도공사의 응시원서 접수를 시작으로 총 14개 기관이 채용을 진행하며, 하반기에도 서울시설공단과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 등 일부 기관에서 채용을 진행할 계획입니다. 그밖에 기관별 채용계획은 각 기관 홈페이지를 통하여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아래 표에서 파란색으로 표시된 '기관명'을 누르면 해당 홈페이지로 연결됩니다. ■ 2016년 서울시 투자, 출자·출연기관 채용계획 ◯ 채용규모 : 3,198명 (정규직 : 1,315명, 무기계약직 : 65명,...
전단지ⓒ뉴시스

서울시, 올해 신규 공무원 2,447명 채용

서울시가 올해 7~9급 신규 공무원 2,447명을 공개 채용합니다. 이는 작년(2,123명)보다 324명 증가한 규모입니다. 올해 채용 규모 증가는 베이비붐 세대 공무원의 정년퇴직 증가, 사회적 약자를 위한 공직임용기회 확대 및 경력단절 여성 등을 위한 시간선택제 일자리 제공에 따른 것입니다. 올해 신규 공무원 채용 분야는 ▲행정직군 1,296명 ▲기술직군 1,151명이다. 직급별로는 ▲7급 141명 ▲8급 158명 ▲9급 2,148명입니다. 올해 달라지는 시험제도를 살펴보면, 고졸자 채용의 경우 기존에 '서울지역 내'로 응시자격 제한을 뒀던 것을 올해부터 '전국'에서 지원할 수 있도록 했으며, 타 시·도와 중복 합격을 방지하기 위해 16개 시·도와 같은 날 필기시험을 치르게 됩니다. 또한 시가 작년 12월 내부 직원의 전문성을 집중 개발하는 내용을 골자로 발표한 에 따라 올해 시험을 통해 임용되는 신규 공무원부터 '전문분야별 보직관리제'가 적용됩니다. '전문분야별 보직관리제'는 임용되자마자 ▲복지·여성 ▲경제·문화 ▲환경·공원 ▲교통·도시안전 등 원하는 특정 직무 분야에서 3년간 탐색의 기회를 거친 뒤 원하는 분야를 지정해 5급 승진 전까지 근무하며 전문성을 쌓을 수 있는 제도입니다. 또한 시는 공직 다양성을 강화하고 소수를 배려하는 인력 운영 문화를 확산하기 위해 장애인, 저소득층 등 사회적 약자의 공직 임용 기회를 지속 확대한다. 장애인은 전체 채용인원의 10%인 231명, 저소득층은 10%인 183명을 채용합니다. 이는 법정의무 채용비율(장애인 3%, 저소득층 1%)보다 7%~9% 높은 것입니다. 고졸자는 채용 가능한 기술직 9급 공채 인원의 30%인 163명을 채용합니다. 아울러, 경력이 단절된 여성과 종일 근무가 불가능한 사람들을 위한 시간선택제 공무원은 전체 채용인원의 6%인 276명을 채용합니다. 응시원서 접수는 3월 16일(월)부터 20일(금)까지 서울시 인터넷원서접수센터(http://gosi.seoul.go.kr)에서 할 수...